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9-30 16:17
[MLB] 낮 지배자 류, MLB.com 2019 엽기 기록 선정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013  


'낮 지배자' 류현진, MLB.com '2019 엽기 기록' 선정


류현진이 29일 샌프란시스코전에서 공을 던지고 있다. 이날 경기 역시 낮 경기로 열렸고 류현진은 7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 AP연합뉴스

류현진이 MLB.com 선정 ‘엽기 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MLB.com은 정규시즌이 끝난 30일 2019시즌에 나온 진기하고 엽기적인 기록들을 정리했다. 류현진이 세운 ‘엽기 기록’은 ‘낮 경기 평균자책’이다.

류현진은 올시즌 낮 경기에서 61이닝을 던져 평균자책 0.74를 기록했다. 류현진의 낮경기 기록은 라이브볼 시대(1920년) 이후 낮 경기 50이닝 이상 소화한 투수 중 가장 낮은 기록이다. 종전 기록은 너클볼 투수인 팀 웨이크 필드가 보스턴에서 뛰던 1995년 기록한 0.89다. MLB.com은 ‘류현진의 야간경기 평균자책은 3.11’이라고 전했다. 밤의 주인공이 배트맨이라면, 낮의 지배자는 류현진이다.

이밖에 코디 벨린저가 46호 이전까지 기록한 45홈런, 45투수 기록도 엽기 기록에 뽑혔다. 벨린저가 콜로라도전에서 제이크 맥기에게 46호 홈런을 때리기 전까지 벨린저는 45개 홈런을 모두 다른 투수로부터 뽑았다. 맥기는 벨린저에게 올시즌 2개 홈런을 허용한 유일한 투수다.

시카고 화이트삭스의 유격수 팀 앤더슨도 ‘엽기 기록’을 세웠다. 앤더슨은 타율 0.335로 아메리칸리그 타격왕에 올랐는데, 올시즌 얻어낸 볼넷이 겨우 15개밖에 되지 않는다. 역대 최저 볼넷 타격왕이다. 종전 기록은 1902년 냅 라조이가 얻은 19볼넷이었다.

올시즌 클리블랜드가 디트로이트 상대로 거둔 18승1패 기록도 디비전제도가 생긴 50년이래 최다 기록이다.

휴스턴 투수 개릿 콜이 세운 10삼진 이상 경기 14경기도 종전 2002년 커트 실링이 세운 13경기를 넘는 신기록이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9-30 16:17
   
 
 
Total 6,18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053 [MLB] 끝내기 홈런 호세 알투베의 대단함을 단적으로 보여… (2) 아잉몰라 10-20 1973
6052 [MLB] [이현우] 보라스의 류현진 판매 전략, 과연 통할까? (4) 러키가이 10-18 3329
6051 [MLB] MLB닷컴 "류 QO 모범 사례..대형계약 자격있어" (1) 러키가이 10-18 2411
6050 [MLB] 선수들도 인정 류 재기상 후보에 최고투수상 3인에도 (2) 러키가이 10-17 1900
6049 [MLB] 류현진이 '다저스' 떠나게 되는, 3가지 이유 (5) 러키가이 10-17 3106
6048 [MLB] LA 매체 "류 4~5년 1억~1억2500만 달러 가능" (6) 러키가이 10-17 2477
6047 [MLB] 차별의 한이 묻혀있는 다저스타디움..LA 스토리 (1) 러키가이 10-17 1476
6046 [MLB] 류 MLB 선수들 투표 '최고 투수' TOP3 선정 (1) 러키가이 10-17 1357
6045 [MLB] MLB.com, 류현진으로 제대로 벼르고 있는 보라스 주목 (7) 러키가이 10-16 3669
6044 [MLB] 나믿커믿 프리드먼 무한신뢰 "커쇼 여전히 뛰어나" (4) 러키가이 10-15 1815
6043 [MLB] 류현진, 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복귀선수 후보 선정 (2) 러키가이 10-15 2475
6042 [MLB] 다저스 사장 "허니컷 떠나고 로버츠 남는다"..류? (1) 러키가이 10-15 2610
6041 [MLB] 프리드먼 "로버츠 내년도 같이"..류 재계약 의사도 (8) 러키가이 10-15 2013
6040 [MLB] "로버츠 감독, 지금 말고 9월에 경질하라" 이색 의견 (5) 러키가이 10-14 2986
6039 [MLB] 슈퍼에이전트 보라스 RYU 5년1억달러 가이드라인 (3) 러키가이 10-14 2659
6038 [MLB] 美 언론 "FA 류현진, 많은 팀들이 노릴 것" (5) 러키가이 10-12 4540
6037 [MLB] S에이전트 보라스 "류 FA계약기간·총액 둘다 잡겠다 (6) 러키가이 10-12 4581
6036 [MLB] LA매체 "다저스 류 대체 쉽지 않다..돌아오길 바란다" (6) 러키가이 10-11 4492
6035 [MLB] 美매체 "로버츠 PS마다 이해하기 힘든 결정, 경질될까 (4) 러키가이 10-11 2507
6034 [MLB] 美언론 "LA를 사랑하는 류 4~5년 계약 바랄 것" (1) 러키가이 10-11 2042
6033 [MLB] "다저스, 류현진 다시 데려오고 싶을 것" 美매체 전망 (4) 러키가이 10-11 1845
6032 [MLB] 美언론 MIN 영입후보로 류 거론 "건강할때 최고투수 (4) 러키가이 10-11 1684
6031 [MLB] 결국 템파베이는 게릿 콜을 넘어서진 못하네요.. (1) 아라미스 10-11 2031
6030 [MLB] 잘 하는데 ps에서 홀대한 베테랑 선수들 모두 내년 FA… (4) 호잇 10-11 2618
6029 [MLB] 현재 엠스플 상황.jpg (5) 아라미스 10-10 4064
6028 [MLB] 커쇼는 애증의 기억으로 남을듯 (2) 더러운퍼기 10-10 1820
6027 [MLB] 9회에 못 끝낸건 로버츠의 미스라기보단 커쇼 문제 (8) miilk 10-10 239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