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9-23 17:45
[MLB] 로버츠 감독이 말하는 '베이브 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094  


[다저스 현장노트] 로버츠 감독이 말하는 '베이브 류'(풀인터뷰 영상)




▲ LA 다저스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23일(한국시간)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 7-4로 승리한 뒤 공식 인터뷰에서 밝은 표정으로 대답하고 있다. ⓒLA(미국 캘리포니아주), 양지웅 통신원

[스포티비뉴스=LA(미국 캘리포니아주), 양지웅 통신원] LA 다저스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류현진이 구위를 회복한 데다 홈런포까지 터트리며 투타에서 맹활약을 했고, 내셔널리그에서 가장 먼저 시즌 100승 고지까지 밟았기 때문이다.

로버츠 감독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 7-4로 승리한 뒤 공식 인터뷰룸에서 시종 여유 있는 모습으로 인터뷰에 응했다. 이날 다저스타디움에서 가장 큰 화제는 류현진의 빅리그 데뷔 첫 홈런. 0-1로 뒤진 5회말 동점 솔로홈런을 날리자 미국 기자들도 온통 여기에 흥미를 보였다.

로버츠 감독은 이에 대해 "덕아웃에서 선수들이 '베이브 류(Babe Ryu)'라고 환호하는 것을 들은 것 같다. 피칭도 훌륭했고 동점 홈런을 쳤다"며 화답했다.

메이저리그의 전설적인 홈런왕 베이브 루스에 빗대 다저스 선수들도 류현진의 성을 따서 이렇게 불렀다는 의미다. 로버츠 감독은 이어 "오늘 팬 감사의 날이었는데 아주 적절한 홈런이었다. 오늘 공을 잘 던지고 있던 상대팀 투수의 패스트볼을 0B-2S 상황에서 반대 방향으로 밀어 쳤다. 더그아웃과 팬들에게 활력을 불어넣었다"고 평가했다.

▲ "베이브 류, 타자 전향하자~." LA 다저스 류현진이 23일(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 5회말 타석에서 홈런을 친 뒤 덕아웃에서 동료들의 열렬한 환영을 받고 있다. 동산고 4번타자 출신인 류현진은 프로에서는 KBO리그와 메이저그를 합쳐서 이번에 프로 첫 홈런을 때려냈다.

그러면서도 본업인 투구 쪽에 포커스를 맞췄다. 로버츠 감독은 "홈런이 컸지만 오늘 평소에 기대하는 좋은 피칭을 보여줬다"면서 "체인지업도 낮게 잘 들어갔고, 패스트볼, 커맨드, 필요할 때마다 브레이킹볼도 잘 섞어서 던졌다. 윌 스미스랑 호흡도 잘 맞았다. 우리에겐 이런 류현진이 필요했다. 많은 이닝을 소화한 것도 좋았다"며 흡족해 했다.

'류현진에게 포스트시즌 1선발을 맡겨야한다는 의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아직 아무런 결정을 내리지 않았다. 우리 팀 3명(클레이튼 커쇼, 워커 뷸러, 류현진) 모두 교체 가능하다. (미국시간으로) 목요일 커쇼, 금요일 뷸러, 토요일 현진의 마지막 선발을 지켜본 후에 결정하겠지만 누가 어디에 등판하든지 상관없을 정도로 우리팀은 현재 좋은 위치에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로버츠 감독은 끝으로 "류현진은 샌프란시스코전에 한 번 더 등판한다"고 설명한 뒤 자리에서 일어섰다. 현재로선 29일(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전에 정규시즌 마지막 등판에 나설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LA(미국 캘리포니아주), 양지웅 통신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9-23 17:45
   
 
 
Total 38,66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3683
38420 [KBO] KBO는 이제 볼 일 없을 것. (7) 도다리 03-07 1503
38419 [잡담] 롯데 자이언츠 김원중, 윤성빈, 서준원 주연 영화 『… (1) 신비은비 03-07 631
38418 [MLB] [MIL]'두산출신' 밀워키 린드블럼, SF 전 4이닝 5… MLB하이랏 03-07 1052
38417 [MLB] 美 다저스 류 이탈 큰 손실..벨린저 실망스러울수도 (2) 러키가이 03-07 2291
38416 [MLB] [이현우] 김광현 2이닝 2K 무실점! 시범경기 ERA 0.00 (2) 러키가이 03-07 689
38415 [MLB] STL 실트 감독 "김광현, 긍정적 신호 보여줘" (1) 러키가이 03-07 560
38414 [MLB] 美언론 감탄.."류 MLB 1위, 5개 구종 모두 잘 던져" (1) 러키가이 03-07 1400
38413 [MLB] [야구는 구라다] 류현진의 잠옷바람 스트라이크 (2) 러키가이 03-06 1086
38412 [잡담] 김광현 오버페이스 걱정;;; 미국은 장거리 이동때문… (3) 러키가이 03-06 1517
38411 [KBO] 디지털야구박물관 개관. 신비은비 03-05 348
38410 [MLB] 커쇼, 보복구 3이닝 4K 무실점 호투 MLB하이랏 03-05 1440
38409 [MLB] 양현종 보자! ML스카우트 집결, 무르익는 대투수의 꿈 (5) 러키가이 03-05 1196
38408 [잡담] 일본으로 전지훈련간 구단은 복귀하는 것이 맞지 않… (17) 뽐뿌맨 03-03 2724
38407 [MLB] 류 모든 움직임 화제..디애슬레틱 주목 독특한 루틴 (4) 러키가이 03-03 2634
38406 [MLB] (현지해설) 美중계진 극찬 최지만 장사 면모 뽐내 (1) 러키가이 03-03 1968
38405 [MLB] 최지만 홈런 탬파베이 vs 볼티모어 하일라이트 (1) 러키가이 03-03 556
38404 [MLB] [구라다] 류현진이 그레인키 보다 확실히 나은 점 (4) 러키가이 03-02 3019
38403 [잡담] 왜 유독 박사장님만 먹튀소릴 들을까요? (4) JJUN 03-02 1648
38402 [MLB] "오타니 8년간 뭐했나? 투수나 해라!"..장훈 또 쓴소리 (4) 러키가이 03-02 2248
38401 [MLB] "'3억불 투수' 게릿 콜 시범경기 2.2이닝 2삼진(… (3) MLB하이랏 03-01 2141
38400 [MLB] 부활한 다르빗슈 시범경기 2이닝 3삼진(풀 영상) (4) MLB하이랏 03-01 940
38399 [MLB] 저 평가 받는 텍사스 선발 '랜스 린' 시범경기… MLB하이랏 02-29 1091
38398 [MLB] 커쇼 첫 등판 1.2이닝 4k 무실점. 개막전 선발 경쟁(풀 … (2) MLB하이랏 02-29 1319
38397 [MLB] 류현진의 위대했던 2019 전반기 영원히같이 02-29 746
38396 [MLB] 맥스 슈어저 스프링캠프 3이닝 5K 풀 영상 MLB하이랏 02-28 1035
38395 [MLB] 류현진 시범경기 2이닝 2삼진,3피안타 1홈런 (8) 개론학개론 02-28 2491
38394 [MLB] 류 친화력에 반한 토론토 단장 "절로 미소가 지어져" (5) 러키가이 02-27 243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