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01 20:58
[MLB] 2승+첫홈런 류 美매체 다저스7연승 가장도드라진선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01  


'2승+첫 홈런' 류현진.. 美 매체, "다저스 7연승 기간 가장 도드라진 선수"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LA 다저스 류현진이 팀의 7연승 기간 가장 뛰어난 활약을 보인 선수로 뽑혔다.

‘다저블루’는 1일(이하 한국시간) “포스트시즌을 바라보는 다저스는 최근 18경기에서 7연승을 포함해 14승을 올렸다. 9월 한 달간 18승 6패를 기록하며 승률 0.750을 기록했다”라며 다저스의 상승세를 전했다.

이어 “다저스는 최종전에서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9-0으로 꺾으며 시즌 106승째를 거뒀다. 이 승리로 1953년 브루클린 다저스 시절 세운 최다승 기록을 새롭게 쓰며 기억할만한 시즌을 보냈다”라며 정규시즌을 돌아봤다.

매체는 환상적인 마무리를 한 지난 2주간 류현진의 활약이 뛰어났다고 전했다. “2019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후보인 류현진은 좋은 모습을 보였다. 2승에 평균자책점 1.93 이닝당 출루 허용률 0.79를 기록했다. 또 14이닝을 던지며 삼진 15개를 잡는 동안 볼넷은 하나도 없었다”라며 지난 두 차례 류현진의 성적을 전했다.

‘다저블루’는 타자 류현진의 활약도 전했다. “류현진은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 최종전에서는 안토니오 센자텔라를 상대로 커리어 사상 첫 홈런을 기록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한편 다저스는 4일부터 워싱턴 내셔널스와 밀워키 브루어스의 승자와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를 치른다. 류현진의 등판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01 20:58
   
ooOOHHaa 19-10-02 08:15
   
얘들은 포스트시즌만 잘하면되는데.....
 
 
Total 39,1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8395
38938 [MLB] 최지만선수 콜앞에 너무 실실쪼개다 (4) 맨오브스댕 10-06 2631
38937 [MLB] [야구는 구라다] 큰 경기에 강한 투수는 없다 (3) 러키가이 10-05 873
38936 [MLB] 류, 2021년에는 외롭지 않을 수 있을까 [페이오프피치] (2) 러키가이 10-05 996
38935 [MLB] '류현진 효과' 맛본 TOR, FA 영입 의지 드러내 (1) 러키가이 10-05 1297
38934 [MLB] "류 계약 적중.. AL 사이영 2위-MVP 7위" 美 칼럼니스트 (1) 러키가이 10-05 781
38933 [MLB] MLB 대진표 확정..류-김 떨어지고 최지만만 남았다 (1) 러키가이 10-03 2287
38932 [MLB] [조미예] 최지만이 말하는 선배 류현진과의 만남 (1) 러키가이 10-03 1004
38931 [MLB] 류현진이 내 그럴줄 알았다 (18) a문OO 10-01 5446
38930 [KBO] 라면과 치킨 사이..KBO 외인들이 빠져든 한류 야식은? (3) 러키가이 10-01 2438
38929 [KBO] 꼴찌싸움도 치열하네요 (5) 백전백패 09-30 1370
38928 [MLB] 건강한 류, 카드는 최후의 보루, 토론토 선택은 최선 (3) 러키가이 09-30 2832
38927 [기타] 독일야구리그 인기가 점점 늘어나네요. (2) 신비은비 09-30 1474
38926 [MLB] 류 가을야구 2차전에 등판하는 '진짜' 이유 (10) 러키가이 09-29 3008
38925 [MLB] [구라다] 김 감히 몰리나 사인을 세번이나 거부 (1) 러키가이 09-29 1706
38924 [MLB] KK 2014년 자신을 푸대접해서 이제야 세인트에서 넘나… (6) 대기행렬 09-29 1281
38923 [MLB] 휴식 보장+변칙 오프너 토론토 류 2차전 이유 (1) 러키가이 09-29 716
38922 [MLB] '강강 대신 강약?' 류 2차전 등판 시나리오 (1) 러키가이 09-29 1373
38921 [MLB] MLB시즌 결산]활짝 웃은 류·김..추·최 '아쉬움' (2) 러키가이 09-28 1476
38920 [MLB] 추신수의 번트 안타 계획된 작별인사 [현장스케치] (2) 러키가이 09-28 1556
38919 [MLB] 2020 MLB 포스트시즌 대진 확정.. STL-MIL 막차 탑승 (1) 러키가이 09-28 788
38918 [MLB] 탬파로~ 토론토 SNS 홍보 포스터에 드러난 류 위상 (1) 러키가이 09-28 1302
38917 [MLB] 美 매체, 김광현 PS 2선발 예상하는 세 가지 이유 (1) 러키가이 09-28 834
38916 [MLB] ML 외면받았던 김 비공식 ML ERA 1위가 되다 (1) 러키가이 09-28 1051
38915 [MLB] ERA 4위 류 먹튀 위기서 韓 FA 첫해 잔혹사 끊다 (1) 러키가이 09-28 1209
38914 [KBO] 이대호의 폭풍질주 (6) 크롸롸 09-27 1970
38913 [MLB] 내일 마이애미가 양키스를 잡을수 있을지.. 서클포스 09-27 1274
38912 [MLB] 현지 캐스터의 증언 류 없이 PS도 없다! 댄 슐먼 (1) 러키가이 09-27 214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