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0 14:45
[MLB] 류현진 일문일답.GISA
 글쓴이 : 봉냥2
조회 : 2,387  

다음은 경기 후 류현진과 일문일답.

-아쉽게 시즌을 마감했는데.
아쉽다. 선수들 다들 고생했는데 충분한 결과는 안 나온 것 같다.

-다저스에서 마지막일 수도 있는 상황인데.
아직 어떻게 될지 모른다. 에이전트와 상의할 것이다.

-앞으로 일정은 어떻게 되나.
생각을 안 해봤다. 한국으로 돌아갈 텐데 언제일지 모르겠다. 상황을 봐야 할 것 같다. 아직까지 계획된 건 없다.

-데뷔 후 최고 시즌이었지만 가을야구가 아쉽다.
저뿐만 아니라 선수들 모두 마찬가지일 것이다. 시즌 때 좋은 성적으로 마쳤는데 선수들이 생각한 만큼 마무리가 되지 않았다. 모든 선수들이 똑같은 생각일 것이다.

-다저스가 시즌 최다 106승을 올렸기에 가을 탈락이 더욱 아쉬울 듯하다.
선수들은 다 열심히 했다. 운이 따르지 않았다. 선수들은 모두 이기려고 노력했다.

-정규시즌과 포스트시즌 차이점은.
일단 단기전이다. 무조건 이겨야 하는 부분이 다르다.

-다저스에서 7년을 지내면서 정이 많이 들었을 텐데.
선수들이 그리울 것이다. 코칭스태프도 그렇고, 똑같은 것 같다. 어린 선수들도 베테랑 선수들도 다들 잘해서 올라왔다. 덕분에 7년 연속 가을야구를 할 수 있었다.

-연장전 불펜 등판을 대기했나.
불펜 이동 안 했다. 경기 전에 감독님께서 NLCS 1차전을 생각하라고 해서 불펜에 가지 않았다.

-FA로서 가장 고려할 부분은 무엇인가.
뭐, 잘 모르겠다(웃음). 인정해주는 부분이지 않을까 싶은데 에이전트가 알아서 잘할 것이다.

-명분과 실리 어느 쪽인가.
그런 건 따지지 않았다. 나를 생각해준다는 쪽만 생각하지 나머지는 많이 신경 안 썼다.

최고의 한 해를 마무리한 그는 "기억에 남는 시즌이었던 거 같다.
한국이나 여기서나 다 합쳐서도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 시즌이 될 거 같다"며

지난 한 해를 회상한 뒤 쓸쓸히 클럽하우스를 떠났다.


https://m.sports.naver.com/general/news/read.nhn?oid=109&aid=0004099333

먼가 떠날거 같은 느낌이네요ㅠㅠ멘트도 그렇고...흠ㅠ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어쩐지 19-10-10 14:58
   
오프시즌에 서막이네요 과연 궁굼하네
ㅣㅏㅏ 19-10-10 15:27
   
장기계약을 원할텐데. 다저스는 3년이하로만 할테니 남기 어렵죠.
whoami 19-10-10 18:31
   
시즌 끝나면 모여서 뭔가하는게 아니고 그냥 딱 집으로 돌아가고 다음 해 스프링캠프에서 보니깐 그 사이에 이적하면 말없이 안녕인거죠. 7년 뛰었는데 겨울 이적 이상 결과에 따라 한순간에 정든 구단이며 팀메이트들이며 안녕이니 그런게 섭섭할듯요. 말하는 투를 봐서는 꼭 다저스 남겠다는 생각보단 '대우 해주는 곳'을 가겠다는 거 같고 에이전트에게 일임할꺼 같네요.
 
 
Total 38,3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797
38116 [MLB] 최지만 미국매체선정 탬파베이 올해의팀 동료감투상 (1) 러키가이 10-23 619
38115 [KBO] 예전에도 말했지만 심판진... AI로... 헬로PC 10-22 674
38114 [KBO] 키움은 수비력 차이로 졌구나.... 국뽕대일뽕 10-22 498
38113 [KBO] 심판 좀 너무하네.. (8) 국뽕대일뽕 10-22 1142
38112 [KBO] 키움 기회네요ㅋㅋ (1) 봉냥2 10-22 417
38111 [KBO] 두산 수비는 엄청나네요.. 국뽕대일뽕 10-22 404
38110 [KBO] 키움 오늘 최악이네.. (5) 국뽕대일뽕 10-22 466
38109 [MLB] MLB 플레이오프 아기 상어 (Washington Nationals) (1) ethereal 10-22 1071
38108 [기타] 이란도 야구 하네요. (1) 신비은비 10-22 666
38107 [KBO] [두산] 홈구장 좀 새로 지었으면 좋겠습니다. (8) 헬로PC 10-22 964
38106 [KBO] 내일 입니다! (1) 헬로PC 10-21 878
38105 [MLB] 애스트로스-양키스 챔피언십시리즈 6차전 H/L (1) 드라소울 10-20 1363
38104 [MLB] 끝내기 홈런 호세 알투베의 대단함을 단적으로 보여… (2) 아잉몰라 10-20 1871
38103 [MLB] [이현우] 보라스의 류현진 판매 전략, 과연 통할까? (4) 러키가이 10-18 3241
38102 [MLB] MLB닷컴 "류 QO 모범 사례..대형계약 자격있어" (1) 러키가이 10-18 2311
38101 [잡담] 월시우승하려면... (6) 당나귀 10-17 1791
38100 [KBO] 두산과 키움의 2019한국시리즈 (8) 헬로PC 10-17 1558
38099 [MLB] 선수들도 인정 류 재기상 후보에 최고투수상 3인에도 (2) 러키가이 10-17 1797
38098 [MLB] 류현진이 '다저스' 떠나게 되는, 3가지 이유 (5) 러키가이 10-17 3002
38097 [MLB] LA 매체 "류 4~5년 1억~1억2500만 달러 가능" (6) 러키가이 10-17 2380
38096 [MLB] 차별의 한이 묻혀있는 다저스타디움..LA 스토리 (1) 러키가이 10-17 1391
38095 [MLB] 류 MLB 선수들 투표 '최고 투수' TOP3 선정 (1) 러키가이 10-17 1295
38094 [KBO] 윌리엄스 KIA 감독 입국…"준비된 팀을 만들겠다" 황룡 10-17 963
38093 [MLB] MLB.com, 류현진으로 제대로 벼르고 있는 보라스 주목 (7) 러키가이 10-16 3597
38092 [MLB] 나믿커믿 프리드먼 무한신뢰 "커쇼 여전히 뛰어나" (4) 러키가이 10-15 1764
38091 [KBO] 오피셜) KIA, '김병현 동료' 맷 윌리엄스 감독 … (7) 황룡 10-15 3290
38090 [MLB] 류현진, 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복귀선수 후보 선정 (2) 러키가이 10-15 241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