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9-27 15:36
[MLB] [조미예] 아기상어 변신한 류, 류로 변신한 허샤이저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738  


[조미예의 MLB현장] 아기 상어로 변신한 류현진, 류현진으로 변신한 허샤이저


"아기상어~ 뚜루루뚜루~”

중독성 있는 멜로디에 맞춰 류현진이 춤을 춥니다. 상어 복장을 하고 말이죠. 27일(한국 시각) 펫코 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와의 3연전을 마친 다저스 클럽하우스는 새로운 모습이었습니다. 샌프란시스코로 이동하는 다저스 선수들은 각기 다른 의상을 준비했습니다. 

류현진이 가장 먼저 선보였습니다. 아기 상어 복장을 하고 클럽하우스로 들어옵니다. 

통역 이종민 씨도, 

김용일 트레이너도 아기 상어 복장을 했습니다. 완성된 상어가족입니다. 

농구 선수 복장을 한 벨린저는 아기 상어 류현진이 귀여워 자신의 모바일에 직접 담기도 했습니다. 

류현진이 메이저리그에 진출했던 2013년에는 마시멜로를 선택했던 류현진은 이번엔 상어 가족을 선택했습니다. 류현진이 직접 선택했다는 후문입니다. 

류현진은 며칠 전부터 이 노래에 맞춰 연습을 했다. 

메이저리그는 매년 루키헤이징(Rookie Hazing)을 진행하고 있는데요. 올 시즌 LA 다저스는 루키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들이 참여했습니다. 모든 선수들이 각자 준비한 의상으로 대결을 하기로 한 것입니다. 

류현진이 메이저리그에 진출했던 2013년에는 마시멜로를 선택했던 류현진은 이번엔 상어 가족을 선택했습니다. 상어 가족을 선택한 건 류현진 본인이었습니다. 이유를 물으니, “중독성 있는 멜로디에 미국에서도 정말 인기 있는 노래인데, 이게 우리나라 노래라는 걸 아는 사람이 별로 없더라. 조금이라도 자랑하고 싶었다. 우리나라에서 이렇게 멋진 음악이 나왔다는 사실을"라고 말합니다. 

'상어가족'의 영어 버전인 '베이비 샤크'가 지난 3년간 누적 조회 수 34억 5000만 건으로 국내 최다를 기록을 하고 있습니다. 엄청난 인기를 얻고 있는 만큼, 클럽 하우스에서 이 노래가 나오고 류현진-김용일-이종민이 아기 상어 춤을 추니, 동료들도 큰 웃음을 보이며, 멜로디를 따라 하기도 했습니다.

류현진은 벨린저에게 "넌 최악으로 선정될 거다"라고 말하며 본인의 의상이 더 뛰어남을 알렸습니다. 

그런데 더 놀라운 건, 오럴 허샤이저였습니다.
허샤이저는 “사이영상은 류현진이다”라며 류현진을 적극 밀었는데요. 이번에도 그가 선택한 의상은 류현진이었습니다. 의상은 물론이고, 류현진을 닮은 통통한 얼굴의 아기 가면까지 준비했습니다. 정확히 말하면 'Babe RYU'로 변신한 것입니다.

사진=스포츠넷 LA 알레나 리조 SNS

지난 23일 류현진은 메이저리그에서 첫 홈런을 기록했고, 이슈가 됐습니다. 당시 중계진은 '베이브 류'라고 소개했고, 이를 착안해 '베이비 류'로 변신했는데요. 상당히 디테일 합니다. 아기 얼굴에 류현진 저지, 기저귀까지 착용했습니다. 그리고 벨린저 배트로 'Babe RYU'를 꾸몄습니다.

류현진이 벨린저 배트로 홈런을 쳤다고 하니, 벨린저 배트까지 준비한 허샤이저 입니다. 오럴 허샤이저의 류현진 사랑은 정말 특별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9-27 15:37
   
matthiole 19-09-29 16:47
   
아기상어 우리나라 노래 아닌데... 그냥 외국곡 편곡해서 히트친거지
 
 
Total 38,9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443
38725 [MLB] 평범한 신인 아니었다" 김 지켜본 MLB 공홈 한 줄 요약 (1) 러키가이 08-23 1285
38724 [MLB] 외신 찬사 김 데뷔 첫 승리 "이닝 소화 능력 남달라" (2) 러키가이 08-23 559
38723 [MLB] 美 매체 "류현진, 기대했던 에이스의 모습" (1) 러키가이 08-23 931
38722 [MLB] 동료 류현진 칭찬 "라커룸 들어오면, 아우라가 있다" (2) 러키가이 08-23 929
38721 [MLB] 美 매체 "고기 안 먹는 김광현, 흥미로운 선발 루틴" (1) 러키가이 08-23 592
38720 [MLB] [MLB gif] '칠테면 쳐봐' 류 변화구 위력 (1) 러키가이 08-23 842
38719 [MLB] 몬토요의 극찬 "류현진은 토털 패키지" (1) 러키가이 08-23 673
38718 [MLB] 류 발목 잡은 포수 맥과이어..공 놓치고 만루 기회 날… (1) 러키가이 08-23 560
38717 [MLB] 류·김, 소속팀 SNS 등장 "괴물 같은 호투 계속된다" (1) 러키가이 08-23 347
38716 [MLB] 김광현의 시속 100km대 명품 커브, 성공의 열쇠 됐다 (2) 러키가이 08-23 404
38715 [MLB] 美칼럼니스트 칭찬 김, CIN를 한화이글스처럼 압도" (6) 러키가이 08-23 381
38714 [MLB] [STL] '첫 승 요건+QS' 김광현, 'ERA 1.69' … (4) MLB하이랏 08-23 2934
38713 [MLB] 김광현 5이닝까지 무실점 행진 봉냥2 08-23 560
38712 [MLB] [TOR] 류현진, 탬파베이전 5이닝 1실점, 투구수 94개...… (8) MLB하이랏 08-23 2173
38711 [MLB] {류현진} & {김광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3) 아리스 08-22 1486
38710 [MLB] 디그롬과 콜 제친 ‘선발랭킹 1위' 투수, ERA 1.11+5… MLB하이랏 08-21 2011
38709 [MLB] [LAD] ‘7이닝 11K’ 커쇼, LA 다저스 역대 탈삼진 2위 등… MLB하이랏 08-21 894
38708 [MLB] [CIN] ‘입담과 투구의 정비례’… 바우어, 벌써 2번째… MLB하이랏 08-20 606
38707 [MLB] [NYM] 부상에서 돌아온 "디그롬" 여전한 위력 `피칭영… MLB하이랏 08-20 423
38706 [MLB] MLB.com 최지만 02호 홈런 영상 (6) 진빠 08-20 1866
38705 [KBO] 알다가도 모를 엘쥐 (3) 니진스키 08-20 858
38704 [MLB] '위기' 물리친 '무기' 류 94cm 체인지업 (2) 러키가이 08-20 1471
38703 [MLB] 류 ESPN 선발 랭킹 33위→17위 급상승.. 전체 88위 (1) 러키가이 08-20 1317
38702 [MLB] 공부하는 괴물 RYU는 더그아웃에서 수첩을 보고 있었… (3) 러키가이 08-20 925
38701 [MLB] [피칭영상] '사이영상? 나도 있다!' 다르빗슈, … MLB하이랏 08-19 444
38700 [KBO] 한화는 내년부터 퓨처스에서 야구해야... (1) 신서로77 08-19 424
38699 [MLB] [MIN] '노히터 일보직전에서...' 마에다, 8이닝 1… (2) MLB하이랏 08-19 61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