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03 17:17
[MLB] 美예상 다저스 FA 류현진 못 잡을 것.. 가격 감당못해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524  


"다저스, FA 류현진 못 잡을 것.. 가격 감당 못해" 美예상


▲ 올 시즌을 끝으로 다저스를 떠날 가능성이 높은 류현진

[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류현진(32·LA 다저스)의 자유계약선수(FA) 시장 가치를 가늠할 중요한 무대에 선다. 이와 별개로 다저스가 류현진을 잡을 가능성은 이미 떨어졌다는 분석이 나왔다.

다저스 소식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다저블루’는 2일(한국시간) 다저스가 올 시즌 뒤 선발투수를 보강할 수도 있다는 전망을 내놨다. 부동의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와 미래의 에이스 워커 뷸러를 필두로 한 다저스는 선발 로테이션의 양질 측면에서 모두 높은 평가를 받는다. 그러나 두 명의 선수가 올 시즌 뒤 FA 자격을 얻는 게 변수다.

류현진과 리치 힐이다. 지난해 다저스와 6년 계약이 끝난 류현진은 FA 시장에 나가는 대신 다저스의 퀄리파잉오퍼(1년 1790만 달러)를 수락했다. 올해 다시 FA 자격을 얻는다. 다저스는 퀄리파잉오퍼를 또 제시할 수 없다. 리치 힐은 올 시즌을 끝으로 다저스와 3년 계약을 마무리한다. 다저스가 마흔을 바라보고 있는 힐을 잡을 가능성은 크지 않다.

다저스는 두 선수가 떠나도 로테이션을 꾸릴 수 있는 양적인 바탕은 갖췄다. 다만 아직은 확실히 검증이 됐다 보기는 어려운, 규정이닝 소화 경험이 거의 없는 어린 선수들이 상당수 들어오는 것은 부담스럽다. ‘다저블루’는 이런 이유로 다저스가 FA 시장에서 선발을 보강할 수도 있다고 내다봤다.

그러나 류현진을 잡을 가능성은 떨어진다고 봤다. ‘다저블루’는 “류현진은 이미 사이영상에 버금가는 시즌을 보냈고 아마도 다저스의 가격적 범위를 초과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다저스가 류현진과 재계약할 가능성을 열어두면서도 가격이 맞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봤다.

류현진은 올 시즌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에 이은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2위권 성적을 거뒀다. 좌완으로는 매디슨 범가너(샌프란시스코)와 FA 최대어로 불린다. 여기에 MLB 최고 에이전트인 스캇 보라스가 뒤에 있다. 연평균 금액을 높이든, 계약 기간을 늘려 총액을 높이든 어떤 식으로든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은 전반적으로 류현진에게 호의적이다.

다저스는 어쨌든 합리적인 소비 기조를 이어 가고 있고, 류현진은 이미 다저스의 지불 범위에서 벗어났다는 해석도 가능하다. MLB 사례를 보면 한 번 FA 시장에 나간 대어급 선수가 원 소소속팀과 다시 계약하는 경우도 많지는 않다. 어쩌면 이번 포스트시즌은 다저스 유니폼을 입은 류현진의 마지막 무대일 수도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03 17:17
   
야코 19-10-03 22:23
   
다저스가 먼대수겠오요 ㅎ
아무로레이 19-10-04 10:16
   
혠진이 엉덩이 무거워서 앵간해선 팀 잘 안옮기는거 잘 모르는듯...
다저스는 혠진이 인생의 2번째 팀임... 

존중만 보여준다면 다저스에 남는다에 한표 던져봅니다.
엄청난녀석 19-10-04 11:13
   
?
돈이라면 다저스보다 많은 구단이 거의 없다시피한데
돈이 없어서 현진이를 못잡는다고?ㅋㅋ
 
 
Total 38,32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5135
38158 [MLB] [조미예] 김용일 코치, "역시 메이저리그는 달랐다" (2) 러키가이 11-07 1346
38157 [잡담] 박병호ㅜ (11) 나에게오라 11-06 2778
38156 [MLB] 美통계사이트 / 류 체인지업, 2019시즌 최고의 구종 (1) 러키가이 11-06 2284
38155 [MLB] 美 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수상 유력" (8) 100렙가즈아 11-06 3231
38154 [MLB] 류현진, NL 사이영상 최종 후보 등극 (15) 보미왔니 11-05 4705
38153 [MLB] 류 계약 예상 (18) 더러운퍼기 11-04 3735
38152 [MLB] 사이영 수상자 최종후보 (1) 어쩐지 11-04 2587
38151 [KBO] 키움 감독 바꿨네요?????헐~~~ (4) 봉냥2 11-04 1143
38150 [기타] 대한민국 vs 푸에르토리코 야구대표팀 평가전 2차전 진빠 11-03 1289
38149 [기타] 대한민국 vs 푸에르토리코 야구대표팀 평가전 1차전 ByuL9 11-02 1773
38148 [KBO] 오재원·오재일, 역대급 웃음벨 치고 갔습니다 / [배… ByuL9 11-02 1230
38147 [잡담] 야구 국가대표팀 모자에 왠 일본어 글씨가.. (7) 도도라 11-01 2285
38146 [MLB] 2019 월드시리즈 우승은 휴스턴 (7) 어쩐지 10-31 3123
38145 [MLB] 거참 올해는 역대급 희안한 월드시리즈군요~ (3) 태권부인 10-30 3065
38144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진영의 FA 전술 ② (1) 러키가이 10-30 1217
38143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가치와 FA 전술 ① (3) 러키가이 10-30 944
38142 [KBO] 은퇴하는 배영수에게 하늘이 '고생했다, 여기까… ByuL9 10-30 1030
38141 [기타] 이제 슬슬 프리미어12체제로 넘어가야하는건 아닐런… (4) 임펙트 10-29 1046
38140 [MLB] MLB.com "사이영상급 류현진, 시장을 테스트 할 것" (1) 러키가이 10-29 3000
38139 [KBO] 춤 추려고 우승한 팀ㅋㅋㅋ (4) ByuL9 10-27 4216
38138 [KBO] 2019 시즌. 아름다운 최종 순위! 헬로PC 10-27 1029
38137 [KBO] 서울 3개의 구장(동대문,잠실,고척)에서 우승해본 최… (8) ByuL9 10-27 1416
38136 [KBO] 두산은 서울의 자랑 (3) 순둥이 10-26 775
38135 [KBO] 2019 한국 시리즈 두산 우승! (4) 헬로PC 10-26 788
38134 [KBO] 두산 우승? (6) 무릇 10-26 505
38133 [KBO] 두산 우승 축하 !! (2) 국뽕대일뽕 10-26 459
38132 [MLB] 계약 규모보단 과연 어느 팀에서 뛰게될지가 궁금하… (3) miilk 10-26 105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