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9-15 20:40
[MLB] 류현진 '3인치' 숙제 풀고 괴물로 돌아왔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860  


류현진 '3인치' 숙제 풀고 괴물로 돌아왔다


류현진 선수. 연합뉴스
 
미국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류현진(32)은 최근 4경기 3패 평균자책점 9.95라는 최악의 슬럼프에 빠졌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문제는 체인지업이 예전보다 3인치(7.62㎝) 정도 높게 형성되고 있다는 점이다. 빠른 볼도 플레이트에서 3인치 정도 벗어났다. 이는 이는 빅리그에서는 큰 문제”라고 원인을 진단했다. 즉 구석구석 정확하게 코너를 찌르던 칼날 제구가 갑자기 흔들리기 시작했다는 의미였다. 이를 조정하기 위해 류현진은 한 차례 선발 로테이션을 쉬고 10일 만인 15일 미국 뉴욕의 시티필드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의 원정경기에 마운드에 올랐다. 

이날 경기마저 무너지면 류현진에게는 타격이 컸다. 포스트시즌 선발순서는 물론이요, 사이영상 경쟁과 자유계약선수(FA) 가치 등이 모두 곤두박질 칠 위기였다. 더군다나 이날 선발 맞상대는 자신과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다투는 메츠 에이스 제이컵 디그롬이었다. 그래서인지 류현진은 이 경기를 앞두고 염색으로 머리색까지 바꾸는 등 심기일전을 다짐하는 모습이었다. 

하지만 걸린 것이 많은 큰 경기일수록 류현진은 강했다. 그 면모는 이날도 이어졌다. 류현진은 메츠 타선을 7이닝 동안 단 2안타로 묶고 사사구 없이 삼진 6개를 곁들여 무실점으로 틀어막는 호투로 괴물의 귀환을 알렸다. 투구수는 90개였고 0-0인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와 승패는 기록하지 못해 시즌 성적 12승5패를 유지했다. 하지만 2.45까지 치솟았던 평균자책점을 2.35로 낮추며 2.57로 자신을 바짝 추격하던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간격을 넓히며 이 부문 메이저리그 전체 선두자리를 지켜냈다. 

류현진의 호투 못지 않게 디그롬 역시 7이닝 4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사이영상 경쟁자다운 면모를 과시해 이날 경기는 말 그대로 명품 투수전이었다. 로이터 통신은 “디그롬과 류현진은 거장다운 투수 대결을 했다”고 평가할 정도였다. 다만 승부는 불펜이 8회 흔들리며 3실점한 다저스가 0-3으로 졌다. 그래도 류현진의 부활 호투는 충분히 인상적이었다. 무엇보다 제구가 살아나면서 몸쪽과 바깥쪽 구석을 찌르는 볼 배합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었다. 패스트볼과 커터로 우타자 몸쪽을 공략해 카운트를 잡고 주무기인 바깥쪽 체인지업으로 삼진과 범타를 유도해내는 류현진 본래의 모습이 다시 확실히 돌아왔다. 잃어버렸던 3인치의 제구를 완전히 찾은 모습이었다.  슬럼프 기간 신인 포수 윌 스미스와 호흡을 맞춰왔던 것에 비해 이날 베테랑 러셀 마틴과 배터리 호흡을 맞춘 것도 안정감을 찾는데 큰 도움이 됐다. 이제 잃었던 자신감을 회복한 류현진이 남은 시즌 안정감을 이어가 평균자책점 1위로 포스트시즌에 나설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린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9-15 20:40
   
 
 
Total 38,18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3839
37999 [KBO] [두산]팬으로써 정말 자랑스럽네요... ^-^v (7) 헬로PC 10-01 1217
37998 [KBO] 144경기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우승을 결정했네요 (2) ByuL9 10-01 1082
37997 [MLB] 2승+첫홈런 류 美매체 다저스7연승 가장도드라진선수 (2) 러키가이 10-01 1567
37996 [MLB] 류현진, 낮 경기 ERA 0.74..알고 보니 MLB 역대 신기록 (2) 러키가이 10-01 2394
37995 [MLB] 류현진 낮 경기 ERA 0.74..MLB.com 선정 2019 미친기록 (1) 러키가이 09-30 2400
37994 [MLB] MLB닷컴 "ERA 1위 류현진, 대단한 올스타 시즌" (1) 러키가이 09-30 1947
37993 [MLB] [조미예] 처음 본 로버츠의 포옹 그 안에 담긴 의미 (1) 러키가이 09-30 2131
37992 [MLB] '류현진 ERA 1위' 2019시즌 ML 타이틀 홀더는? (1) 러키가이 09-30 975
37991 [MLB] "RYU, 깁슨 기록 못 깼지만 엘리트 투수" (MLB.com) (1) 러키가이 09-30 1207
37990 [MLB] 다저스 PS1선발 류현진or뷸러? MLB.com 둘다 홈서 우세 (1) 러키가이 09-30 833
37989 [MLB] 낮 지배자 류, MLB.com 2019 엽기 기록 선정 (1) 러키가이 09-30 972
37988 [MLB] 류현진은 늘 예상을 뛰어 넘는다 (1) 러키가이 09-30 818
37987 [잡담] 구원투수 커쇼 대타 범가너 맞대결 (1) 수월경화 09-30 1178
37986 [MLB] MLB.com 최지만 19호 홈런 영상 (7) 진빠 09-30 2112
37985 [잡담] 축하합니다 류현진 선수~!!! 공기번데기 09-30 1834
37984 [MLB] 질문 드립니다 (3) 후아니또 09-30 686
37983 [MLB] 데이터분석해보니 류현진이 디그롬보다 나은것 같네… (7) 매매의정석 09-29 2812
37982 [잡담] 내일 애틀란다 vs 뉴욕메츠전에 디그롬 나올까요? (9) 트랙터 09-29 1742
37981 [MLB] MLB.com 류현진 14승 하일라이트 (5) 진빠 09-29 3871
37980 [잡담] 어휴...젠슨 복분자 09-29 1957
37979 [잡담] 류현진이 또 답답해서 내가 친다네요 ㅋㅋ (2) 서냥 09-29 2818
37978 [MLB] MLB.com 추신수 24호 홈런 영상 (7) 진빠 09-29 2112
37977 [KBO] 프로야구 막판 진짜 역대급이네요 (2) 헬로PC 09-28 1653
37976 [KBO] 두산 선두 탈환!!!! (2) 오스카 09-28 742
37975 [MLB] [조미예] 아기상어 변신한 류, 류로 변신한 허샤이저 (2) 러키가이 09-27 2475
37974 [MLB] 템파베이 가을야구 승선 가능성 아주 높네요. (4) 하늘소리 09-27 1738
37973 [MLB] 사오정 "노히터 귀찮아..의식 안 했다" (4) 러키가이 09-26 252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