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8-17 14:14
[MLB] 류 경쟁자 소로카, 불펜 난조 11승 불발..방어율 2.41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886  


'류현진 경쟁자' 소로카, 불펜 난조에 11승 불발..방어율 2.41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류현진(32, LA 다저스)의 사이영상 경쟁자 마이크 소로카(22, 애틀랜타)가 또 다시 승리에 실패했다.

소로카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의 홈 3연전 1차전에 선발 등판해 6⅔이닝 7피안타(1피홈런) 3볼넷 4탈삼진 3실점 투구에도 6경기 연속 승리에 실패했다.

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전체 2위 소로카가 시즌 22번째 선발 등판에 나섰다. 경기 전 기록은 21경기 10승 2패 평균자책점 2.32. 최근 등판이었던 11일 마이애미전에선 7이닝 무실점에도 승리에 실패했다. 7월 15일 샌디에이고전 이후 5경기 연속 승리가 없던 상황. 최근 3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 플러스에도 승운이 없었다. 올해 다저스 상대로는 첫 등판.

1회 선두타자 작 피더슨에게 안타를 맞았지만 1사 1루서 저스틴 터너를 병살타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첫 실점은 2회에 나왔다. 선두타자 코디 벨린저에게 우월 솔로홈런을 맞고 선취점을 헌납한 것. 이후 3-1로 앞선 3회에는 선두타자 맷 비티의 2루타에 이어 작 피더슨에게 1타점 우전 적시타를 허용했다.

4회부터 안정을 찾았다. 2사 후 에드윈 리오스의 볼넷에 이어 윌 스미스를 루킹 삼진 처리했고, 5회 첫 삼자범퇴 이닝을 치르며 시즌 11승 요건에 도달했다. 5회까지 투구수는 64개.

6회에는 위기관리능력이 빛났다. 1사 후 터너-벨린저(2루타)의 연속 안타와 시거의 볼넷으로 처한 1사 만루서 리오스를 병살타로 잡고 실점하지 않았다.

7회에도 마운드에 오른 소로카는 선두타자 스미스의 볼넷을 비티의 병살타로 지우며 순항했다. 그러나 대타 A.J. 폴락에게 안타를 맞으며 이닝을 끝내지 못한 채 션 뉴컴에게 마운드를 넘기고 경기를 마무리했다. 투구수는 95개.

한편 뉴컴이 후속타자로 나선 대타 카일 갈릭을 볼넷으로 내보낸 뒤 맥스 먼시에게 역전 3점홈런을 헌납하며 소로카의 자책점은 1점 오른 3점이 됐다. 승리 요건이 날아갔고, 평균자책점도 종전 2.32에서 2.41로 상승했다. 1.45의 류현진과의 격차가 더욱 벌어졌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8-17 14:14
   
어쩐지 19-08-17 17:58
   
경쟁자같은 소리하고있네 하튼 기레기들 수준이하 많어
 
 
Total 38,4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8379
38447 [MLB] 현지 호평일색 김광현 선발향한 발걸음 "타격도 좋네 (1) 러키가이 15:57 173
38446 [MLB] '미네소타 데뷔전' 마에다 켄타, 시범경기 첫 … MLB하이랏 02-25 1147
38445 [MLB] [야구는 구라다] 32세 루키를 향한 몰리나의 쓰담쓰담 (1) 러키가이 02-24 966
38444 [MLB] Felix Hernandez's Braves debut MLB하이랏 02-23 442
38443 [MLB] '별명대로 KK' 김광현,'완벽했던 MLB 첫 등… (3) MLB하이랏 02-23 1422
38442 [MLB] KBO 출신 주요 투수 MLB 시범경기 데뷔전 성적 (2) 러키가이 02-23 714
38441 [MLB] MLB.com 김광현 첫 피칭 영상 (4) 진빠 02-23 817
38440 [잡담] 김광현 1이닝 2k (1) akaJD 02-23 527
38439 [MLB] 최악의 데뷔시즌 "기쿠치 유세이" 삼진모음 MLB하이랏 02-22 1174
38438 [MLB] 美칼럼니스트 "류 2년간 최고투수.. 8000만도 싸다" (4) 러키가이 02-21 2891
38437 [MLB] "쟤가 ERA 1위래" 류, 토론토 훈련장서 경외의 대상 (4) 러키가이 02-20 3178
38436 [기타] 2019년 유럽야구구단 TOP 50 (2) 신비은비 02-19 1142
38435 [MLB] [구라다] 토론토 에이스..류, (영화주인공 같은) 할 선… 러키가이 02-18 2084
38434 [KBO] "ML 진출 전보다 팔꿈치 상태 더 좋다" 오승환의 이유… ppoo1313 02-18 1289
38433 [KBO] 경쟁 열기 후끈한 한화 4·5선발, 누가 주인 될까? ppoo1313 02-18 297
38432 [KBO] 두산베어스 vs 호주 국가대표 (2) ByuL9 02-17 1620
38431 [MLB] 차세대 사이영 후보 "마이크 소로카" 19시즌 삼진 모… (1) MLB하이랏 02-15 1872
38430 [MLB] 아시아 최다승기록 깨는거 가능할지 (2) 더러운퍼기 02-14 1995
38429 [MLB] [조미예] 류 불펜 피칭 본 김선우 위원 감탄 "역시" (4) 러키가이 02-14 2528
38428 [MLB]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첫 불펜피칭 직캠 | 이현우 (1) 진빠 02-13 2031
38427 [MLB] 토론토 투수코치 "류 가까이서 보다니..체인지업 기… (3) 러키가이 02-12 4783
38426 [KBO] KBO 10구단 재무현황과 계열사 의존도.jpg (8) 신비은비 02-11 2797
38425 [MLB] [LAD] 아직은 건재한 클레이튼 커쇼 19시즌 삼진 모음 (2) MLB하이랏 02-08 2236
38424 [MLB] MLB.com "류현진 계약 후 토론토는 황홀.. 한계 없다" (5) 러키가이 02-07 4061
38423 [MLB] 류현진 기대하는 토론토감독 "우리는 에이스를 가졌… yj콜 02-07 1900
38422 [MLB] 아싸 토론토, 류현진 영입으로 '인싸' 되나 (1) 러키가이 02-07 1541
38421 [MLB] 마에다 해방되었네요. (2) 쥐로군 02-05 47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