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5 10:26
[KBO] 오피셜) KIA, '김병현 동료' 맷 윌리엄스 감독 선임
 글쓴이 : 황룡
조회 : 3,480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외국인 감독을 선임했다.

KIA 타이거즈는 15일 맷 윌리엄스(54, Matthew Derrick Williams)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작전 코치(前 워싱턴 내셔널스 감독)를 제9대 감독으로 선임했다. 윌리엄스 신임 감독은 2022년까지 3년간 KIA 선수단을 지도한다.

KIA는 ▲데이터 분석 및 활용 ▲포지션 전문성 강화 ▲프로 선수로서 의식 함양 ▲팀워크 중시 등 구단의 방향성을 실현할 적임자로, 메이저리그에서 다년간 지도자 생활을 하며 그 역량을 검증 받은 윌리엄스 감독을 선택했다.

윌리엄스 신임 감독은 2010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코치 생활을 시작해, 워싱턴 내셔널스와 오클랜드 애슬레틱스를 거치는 등 메이저리그에서 9년간 지도자 생활을 했다.

이 가운데 2014-2015시즌에는 워싱턴 내셔널스 감독을 역임했으며, 2104년에는 내셔널리그 올해의 감독상을 수상할 정도로 지도력을 인정 받았다. 감독으로서 2년간 179승145패 승률 0.552를 기록했다.

윌리엄스 신임 감독은 "명문인 KIA 타이거즈의 감독을 맡게 돼 영광이며, 한국 팬들을 만난다는 생각에 설렌다. 또한 열정적인 타이거즈 팬들과 빨리 만나 함께 호흡하고 싶다"면서 "데이터를 기반으로 선수들의 장단점을 면밀히 분석하고,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훈련을 통해 기량 발전을 이끌어 내는 지도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어 "감독과 코치는 솔선수범 해야 하고, 선수보다 더 많은 준비를 해야 한다는 철학을 갖고 있다"면서 "메이저리그에서 선수와 지도자로 쌓은 다양한 경험을 팀에 접목해, KIA타이거즈가 꾸준한 강팀이 될 수 있도록 기초를 닦겠다"고 말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메이저리그에서 17시즌을 뛴 스타 플레이어 출신이다. 샌프란시스코, 클리블랜드, 애리조나 3팀에서 1866경기에 출장했으며, 378홈런, 1218타점 타율 0.268을 기록했다. 5차례나 메이저리그 올스타에 뽑혔고, 3루수로서 4차례의 골든글러브와 실버슬러거를 수상했다.

특히 2001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주전 3루수 겸 4번 타자로 활약하며 김병현과 함께 월드시리즈 우승을 일궈내 한국 팬들에게도 친숙하다.

윌리엄스 감독은 오는 17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할 예정이며, 곧바로 마무리훈련 캠프에 합류해 훈련을 이끌 예정이다.

한편 KIA는 선수단의 특장점을 잘 파악하고 있는 박흥식 감독 대행을 2020시즌 퓨처스 감독으로 선임했다.








전 워싱턴 감독 ㅎㄷㄷㄷ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태촌 19-10-15 10:35
   
김병현이랑 같이 뛰던게 기억나는데
이제는 한국에 감독으로 오는구나  ㅎ
미국 코치진도 좀 같이 와서 주먹구구식 야구말고 메이저의 극한으로 끌어올린 데이터 야구 좀 전수해줬으면
봉냥2 19-10-15 10:48
   
시즌 중반부터 이미 외국인으로 확정하고
미국 건너가서 여러군데 협상했다니....

아니 이걸 기아가....? 띠로리..
아모르 19-10-15 11:08
   
헐 이분 정도면 기아 선수들한테도 동기부여가 충분히 되겠는데요..ㄷㄷㄷ
어쩐지 19-10-15 11:34
   
윌리가 기아 야구보고 혀를 내두를듯... 정신적으로 충격이나 안받았으면 좋겠음
     
감자수제비 19-10-18 17:29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아라미스 19-10-15 12:54
   
개혁의지가 보이네요.. 기아는 외국인 감독 한번도 안쓰던 팀인ㄷ..
Aimar 19-10-15 14:17
   
어서와 크보는 처음이지
 
 
Total 38,86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070
38784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7) 아리스 09-02 2579
38783 [잡담] 김광현과 류현진의 차이점.. (4) 비안테스 09-02 2665
38782 [잡담] 양현종이도 갔으면 잘됐을껀데,, (14) 야코 09-02 1709
38781 [MLB] MLB.com 김광현 오늘자 피칭 하일라이트. (4) 진빠 09-02 4904
38780 [잡담] 세인트루이스는 수비가 좋아요.. (2) 야코 09-02 1018
38779 [MLB] 김광현 오늘 이닝만 채우면 웬만하면 무조건 승 챙기… (2) 카시야스 09-02 2056
38778 [MLB] {김광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3) 아리스 09-01 1742
38777 [MLB] "한 명은 류 이길"..트레이드에 설렌 LA타임스 기자 (1) 러키가이 09-01 2650
38776 [MLB] 류 잃은 다저스 선발진 깊이 우려" 美 왜 부잣집 걱정 (2) 러키가이 09-01 1957
38775 [MLB] "류 영입 보완, 토론토 트레이드 승자" 美 매체 (1) 러키가이 09-01 1438
38774 [MLB] 캐시 감독 "콜 천적 최지만, 나도 이해가 안돼" (2) 러키가이 09-01 1193
38773 [MLB] [현지코멘트] 美중계진 최지만 콜 상대로는 더 바랄… (2) 러키가이 09-01 951
38772 [MLB] MLB.com 최지만 03호 홈런 영상 (4) 진빠 09-01 1576
38771 [MLB] [그래픽] 류현진 평균 자책점 추이 (4) 러키가이 08-30 4936
38770 [MLB] '컨트롤 장인' 류현진 따라 변신한 김광현 (2) 러키가이 08-30 2650
38769 [MLB] "류 계약 전 광고처럼 효과적" 캐나다 매체 칭찬 (4) 러키가이 08-30 2456
38768 [MLB] 짠물투 김 팀내 ERA 1위..마르티네스 와도 선발 탄탄 (1) 러키가이 08-30 1184
38767 [MLB] (에피소드) 자책점, 비자책점 원래 타격 기록 이었다 (1) 러키가이 08-30 703
38766 [MLB] 끝없는 류 칭찬 美 상대득점 생산억제-구단 환상8월 (1) 러키가이 08-30 1053
38765 [MLB] "환상적" TOR, SNS에 류현진 극찬..8월 ERA 1.29 (1) 러키가이 08-30 1233
38764 [기타] 딸 등장에 신난 이대호.gif (7) llllllllll 08-30 1572
38763 [MLB] 류현진 자책점 정정(1자책) (4) JJUN 08-30 1650
38762 [MLB] [속보] 류현진 ERA 2.92 정정…6회 논란의 타구 '1안… (4) 부엉이Z 08-30 1596
38761 [MLB] 류현진 무조건 정정 돼야함 (13) 비전 08-29 4540
38760 [MLB] 오늘 류현친 피칭 유튭. (6) 진빠 08-29 2780
38759 [MLB] 와 토론토 수비들 암이네 (10) 사이공 08-29 2391
38758 [잡담] 김광현이 현재 잘하고 있는 이유 보고 깜짝 놀랐네요 (11) 봄소식 08-28 353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