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1 20:14
[MLB] 美매체 "로버츠 PS마다 이해하기 힘든 결정, 경질될까?"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589  


"로버츠 PS마다 이해하기 힘든 결정, 경질될까?" 美 매체


▲ LA 다저스 데이브 로버츠 감독.

[스포티비뉴스=김민경 기자] "감독은 경질되기 위한 자리다. 이기지 못하면 해고되고, 이기면 해고될 날이 하루 미뤄진다. 데이브 로버츠 LA 다저스 감독은 어떨까."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com은 11일(한국시간) 로버츠 감독이 경질될 가능성이 얼마나 될지 분석했다. 다저스는 정규시즌 106승56패를 거두며 내셔널리그 전체 1위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했다. 7년 연속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우승을 차지하면 월드시리즈 우승을 꿈꿨지만, 다저스의 가을은 5경기 만에 끝났다. 와일드카드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한 워싱턴 내셔널스와 디비전시리즈에서 2승3패로 무릎을 꿇었다.

다저스 팬들은 보고도 못 믿을 '업셋 시리즈'에 분노했다. 로버츠 감독을 경질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졌다. 10일 열린 5차전에서 3-3으로 맞선 연장 10회초 조 켈리가 만루 홈런을 맞아 3-7로 뒤집어진 뒤에도 투수 교체라 이뤄지지 않자 경기장은 다저스 팬들의 야유 소리로 가득했다.

MLB.com은 '로버츠 감독은 의심의 여지 없는 성공한 감독이다. 역대 감독 승률 5위고, 올해의 감독상을 받기도 했다. 2차례 월드시리즈에 진출했고, 다저스에 부임한 4년 동안 포스트시즌에 모두 진출했다'고 설명했다.

이런 행보에도 로버츠 감독이 신뢰를 얻지 못하는 이유는 뭘까. 매체는 '결정적으로 월드시리즈 우승 경험이 없다. 또 포스트시즌마다 물음표가 붙는 결정을 계속해서 하고 있다. 이런 경우는 경질이 되기도 한다'고 강조했다.

미국 NB C스포츠 '하드볼토크'는 지난 3시즌 동안 로버츠 감독이 포스트스시즌에 내린 결정 가운데 이해하기 힘든 것 3가지를 정리했다.

2017년: 로버츠 감독은 월드시리즈에서 4연투를 한 브랜든 모로를 기용했다. 모로가 "괜찮다"고 말했고, 로버츠 감독은 "그를 말릴 수 없었다"고 했다. 결과적으로 모로는 공 6개를 던져 4실점 했다.

2018년: 라이언 매드슨이 월드시리즈 1, 2차전에 등판한 뒤 로버츠 감독은 4차전에서 4-0으로 앞설 때 매드슨을 다시 올렸다. 매드슨은 곧바로 미치 모어랜드에게 3점 홈런을 얻어맞았고, 보스턴 레드삭스가 이겼다. 보스턴은 다음날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했다.

2019년: 조 켈리는 해마다 멀티이닝을 던지면 고전했다. 올해 8차례 멀티이닝을 던진 경기에서 9실점 했다. 그러나 로버츠 감독은 계속해서 켈리를 마운드에 방치했고, 하위 켄드릭에게 만루 홈런을 얻어맞았다.

MLB.com은 '로버츠 감독은 경기 뒤 '켈리가 워낙 잘 던지고 있었다. 내 눈이 켈리를 다시 올려야 한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또 하나의 의문점인 클레이튼 커쇼를 마운드에 올린 상황과 관련해서는 이야기하지 않았다. 커쇼는 공 3개를 던져 홈런 2방을 허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저스는 지난 15년 동안 11차례 포스트시즌에 진출했다. 하지만 월드시리즈 우승은 하지 못했다. 다저스 팬들은 '로버츠를 경질하라'는 페이스북 페이지를 열었고, 이날 아침까지도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 로버츠의 결정이 결과로 이어졌다면 이런 논란이 일지 않았을 것이다. 1위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했기에 로버츠의 결정들이 더 주목을 받고 있다. 어쨌든 감독이 해고되는 순간은 늘 온다. 우리는 감독이 아무리 잘해도 잘못한 몇 가지 때문에 해고되는 경우를 늘 봐왔다'고 덧붙였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1 20:14
   
째이스 19-10-11 20:17
   
돌버츠 너때문에 가을 낙이 하나 없어졌다.  ㄷㄷㄷㄷ
야코 19-10-11 20:58
   
짤라라
조으다 19-10-11 21:13
   
어차피 누가와도 정규시즌은 우승할 확률이 높고  포스트시즌은 솔직히 딴거 없고 제일 잘하는 애들로 라인업짜서 내보내고 투수교체도 투수코치보고 알아서 하라고 했으면 한번은 우승했을듯 ㅋ
 
 
Total 38,88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253
38802 [MLB] 67마일 훅' MLB도 인상 깊었던 류현진 슬로우 커브 (3) 러키가이 09-03 2182
38801 [MLB] 최약체 구종인줄 알았던 커브 류의 필살기였다 (4) 러키가이 09-03 1571
38800 [MLB] 파이브 피치, 분석과 연구도 소용없는 류의 매력 (3) 러키가이 09-03 1294
38799 [MLB] 류현진 왜 이적한거에요? (12) 토트트 09-03 2220
38798 [MLB] 옛 사령탑 매팅리도 인정 "류 이해해도 공략 힘들어" (2) 러키가이 09-03 1526
38797 [MLB] 9이닝당 10.05..류, MLB 데뷔 후 가장 높은 탈삼진율 (3) 러키가이 09-03 1836
38796 [MLB] 에이스 계보 류 6G 연속 5이닝↑+1자책↓​..신기록 (1) 러키가이 09-03 1206
38795 [MLB] "가장 에이스" 담당기자, 동료들 실수 삭제한 류 극찬 (1) 러키가이 09-03 1866
38794 [MLB] 현지 취재진 "토론토 선수들, 류에게 한턱내야" (1) 러키가이 09-03 1004
38793 [MLB] "손댈 수 없는 RYU" 토론토 SNS, 재치 있는 류현진 칭찬 (1) 러키가이 09-03 1290
38792 [MLB] 몬토요 감독 "오늘은 류현진 덕분에 이긴 경기" (2) 러키가이 09-03 1210
38791 [MLB] 승부처 2회 6회 류현진이 보여준 경이로운 멘탈 (1) 러키가이 09-03 1304
38790 [MLB] MLB.com 류현진 03승 하일라이트 영상 (5) 진빠 09-03 6204
38789 [MLB] 핸지니 응원 관점에서 불안불안 했는데.. (1) 킹크림슨 09-03 1806
38788 [잡담] 어차피 반지끼러 간 것도 아니고... (1) ㅣㅏㅏ 09-03 1289
38787 [잡담] 현진이 혼자 야구하네 (1) cjfekdrks 09-03 2364
38786 [MLB] 아니 스발 무슨... 복분자 09-03 1135
38785 [MLB] 아이고 현지니 암 걸리겠다 (3) 늑돌이 09-03 1837
38784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7) 아리스 09-02 2587
38783 [잡담] 김광현과 류현진의 차이점.. (4) 비안테스 09-02 2676
38782 [잡담] 양현종이도 갔으면 잘됐을껀데,, (14) 야코 09-02 1720
38781 [MLB] MLB.com 김광현 오늘자 피칭 하일라이트. (4) 진빠 09-02 4925
38780 [잡담] 세인트루이스는 수비가 좋아요.. (2) 야코 09-02 1026
38779 [MLB] 김광현 오늘 이닝만 채우면 웬만하면 무조건 승 챙기… (2) 카시야스 09-02 2096
38778 [MLB] {김광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3) 아리스 09-01 1753
38777 [MLB] "한 명은 류 이길"..트레이드에 설렌 LA타임스 기자 (1) 러키가이 09-01 2660
38776 [MLB] 류 잃은 다저스 선발진 깊이 우려" 美 왜 부잣집 걱정 (2) 러키가이 09-01 19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