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1 20:14
[MLB] 美매체 "로버츠 PS마다 이해하기 힘든 결정, 경질될까?"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590  


"로버츠 PS마다 이해하기 힘든 결정, 경질될까?" 美 매체


▲ LA 다저스 데이브 로버츠 감독.

[스포티비뉴스=김민경 기자] "감독은 경질되기 위한 자리다. 이기지 못하면 해고되고, 이기면 해고될 날이 하루 미뤄진다. 데이브 로버츠 LA 다저스 감독은 어떨까."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com은 11일(한국시간) 로버츠 감독이 경질될 가능성이 얼마나 될지 분석했다. 다저스는 정규시즌 106승56패를 거두며 내셔널리그 전체 1위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했다. 7년 연속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우승을 차지하면 월드시리즈 우승을 꿈꿨지만, 다저스의 가을은 5경기 만에 끝났다. 와일드카드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한 워싱턴 내셔널스와 디비전시리즈에서 2승3패로 무릎을 꿇었다.

다저스 팬들은 보고도 못 믿을 '업셋 시리즈'에 분노했다. 로버츠 감독을 경질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졌다. 10일 열린 5차전에서 3-3으로 맞선 연장 10회초 조 켈리가 만루 홈런을 맞아 3-7로 뒤집어진 뒤에도 투수 교체라 이뤄지지 않자 경기장은 다저스 팬들의 야유 소리로 가득했다.

MLB.com은 '로버츠 감독은 의심의 여지 없는 성공한 감독이다. 역대 감독 승률 5위고, 올해의 감독상을 받기도 했다. 2차례 월드시리즈에 진출했고, 다저스에 부임한 4년 동안 포스트시즌에 모두 진출했다'고 설명했다.

이런 행보에도 로버츠 감독이 신뢰를 얻지 못하는 이유는 뭘까. 매체는 '결정적으로 월드시리즈 우승 경험이 없다. 또 포스트시즌마다 물음표가 붙는 결정을 계속해서 하고 있다. 이런 경우는 경질이 되기도 한다'고 강조했다.

미국 NB C스포츠 '하드볼토크'는 지난 3시즌 동안 로버츠 감독이 포스트스시즌에 내린 결정 가운데 이해하기 힘든 것 3가지를 정리했다.

2017년: 로버츠 감독은 월드시리즈에서 4연투를 한 브랜든 모로를 기용했다. 모로가 "괜찮다"고 말했고, 로버츠 감독은 "그를 말릴 수 없었다"고 했다. 결과적으로 모로는 공 6개를 던져 4실점 했다.

2018년: 라이언 매드슨이 월드시리즈 1, 2차전에 등판한 뒤 로버츠 감독은 4차전에서 4-0으로 앞설 때 매드슨을 다시 올렸다. 매드슨은 곧바로 미치 모어랜드에게 3점 홈런을 얻어맞았고, 보스턴 레드삭스가 이겼다. 보스턴은 다음날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했다.

2019년: 조 켈리는 해마다 멀티이닝을 던지면 고전했다. 올해 8차례 멀티이닝을 던진 경기에서 9실점 했다. 그러나 로버츠 감독은 계속해서 켈리를 마운드에 방치했고, 하위 켄드릭에게 만루 홈런을 얻어맞았다.

MLB.com은 '로버츠 감독은 경기 뒤 '켈리가 워낙 잘 던지고 있었다. 내 눈이 켈리를 다시 올려야 한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또 하나의 의문점인 클레이튼 커쇼를 마운드에 올린 상황과 관련해서는 이야기하지 않았다. 커쇼는 공 3개를 던져 홈런 2방을 허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저스는 지난 15년 동안 11차례 포스트시즌에 진출했다. 하지만 월드시리즈 우승은 하지 못했다. 다저스 팬들은 '로버츠를 경질하라'는 페이스북 페이지를 열었고, 이날 아침까지도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 로버츠의 결정이 결과로 이어졌다면 이런 논란이 일지 않았을 것이다. 1위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했기에 로버츠의 결정들이 더 주목을 받고 있다. 어쨌든 감독이 해고되는 순간은 늘 온다. 우리는 감독이 아무리 잘해도 잘못한 몇 가지 때문에 해고되는 경우를 늘 봐왔다'고 덧붙였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1 20:14
   
째이스 19-10-11 20:17
   
돌버츠 너때문에 가을 낙이 하나 없어졌다.  ㄷㄷㄷㄷ
야코 19-10-11 20:58
   
짤라라
조으다 19-10-11 21:13
   
어차피 누가와도 정규시즌은 우승할 확률이 높고  포스트시즌은 솔직히 딴거 없고 제일 잘하는 애들로 라인업짜서 내보내고 투수교체도 투수코치보고 알아서 하라고 했으면 한번은 우승했을듯 ㅋ
 
 
Total 38,92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558
38737 [잡담] KBS는 그나마 장정석,sbs는 이승엽이 (3) 야코 08-25 441
38736 [MLB] [STL] 1선발 잭 플래허티 5이닝 무실점 경기 MLB하이랏 08-25 458
38735 [MLB] '4승 요건 충족' 마에다, 5이닝 7K 1실점…ERA 2.2 (2) MLB하이랏 08-25 993
38734 [MLB] 윌리엄스가 진단한 류현진 ML 성공 이유 (3) 러키가이 08-24 2547
38733 [MLB] [gif] 86km 던지고, 마운드 뒤에 앉고..괴짜 그레인키 출… (1) 러키가이 08-24 1396
38732 [MLB] [CHC] '7이닝 1실점 10K' 다르빗슈, 5승 달성 -피… (3) MLB하이랏 08-24 1263
38731 [KBO] 좋아하는 해설은 누구인가요? (3) 여름좋아 08-23 535
38730 [MLB] 류현진을 왜 '마크 벌리'라고 할까? 해설자들 … (2) 러키가이 08-23 3056
38729 [MLB] 류 투구수 100개? 몬토요 감독 세심한 에이스 관리법 (1) 러키가이 08-23 1259
38728 [MLB] 2루 밟은 타자는 단 1명"..美언론 김 완벽투에 엄지척 (1) 러키가이 08-23 1389
38727 [MLB] 동료도, 감독도 극찬한 김광현의 페이스 [인터뷰] (5) 러키가이 08-23 1237
38726 [MLB] 미 언론도 김 칭찬, "눈부신 호투.. 긴 이닝 목표 이뤄 (2) 러키가이 08-23 608
38725 [MLB] 평범한 신인 아니었다" 김 지켜본 MLB 공홈 한 줄 요약 (1) 러키가이 08-23 1290
38724 [MLB] 외신 찬사 김 데뷔 첫 승리 "이닝 소화 능력 남달라" (2) 러키가이 08-23 561
38723 [MLB] 美 매체 "류현진, 기대했던 에이스의 모습" (1) 러키가이 08-23 934
38722 [MLB] 동료 류현진 칭찬 "라커룸 들어오면, 아우라가 있다" (2) 러키가이 08-23 933
38721 [MLB] 美 매체 "고기 안 먹는 김광현, 흥미로운 선발 루틴" (1) 러키가이 08-23 601
38720 [MLB] [MLB gif] '칠테면 쳐봐' 류 변화구 위력 (1) 러키가이 08-23 849
38719 [MLB] 몬토요의 극찬 "류현진은 토털 패키지" (1) 러키가이 08-23 679
38718 [MLB] 류 발목 잡은 포수 맥과이어..공 놓치고 만루 기회 날… (1) 러키가이 08-23 563
38717 [MLB] 류·김, 소속팀 SNS 등장 "괴물 같은 호투 계속된다" (1) 러키가이 08-23 350
38716 [MLB] 김광현의 시속 100km대 명품 커브, 성공의 열쇠 됐다 (2) 러키가이 08-23 405
38715 [MLB] 美칼럼니스트 칭찬 김, CIN를 한화이글스처럼 압도" (6) 러키가이 08-23 383
38714 [MLB] [STL] '첫 승 요건+QS' 김광현, 'ERA 1.69' … (4) MLB하이랏 08-23 2939
38713 [MLB] 김광현 5이닝까지 무실점 행진 봉냥2 08-23 563
38712 [MLB] [TOR] 류현진, 탬파베이전 5이닝 1실점, 투구수 94개...… (8) MLB하이랏 08-23 2177
38711 [MLB] {류현진} & {김광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3) 아리스 08-22 14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