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5-23 02:03
[MLB] 당장 류현진과 연장 계약해! LAD팬심도 사로잡은 괴물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71  


"당장 류현진과 연장 계약 고려해!" LAD '팬심'도 사로잡은 괴물


▲ 류현진의 맹활약에 연장 계약을 예상하는 팬들도 부쩍 늘어났다

[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류현진(32·LA 다저스)은 2013년 시즌을 앞두고 LA 다저스와 6년 계약을 맺었다. 연봉과 포스팅 금액을 합산하면 연평균 1000만 달러 이상의 큰 투자였다.

류현진이 이 몫을 다했는지는 의견이 분분하다. 류현진은 2013년부터 2018년까지 97경기(선발 96경기)에서 40승28패 평균자책점 3.20을 기록했다. 조정평균자책점(ERA+)은 117로 리그 평균보다 훨씬 더 좋다. 하지만 부상으로 연평균 16경기 남짓한 출장에 그친 것은 무시할 수 없는 마이너스였다. 그래서 류현진 6년 계약이 성공작까지는 아니라는 평가도 나온다.

그런 류현진은 다저스의 퀄리파잉오퍼(보상FA선수자격)를 수락했다. 올해 연봉은 1790만 달러(약 214억 원)다. 이 연봉값을 해낼지는 현지 팬 커뮤니티에서도 의견이 분분했다. 하지만 이제는 아니다. 류현진이 대활약을 펼치면서 “연장 계약을 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고 있다.

팬 커뮤니티인 ‘다저스웨이’의 팬 컬럼니스트 마이클 위트먼은 21일(한국시간) “다저스는 류현진과의 연장 계약을 당장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위트먼은 “류현진이 다저스의 최고 선발투수로 변신했다”면서 “류현진은 올해 다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으며 퀄리파잉오퍼를 다시 제시할 수 없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퀄리파잉오퍼는 한 번만 제안할 수 있고 다저스는 2019년 이 기회를 썼다.

위트먼은 “이는 류현진이 다른 곳으로 가도 드래프트 픽 보상이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 때문에 다저스는 류현진이 이적하지 않도록 이제 계약을 2~3년 정도 더 연장해야 한다. 류현진은 스콧 보라스를 에이전트로 삼고 있지만, 류현진의 로스앤젤레스 사랑이 시즌 중 연장 계약으로 이어지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러고 주장했다.

실제 다저스는 류현진이 FA 시장에 나가면 아무것도 얻을 게 없다. 지금의 활약이라면 연장 계약을 맺는 것이 이득이다. 위트먼은 류현진의 나이와 근래의 얼어붙은 시장 상황을 고려해 3년 계약이 적당하다고 내다봤다. 3년 4800만 달러에서 5400만 달러 사이의 거래는 양쪽 모두에게 합리적인 계약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이다.

이 글에 대다수 팬은 댓글로 동조했다. 류현진의 현재 실력과 나이, 다저스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했을 때 연장 계약은 충분히 합리적이라는 것이다. FA 시장에서 류현진의 올해 성적을 낸 선수를 사 오는 것은 매우 어렵다.

대신 팬들은 건강에 대한 보험 장치로 인센티브 조항을 삽입하는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놓고 토론 중이다. 보라스가 연간 2000만 달러 이하로는 연장 계약하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류현진도 LA 환경에 만족감을 가지고 있다. 퀄리파잉오퍼를 수락한 하나의 이유로 추측된다. 다저스가 합리적인 금액을 제시한다면 류현진도 받지 않을 이유가 없다는 평가다. 다저스도 기량은 물론 아시아 마켓 공략에 류현진이 필요하다. 당장은 논의가 이뤄지지 않겠지만, 좋은 성적을 유지한다면 올스타 브레이크를 전후해 큰 이슈로 떠오를 가능성이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5-23 02:03
 
 
 
Total 36,8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41409
36856 [MLB] 류현진이 소환한 레전드, 놀란 라이언은 누구인가 (2) 러키가이 06-15 1694
36855 [MLB] 외신 "최지만 투런포 덕에 에인절스에 이겼다" (2) 러키가이 06-15 1168
36854 [MLB] 류현진의 놀라운 반전 그 이유는? 결혼후 많은 변화 (1) 러키가이 06-15 824
36853 [잡담] 타자오타니가 이정도 해낼줄은 몰랐네요 (9) miilk 06-15 1202
36852 [MLB] S로봇 커쇼 2.0 美언론 사이영상후보 류현진 집중조명 (1) 러키가이 06-15 648
36851 [MLB] MLB.com 최지만 8호 홈런 영상 (10) 진빠 06-15 1689
36850 [MLB] 美 매체 "류현진은 어떻게 커쇼 2.0이 됐나" (2) 러키가이 06-15 2115
36849 [MLB] S던지는로봇 ESPN 사이영 도전자 류, 안티 놀란라이언 (1) 러키가이 06-15 1199
36848 [MLB] 노모 기록 정조준 류현진 亞전반기 신기록 보인다 (1) 러키가이 06-15 786
36847 [MLB] Hot사우나-No불펜피칭 류현진 루틴 SI도 동료도 놀라다 (1) 러키가이 06-15 423
36846 [MLB] 류현진에 돈 거세요! 도박사들 류현진 사이영에 올인 (2) 러키가이 06-14 1742
36845 [잡담] 아 진짜. 롯데가 야구 지금 못하는 건 맞는데 (3) 비안테스 06-14 546
36844 [잡담] 오타니는 왜 이렇게 보여주는지 모르겠음..ㅎ (16) llllllllll 06-14 2324
36843 [MLB] 추신수 진기한경험 생애최초 '안타없이5출루' (2) 러키가이 06-14 1926
36842 [MLB] (19금?) 류+다르빗슈~훈훈함 뒤에 오는 짜증 ㅋㅋ 댓글 (3) 러키가이 06-14 2503
36841 [MLB] 일본계 미국인 조던 야마모토 7이닝 0자책 눈부신 데… (1) 비전 06-14 1477
36840 [MLB] [야구는 구라다] 이런 당돌한 기교파 투수를 봤나 (1) 러키가이 06-14 901
36839 [MLB] 믿기 힘든 류현진 루틴..뷸러 "난 따라 하면 다칠걸" (1) 러키가이 06-14 1215
36838 [MLB] 미SI "류현진 성공보다 훈련루틴이 더이해힘들어" (8) 러키가이 06-14 2304
36837 [MLB] (※놀람주의) 숫자로 보면 더 위대한 류현진!!! 러키가이 06-14 1218
36836 [MLB] 美언론 류현진 vs 다나카 비교 '결정구 차이' (3) 러키가이 06-13 2495
36835 [MLB] [MLB코메툰] 사이영 모드 류현진 최대경쟁자는 누구? (4) 러키가이 06-13 1160
36834 [MLB] 10승도전 류현진 17일 퀸타나와 대결=전국중계= 탄다 (1) 러키가이 06-13 783
36833 [MLB] ESPN "류 제구력 역대 MLB TOP5 사이영 최유력후보" (1) 러키가이 06-13 814
36832 [MLB] 시카고 언론 "류현진, 다저스타디움에서 ERA 1.01" 경계 (1) 러키가이 06-13 958
36831 [MLB] 류뚱은 옛말 탄산도 끊은 ~ 깜짝놀란 한용덕 (1) 러키가이 06-13 519
36830 [MLB] "미친 기록" 류현진 잔루율 '94.7%'..MLB 역대 1위 (3) 러키가이 06-13 81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