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6-02 06:34
[MLB] 오타니에놀랐던한국팬들 류현진에감탄중인일본팬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609  


[이슈추적]과거 오타니에 놀랐던 한국팬들, 현재 류현진에 감탄중인 일본팬들


LA 다저스 류현진은 31일(한국시각) 뉴욕 메츠전서 호투한 뒤 "체인지업이 올시즌 중 가장 좋았다"고 평가했다. AP연합】

3년전 프리미어12에서 일본 에이스 오타니 쇼헤이(현재 LA에인절스)는 예선과 준결승에서 한국 야구대표팀을 상대로 무지막지한 피칭을 했다. 6이닝 2안타 10탈삼진 무실점, 7이닝 1안타 11탈삼진 무실점의 완벽투. 최고구속 160km를 넘나드는 광속구를 뿌리는 '젊은 괴물투수'. 한국팬들은 타국 선수지만 '대단하다'고 입을 모았다. 오타니는 타자로도 빅리그에서 제대로 통한 예사롭지 않은 재능을 보여줬다. 그를 두고 한국팬들은 '만화 야구'라는 표현까지 썼다.

이번에는 일본팬들이 한국인 빅리거에 깜짝 놀라고 있다. 올시즌 맹활약중인 류현진(LA다저스) 때문이다. 류현진은 8승1패에 평균자책점 1.48을 기록중이다. 내셔널리그 다승 1위,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 5월 한달간 6경기에서 5승무패, 월간 평균자책점은 0.59에 불과하다.

지난달 31일 뉴욕 메츠전에서 류현진은 시즌 8승째를 거뒀다. 일본 매체 '풀카운트'는 '류현진의 쾌진격, 8승-ERA 1.48은 리그 2관왕'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썼다. 류현진의 개막 이후 11경기 연속 2실점 이하의 완벽투, 이달의 투수상이 유력하다고 전했다. 일본 포털사이트 야후에는 이 기사밑에 50여개의 댓글이 달렸다. 류현진에 대한 칭찬과 믿기힘든 활약에 대한 나름대로의 분석이 주를 이뤘다. 놀랍다는 평가가 많았다. 사이영상에 대한 언급도 있었다.

베스트 댓글을 몇 개 살펴보면 '솔직히 대단하다. 호조의 원인이 궁금하다. 제구가 좋아서일까. 선발 11경기 73이닝에서 볼넷 5개는 경이적이다. 달(다르빗슈)은 2이닝에 5볼넷 정도 낼 것 같은데.(좋아요 256개, 싫어요 24개)'

'구속이 빠르진 않지만 구종이 다양하고 무엇보다 템포가 좋다. 같은 공으로도 구속을 바꿀 수 있다는 것이 대단하다. 3번이나 큰 수술을 해서 부활한 사례를 많이 듣지 못했다. 체격도 그렇지만 정말 규격외의 인간(특출난 사람)인지도 모르겠다(좋아요 25개, 싫어요 2개)'

'지난해도 류현진은 1점대 평균자책점이었다. 지난해 월드시리즈를 놓치고 커쇼가 분해서 에이스를 한명 더 키우겠다고 결심해 비법을 전수했을 수도. 둘다 왼손이고, 커쇼는 평균자책점 1점대를 세 번 기록했으니까(좋아요 16개, 싫어요33개)'

이밖에도 '발군의 안정감이다', '월간 최우수라기보다 이대로면 사이영상 확정인가. 정점(전성기)을 지났다고 봤는데 뭐가 이렇게 (그를) 바꾸었는지 흥미롭다', '적수가 없다. 이대로면 사이영상이다(좋아요 25개, 싫어요 0개)', '퀄리파잉오퍼가 정답. 15승에 2점대 평균자책점이면 1억 달러대 계약 가능, 사이영상이라면 더욱더 장밋빛 오프시즌일 듯' 등이다.

명예의 전당 헌액이 확실시되는 이치로를 경험한 일본팬들이지만 류현진의 올시즌 활약은 그 자체로도 쇼킹하다는 반응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6-02 06:34
   
뽀글구촌 19-06-02 19:58
   
댓글모아 기사쓰기
일하기 참 쉽다 그치요?

제목이 '이슈추적' 이라니....
 
 
Total 38,2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283
38043 [MLB] 보아하니 오늘 다저스 이길것 같은데 12일 다저스홈 … (2) 그란마 10-10 447
38042 [MLB] ESPN "다저스, 류 단기계약 제시할 것..LAA-SD행 전망 (9) 러키가이 10-10 2306
38041 [MLB] [지만초이영상] 3볼넷, 안타 포함 4출루에 호수비 (1) 드라소울 10-09 1887
38040 [KBO] 야구중계화면에 타순소개 (8) Cloud10 10-09 1124
38039 [MLB] 최지만 4회까지 벌렌더에게 3볼넷..큭.. 뽐뿌맨 10-09 1638
38038 [MLB] 휴스턴 경기 말리네요 ㅋㅋ (5) 아라미스 10-09 1297
38037 [MLB] 커쇼가 가을에 약한 이유.. (9) 퍼터 10-08 3816
38036 [잡담] 이벤트 한번 잘하면 27랩으로... (6) 퍼터 10-08 774
38035 [MLB] 문제의 5차전 (10) 태권부인 10-08 3153
38034 [잡담] 깻잎 한장 (1) 수월경화 10-08 1604
38033 [잡담] 명불허전 돌버츠..기어이 똥을 싸지르네.. (9) 메시짱 10-08 3134
38032 [MLB] 결국 최종전 가겠네여.. 아라미스 10-08 685
38031 [MLB] 최지만 포스트시즌 첫홈런 AL 디비전3차전 그레인키 (1) 러키가이 10-08 1638
38030 [잡담] 돌중일의 놀라운 예언 (2) 세운령 10-07 2333
38029 [MLB] 류는 패스트볼이 살아나야됨 (1) 더러운퍼기 10-07 1197
38028 [MLB] 다저스는 내일 끝낼듯합니다. (6) 통도판타지 10-07 2442
38027 [KBO] 헐... 야구인기가 정말 이렇게 떨어졌나요... (6) 할로윈데이 10-07 2147
38026 [MLB] 'PS 몬스터 부활' 류현진, 5이닝 3K 2실점 H/L (10) 러키가이 10-07 2857
38025 [MLB] (수많은 미인들) ♥ 배지현 LAD 왁스군단과 승리 자축 (7) 러키가이 10-07 3282
38024 [MLB] [이벤트 결과] ★ 최종 승자 (독식.. ㄷㄷㄷㄷㄷㄷㄷ… (18) 행운7 10-07 1682
38023 [잡담] 다저스 폴락, 디비전 시리즈 11타수 무안타 9삼진. (2) 새터푸른 10-07 1522
38022 [MLB] 아 몰랑 안 들려 사오정 역대급 기자회견 글자 43개끝 (3) 러키가이 10-07 1593
38021 [MLB] 조켈리 또 시작 ㅋㅋㅋㅋㅋ (6) 아라미스 10-07 2271
38020 [MLB] 오늘심판 (2) 새처럼 10-07 1380
38019 [잡담] 이벤트베팅 전원 실패... (11) 키움우승 10-07 1132
38018 [잡담] 2실점 한방에 베팅하신분들 17명빼고 다 폭망 (1) 키움우승 10-07 1428
38017 [MLB] [이벤트] 류현진 배팅 최종정리 (10) 행운7 10-07 247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