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1 20:05
[MLB] "다저스, 류현진 다시 데려오고 싶을 것" 美매체 전망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16  


"다저스, 류현진 다시 데려오고 싶을 것" 美매체 전망


【워싱턴=AP/뉴시스】LA 다저스 선발투수 류현진이 6일(현지시간) 워싱턴의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3차전에 선발 출전해 1회 투구하고 있다.류현진은 1회 2점 홈런을 허용했으나 다저스는 6회에만 대거 7점을 뽑아내 8-2로 역전한 가운데 경기가 이어지고 있다. 2019.10.07.


【서울=뉴시스】김주희 기자 = 최고의 시즌을 보낸 류현진(32·LA 다저스)의 시선은 이제 스토브리그를 향하고 있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 류현진의 거취에 대한 현지 전망도 이어지고 있다.

스포팅뉴스는 11일(한국시간)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에서 탈락한 다저스의 오프시즌 계획을 예측했다.

팀 내 FA로는 류현진과 리치 힐을 언급했다. 주목이 쏠리는 건 단연 류현진이다.

류현진은 올해 14승5패 평균자책점 2.32를 기록,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타이틀을 따냈다. 시즌 내내 사이영상 후보로 언급될 만큼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내구성에 대한 우려도 떨친 한 해였다. 2015년 어깨 수술 뒤 크고 작은 부상에 시달리며 지난해까지 풀타임을 소화하지 못했던 류현진은 올해 182⅔이닝을 던졌다. 빅리그 데뷔 첫 해였던 2013년(192이닝) 이후 두 번째로 많은 이닝이다.

스포팅뉴스는 "류현진은 지난 시즌 뒤 다저스의 퀄리파잉 오퍼를 받아들였기 때문에, 팀은 올해 같은 제안을 할 수 없다. 물론 양측이 합의에 도달한다면 다저스는 그를 다시 데려오고 싶어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류현진은 지난해 FA 자격을 얻었지만, 구단이 제시한 퀄리파잉오퍼를 수락하고 다저스에 남았다. 이로 인해 류현진을 영입하는 팀은 원소속팀인 다저스에 드래프트 지명 보상권을 주지 않아도 된다. 이는 FA 류현진에게도 호재로 작용할 수 있는 부분이다.

매체는 "류현진이 사이영상에 걸맞는 활약을 했기 때문에, 류현진을 붙잡기 위해서는 확실히 더 많은 비용(돈과 계약기간)이 들 것이다"고 예상하며 "류현진은 드래프트 지명 보상권에서도 자유롭다. 다른 팀들도 그에게 제안을 할 때 주저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물론, 다저스의 움직임은 더 지켜봐야 한다. 스포팅뉴스는 "다저스가 FA 영입이나 트레이트를 활용하지 않기로 결정한다면 잠재적인 선수들도 준비돼 있다. 더스틴 메이, 훌리오 유리아스, 토니 곤솔린은 올해 어느 정도의 성적을 냈다. 2020년에는 더 큰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적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1 20:05
   
러키가이 19-10-11 20:06
   
-0- 문제는 모든 팀이 -0- 류현진을 데려오고 싶을 것 -0- 이라는 것이 함정 -0-;;;
야코 19-10-11 21:07
   
베팅을
생각하며삽… 19-10-12 00:59
   
다저스는 꼭 현진이랑꼭 계약은 하긴해야한다는생각가질듯....뷸러는 기복좀있고.커쇼는 평균이상은잘던져도 전성기때의 포스가부족하고 힐도 나이도있고 기복도있고.... 마에다는  감독한테 먼지모를 신뢰를잃은듯하고.....
다저스는 전통적인 투수진이룰라면  류뚱같은 투수한명을데려와야하는데  그게쉽게않고  결국 계약을해야하는데....과연
 
 
Total 6,2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237 [MLB] 개인적으로 찾아보니까 일본반응 별로 나쁘진 않네… miilk 11-15 1425
6236 [MLB] 류현진 귀국 인터뷰 큐티 11-14 532
6235 [MLB] 류현진 싸이영 2위된거 일본반응 궁금한데 ㅋㅋㅋ (4) 여기야주모 11-14 1629
6234 [MLB] 류현진.. 아시아인 역대최초 1위 사이영상 한 표 받았… (2) 아라미스 11-14 1497
6233 [MLB] 2019 NL리그 사이영 수상자 (1) 어쩐지 11-14 892
6232 [MLB] [민훈기의 스페셜야구]류현진 원하는 팀, 필요한 팀 (4) 러키가이 11-11 1230
6231 [MLB] 류현진, 베이스볼 아메리카 선정 시즌 올스타 선정 (2) 러키가이 11-08 1569
6230 [MLB] ESPN "류, 삼진 적지만 장점이 더 많아..영입하면 승자" (4) 러키가이 11-08 1901
6229 [MLB] 뉴욕 매체 류, 양키스 오면 PS1선발..과거영광 이끌 FA (2) 러키가이 11-08 1017
6228 [MLB] ESPN 메인 장식 "저평가 류, 가장 성공적인 FA 될 것" (1) 러키가이 11-08 805
6227 [MLB] [조미예] 김용일 코치, "역시 메이저리그는 달랐다" (2) 러키가이 11-07 1256
6226 [MLB] 美통계사이트 / 류 체인지업, 2019시즌 최고의 구종 (1) 러키가이 11-06 2176
6225 [MLB] 美 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수상 유력" (8) 100렙가즈아 11-06 3149
6224 [MLB] 류현진, NL 사이영상 최종 후보 등극 (15) 보미왔니 11-05 4608
6223 [MLB] 류 계약 예상 (18) 더러운퍼기 11-04 3669
6222 [MLB] 사이영 수상자 최종후보 (1) 어쩐지 11-04 2497
6221 [MLB] 2019 월드시리즈 우승은 휴스턴 (7) 어쩐지 10-31 2966
6220 [MLB] 거참 올해는 역대급 희안한 월드시리즈군요~ (3) 태권부인 10-30 2951
6219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진영의 FA 전술 ② (1) 러키가이 10-30 1125
6218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가치와 FA 전술 ① (3) 러키가이 10-30 865
6217 [MLB] MLB.com "사이영상급 류현진, 시장을 테스트 할 것" (1) 러키가이 10-29 2907
6216 [MLB] 계약 규모보단 과연 어느 팀에서 뛰게될지가 궁금하… (3) miilk 10-26 971
6215 [MLB] 류현진 기록 가치는 4년 1억1000만 달러..기준점 되나 (6) 러키가이 10-25 1854
6214 [MLB] 류현진 선수 아빠 됬네요 ㅎㅎㅎ (6) 냐웅이앞발 10-24 2859
6213 [MLB] 0% 확률을 깨려는 류현진, QO 역사를 새롭게 쓴다 (1) 러키가이 10-23 1236
6212 [MLB] 기자 (텍사스의 짝사랑) 류, 범가너보다 낫다 (댓글) (2) 러키가이 10-23 901
6211 [MLB] 최지만 미국매체선정 탬파베이 올해의팀 동료감투상 (1) 러키가이 10-23 57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