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6-09-17 18:39
[MLB] [현지코멘트] "킹캉이 타석에 들어서면 도루가 필요없습니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7,452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가 6경기 만에 홈런포를 재가동했다.
 
강정호는 9월 17일(이하 한국시간)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정경기에 5번-3루수로 선발 출전해 1타수 1안타(홈런) 3타점 2볼넷 2사구를 기록했다. 
 
앞선 세 타석에서 몸에 맞는 볼 두번과 볼넷으로 출루한 강정호는 팀이 4-6으로 뒤진 7회 초 2사 1루에서 신시내티 네 번째 투수 블레이크 우드를 상대로 볼카운트 2-0에서 3구 째 91마일 슬라이더를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중월 투런 홈런을 작렬시켰다.
 
강정호의 홈런으로 경기를 원점으로 만든 피츠버그는 경기를 연장으로 끌고 갔고, 결국 연장 10회 초에 조디 머서의 1타점과 데이빗 프리즈의 2타점 적시타를 묶어 3점을 추가하며 9-7로 승리했다.
 
시즌 19호 홈런과 개인 통산 2번째 5출루 경기를 펼친 강정호는 이제 개인 통산 첫 메이저리그 20홈런 고지에 단 한 개 만을 남겨놓게 됐다.
 
현지 중계진도 구장 가장 깊숙한 곳으로 타구를 보낸 강정호의 힘과 구종에 대한 설명을 하며 홈런 장면에 감탄하는 모습이었다.



[현지코멘트]
 
"중앙 담장 깊숙히 날아갑니다!"
 
"강정호가 구장 가장 깊숙한 곳으로 대포를 날려보냅니다!"
 
"킹캉이 타석에 들어서면 도루가 필요 없습니다!"
 
"강정호가 시즌 19호 홈런으로 6-6 동점을 만듭니다!"
 
"이래서 강정호가 클러치에 들어서면 굳이 도루할 필요가 없는 겁니다"
 
"최근에 투수들이 강정호 상대로 변화구를 많이 던지는데요. 블레이크 우드 역시 슬라이더로 승부를 했죠"
 
"그리고 강정호가 시원하게 스윙을 돌렸죠. 맞는 순간 넘어갔습니다"
 
"살짝도 아니고 여유있게 넘겨버렸네요!"

시즌 19호 홈런을 터뜨린 강정호 (사진출처 = gettyimages / 이매진스)

시즌 19호 홈런을 터뜨린 강정호 (사진출처 = gettyimages / 이매진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만수르무강 16-09-17 20:59
   
하긴 그럴만도 하겠네요.
제가 두눈으로 생중계 본것만 해도
강정호 타석에서 주자가 도루하다가 죽는거 3번이나 봤었거든요.
그 주자가 죽고나서 강정호는 항상 홈런 이나 장타를 때리고 ㅎㅎ
 
 
Total 38,4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7205
38009 [MLB] 박병호 3호홈런영상 (7) 별하늘 03-12 7597
38008 [NPB] 야쿠르트 임창용 시즌 17세이브(2011.07.10) (9) 투레주루 07-10 7582
38007 [기타] 텍사스에서 박찬호의 위엄...T T (19) 천일의약속 06-28 7576
38006 [MLB] (자막) 현지 언론의 확신, 154km 오승환이 증명 (2) 러키가이 07-28 7569
38005 [MLB] 160703 추신수 시즌5호 대형홈런 현지해설 한글자막 (7) 암코양이 07-03 7562
38004 [잡담] 정인영아나운서 물맞은 직후 사진 (31) 사오정 05-28 7550
38003 [국내야구] (영상)정찬헌빈볼영상 (27) 백전백패 04-21 7548
38002 [잡담] 강정호 미국에서 까네. ㅋㅋㅋ (13) 오라클 02-26 7545
38001 [국내야구] 야구장 여성 MC 노출 패션, '이건 너무 심하잖아... (41) skeinlove 05-30 7540
38000 [NPB] 이승엽 시즌 14호 쓰리런 홈런 (12) 바람난홍삼 10-04 7540
37999 [잡담] 롯데시절 임작가 작품들 괜찮아유 08-31 7523
37998 [MLB] 160820 필라델피아전 오승환 시즌 3승 2이닝 2K 무실점 (4) 암코양이 08-20 7514
37997 [기타] '빨갱재인' 논란으로 한화서 방출된 야구 선… (27) 수요미식신 03-03 7505
37996 [NPB] 일본팬들 사이에서도 CS (일본시리즈 전까지) MVP 로는… (14) 갑론을박 10-18 7489
37995 [MLB] [현지코멘트] "킹캉이 타석에 들어서면 도루가 필요… (1) 러키가이 09-17 7453
37994 [잡담] 옛날 사직 야구장에서 열리는 프로축구, 고교축구 (1) 슈퍼달콩이 01-27 7446
37993 [MLB] 160919 오승환 선수의 장점은.. 9회말 현지 코멘터리 (4) 암코양이 09-19 7443
37992 [MLB] 추신수 시즌 18호 2점 홈런 미국방송 (11) 통통통 09-02 7438
37991 [잡담] 대만방송 오재원 9회초 첫번째 마지막 타석 (6) 만두리아 11-20 7432
37990 [NPB] 일본야구 보시는분 벤덴헐크는 경기 뛰었나요? (6) 빌라배트 04-18 7430
37989 [NPB] [6/01] 임창용 "11세이브" (9) 악마는구라 06-01 7426
37988 [MLB] 콜로라도 투수 류현진에게 물었다 커브볼 정체는? (2) 러키가이 08-12 7419
37987 [MLB] "방출대기된 박병호, 탬파베이가 눈독 들일 수도" (7) 사랑choo 02-05 7412
37986 [MLB] 황재균 스프링캠프 4호홈런 (5) 안녕푸딩 03-23 7412
37985 [MLB] [자막]오승환 9회 등판 클로저 켄자스시티전 (11) 암코양이 06-29 7403
37984 [MLB] 추신수 시즌 6호 홈런 영상 (26) 디오나인 06-19 7399
37983 [MLB] 오타니, 마이너에서 시즌 시작할 것으로 전망 (17) 수요미식신 03-18 7399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