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6-12 11:02
[MLB] 위기관리 대가 류현진, 86이닝동안 적시타 1개뿐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470  


'위기관리 대가' 류현진, 86이닝 동안 적시타 1개 뿐


득점권 피안타율 0.037..13실점 중 9점 홈런으로

LA 다저스 류현진. © AFP=뉴스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위기관리의 대가다. '코리안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은 득점권에 주자를 내보내면 더 강해진다.

지난 11일(이하 한국시간) LA 에인절스전에서 6이닝 1실점으로 잘 던지고도 시즌 10승을 놓친 류현진이지만 그의 위기관리 능력은 다시 한 번 빛났다. 류현진은 에인절스 타선을 상대해 안타 7개와 몸에 맞는 공 1개를 내줬지만 단 1실점으로 경기를 끝냈다. 2회말 콜 칼훈에게 내준 중월 홈런이 유일한 실점.

이날 역시 류현진은 몇 차례 득점권에 주자를 내보내고도 홈으로 들여보내지는 않았다. 5회말 2사 1,3루에서 메이저리그를 대표하는 강타자 마이크 트라웃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운 것이 압권이었다.

류현진의 득점권 피안타율은 0.043에서 0.037(54타수 2안타)로 더욱 낮아졌다. 이는 메이저리그 선발 투수들 가운데 가장 낮은 수치다.

올 시즌 류현진은 13경기에서 13점만 내줬다. 한 경기에서 1실점 꼴이다. 자연히 평균자책점은 1.36(86이닝)으로 낮을 수밖에 없다. 메이저리그 전체 1위 기록.

13점 중 9점이 홈런에 의한 실점이다. 올 시즌 류현진의 피홈런은 7개. 솔로홈런이 5개로 가장 많고 투런홈런을 2개 허용했다. 적극적인 승부를 펼치다 홈런을 맞기는 하지만 주자를 쌓아놓고 연타를 허용하는 경우는 좀처럼 보기 힘들다.

홈런에서도 류현진의 위기관리 능력이 엿보인다. 스리런홈런, 만루홈런이 없다. 대부분이 주자 없는 상황에서 허용한 솔로홈런이며, 투런홈런 2방도 주자 1루에서 맞았다. 주자가 득점권에 나가면 홈런도 잘 내주지 않는다.

홈런을 제외한 실점은 4점 뿐이다. 그 중 적시타로 내준 점수는 딱 1점이다. 5월26일 피츠버그 파이리츠전 2회말 1사 1,3루에서 콜 터커에게 좌중간 안타를 맞았다. 터커는 올 시즌 류현진을 상대로 적시타를 때려낸 유일한 타자다.

홈런과 적시타를 빼면 3실점이다. 무사 1,3루 위기에서 병살타를 유도하며 1점을 내줬고, 희생플라이로 1실점했다.

가장 아쉬운 실점 하나는 5월26일 피츠버그전에서 포수 러셀 마틴의 3루 악송구에 의한 실점. 그 점수로 류현진은 32이닝 연속 무실점에 마침표를 찍었다.

◇2019시즌 류현진 실점 유형

피홈런 : 9실점(솔로홈런 5개, 투런홈런 2개)

땅볼 : 1실점(무사 1,3루에서 병살타 유도)

희생플라이 : 1실점(무사 2,3루에서 우익수 뜬공)

실책 : 1실점(무사 2루에서 포수 땅볼 3루에 악송구)

적시타 : 1실점(1사 1,3루에서 좌중간 안타)

총 13실점(13자책)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6-12 11:02
   
 
 
Total 38,18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3800
38158 [MLB] [조미예] 김용일 코치, "역시 메이저리그는 달랐다" (2) 러키가이 11-07 1242
38157 [잡담] 박병호ㅜ (11) 나에게오라 11-06 2673
38156 [MLB] 美통계사이트 / 류 체인지업, 2019시즌 최고의 구종 (1) 러키가이 11-06 2166
38155 [MLB] 美 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수상 유력" (8) 100렙가즈아 11-06 3133
38154 [MLB] 류현진, NL 사이영상 최종 후보 등극 (15) 보미왔니 11-05 4595
38153 [MLB] 류 계약 예상 (18) 더러운퍼기 11-04 3660
38152 [MLB] 사이영 수상자 최종후보 (1) 어쩐지 11-04 2488
38151 [KBO] 키움 감독 바꿨네요?????헐~~~ (4) 봉냥2 11-04 1072
38150 [기타] 대한민국 vs 푸에르토리코 야구대표팀 평가전 2차전 진빠 11-03 1229
38149 [기타] 대한민국 vs 푸에르토리코 야구대표팀 평가전 1차전 ByuL9 11-02 1708
38148 [KBO] 오재원·오재일, 역대급 웃음벨 치고 갔습니다 / [배… ByuL9 11-02 1182
38147 [잡담] 야구 국가대표팀 모자에 왠 일본어 글씨가.. (7) 도도라 11-01 2181
38146 [MLB] 2019 월드시리즈 우승은 휴스턴 (7) 어쩐지 10-31 2949
38145 [MLB] 거참 올해는 역대급 희안한 월드시리즈군요~ (3) 태권부인 10-30 2945
38144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진영의 FA 전술 ② (1) 러키가이 10-30 1118
38143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가치와 FA 전술 ① (3) 러키가이 10-30 859
38142 [KBO] 은퇴하는 배영수에게 하늘이 '고생했다, 여기까… ByuL9 10-30 947
38141 [기타] 이제 슬슬 프리미어12체제로 넘어가야하는건 아닐런… (4) 임펙트 10-29 934
38140 [MLB] MLB.com "사이영상급 류현진, 시장을 테스트 할 것" (1) 러키가이 10-29 2890
38139 [KBO] 춤 추려고 우승한 팀ㅋㅋㅋ (4) ByuL9 10-27 4089
38138 [KBO] 2019 시즌. 아름다운 최종 순위! 헬로PC 10-27 947
38137 [KBO] 서울 3개의 구장(동대문,잠실,고척)에서 우승해본 최… (8) ByuL9 10-27 1319
38136 [KBO] 두산은 서울의 자랑 (3) 순둥이 10-26 705
38135 [KBO] 2019 한국 시리즈 두산 우승! (4) 헬로PC 10-26 698
38134 [KBO] 두산 우승? (6) 무릇 10-26 452
38133 [KBO] 두산 우승 축하 !! (2) 국뽕대일뽕 10-26 393
38132 [MLB] 계약 규모보단 과연 어느 팀에서 뛰게될지가 궁금하… (3) miilk 10-26 9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