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1 20:11
[MLB] 美언론 "LA를 사랑하는 류 4~5년 계약 바랄 것"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121  


美 언론 "LA를 사랑하는 류현진, 4~5년 계약 바랄 것"


LA 다저스 류현진. © AFP=뉴스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미국 언론에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의 'LA 사랑'을 언급하며 LA 다저스 잔류 가능성을 예상했다.

다저스 소식을 전문으로 다루는 다저스네이션은 11일(이하 한국시간) 디비전시리즈에서 탈락한 다저스의 비시즌을 전망하며 류현진의 행보를 비중있게 다뤘다. 다저스는 지난 10일 워싱턴과 디비전시리즈 5차전에서 3-7로 충격패, 2승3패로 탈락했다.

다저스가 시즌을 종료하면서 류현진의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이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시즌을 마친 뒤 FA 자격을 획득, 다저스의 퀄리파잉오퍼를 받아들인 류현진은 올 시즌을 끝으로 다시 FA가 된다.

다저스네이션은 "FA 시장에서 선발투수에 대한 결정을 내리기 전에는 대체 자원이 얼마나 준비돼 있는지를 고려해야 한다"며 "다저스의 2020년 선발 로테이션은 워커 뷸러가 이끌 것이며 클레이튼 커쇼도 있다. 5자리를 위한 8개의 이름이 나열돼 있지만 2019년에 있던 두 개의 큰 이름이 빠진다"고 FA 자격을 얻는 류현진과 리치 힐을 언급했다.

이후 다저스네이션은 류현진에 대한 설명을 장황하게 풀어놨다. 먼저 류현진을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후보'라며 그가 클레이튼 커쇼·잭 그레인키와 팀의 에이스급 투수에서 부상으로 잊혀진 투수, 올 시즌 다시 내셔널리그 올스타로 위상이 달라졌음을 소개했다.

다저스네이션은 "현재 32세인 류현진은 33세가 되며, 2018년과 2019년에 걸쳐 44차례 선발 등판에서 265이닝을 던지며 21승8패 평균자책점 2.21을 기록했다"고 류현진의 최근 2년 간 성적을 자세히 적었다.

이어 "류현진은 LA를 사랑하고 LA도 류현진을 사랑한다"며 "이것이 첫 번째이자 유일한 류현진의 다저스 잔류 가능성"이라고 설명했다.

다저스가 류현진을 잡지 않을 이유에 대한 설명도 이어졌다. 다저스네이션은 "다저스는 30대 중반의 나이까지 장기계약을 하지 않는 것이 구단 방침"이라며 "그러나 류현진은 4~5년 계약을 바라고 있다. 류현진의 나이 37세, 38세에 끝나는 계약"이라고 덧붙였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1 20:11
   
 
 
Total 38,66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3684
38474 [기타] [구라다] 메이저리거 4명을 외면한 15년전 신인 지명 (1) 러키가이 04-03 2644
38473 [MLB] 한국이 신기? 100년 전 미국도 '마스크 야구' (14) 러키가이 03-30 7011
38472 [MLB] "고마워요 류" 토론토 유망주, 캐치볼 보고 큰 깨달음 (2) 러키가이 03-29 4463
38471 [기타] 한국이 놀라운 美 칼럼니스트 "롯데, 마스크 쓰고 경… (4) 러키가이 03-28 5309
38470 [MLB] '제구의 마술사' 그랙 매덕스 01년 NLCS 1차전 (6) MLB하이랏 03-25 2110
38469 [MLB] 01년도 박찬호 올스타전 피칭영상 MLB하이랏 03-25 1225
38468 [MLB] 96년 노히트노런 '노모 히데오' 영상 (1) MLB하이랏 03-25 940
38467 [MLB] 1999년 올스타전 '페드로 마르티네즈' 4타자 연… MLB하이랏 03-25 531
38466 [MLB] CBS "류 ERA 2.21은 3번째로 어마어마한 기록" (2) 러키가이 03-25 1674
38465 [KBO] 야구도 안하는 더러운세상 ㅎㅎ,, 히어로즈 청백전 … (4) 진빠 03-24 1032
38464 [MLB] 선발투수 3구질이상 가져야 한다 속설깬 남자.jpgif (7) 러키가이 03-23 1715
38463 [기타] 2019 서아시아 야구컵 네팔 vs 인도 영상. (1) 신비은비 03-22 863
38462 [MLB] [클래식] 04년 '랜디존슨' 퍼팩트게임 피칭영… MLB하이랏 03-22 847
38461 [MLB] 14년 월드시리즈 범가너로 시작해 범가너로 끝난 우… MLB하이랏 03-22 504
38460 [KBO] KIA 야간경기 포함 자체 평가전 생중계 신비은비 03-22 516
38459 [기타] 독일의 뜨거운 야구열기. (3) 신비은비 03-21 2028
38458 [KBO] 기아 선수단, 사인 요청한 어린이에게 거절 후... (1) 신비은비 03-19 3508
38457 [MLB] "에이스 류, 이미 예상을 뛰어넘기 시작했다" MLB.com (2) 러키가이 03-18 4342
38456 [MLB] 메이저리그 투수의 싱커 1인칭 시점 (6) 러키가이 03-17 3021
38455 [MLB] 능구렁이 류 확인한 TOR 언론 "강속구 투수 부럽지 않… (1) 러키가이 03-17 2419
38454 [MLB] [조미예] 마이너리그 교본 강의 자료에 나온 RYU 대단 (2) 러키가이 03-16 2572
38453 [MLB] "류 피칭 천재" MLB 40년차 베테랑 기자의 고백! 러키가이 03-15 3414
38452 [MLB] 메이저리그 개막 연기(시범경기도 중단) (5) JJUN 03-13 2007
38451 [MLB] [이현우의 MLB+] 류현진이 마이너 경기에 나서는 이유… (3) 러키가이 03-13 1636
38450 [MLB] 진짜무기감춘 김광현 스플리터 꺼내면 깜짝 놀랄걸? (1) 러키가이 03-13 2045
38449 [MLB] [CHC]벌써 158km 찍은 다르빗슈, 3연속 볼넷 '제구 불… MLB하이랏 03-12 1781
38448 [MLB] 김광현 신인왕 후보될까요? 美 칼럼니스트 그렇다 (7) 러키가이 03-11 185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