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11-22 18:07
[잡담] 이와쿠마 아내 남동생의 부인이 불륜상대
 글쓴이 : 카울링
조회 : 3,184  

http://sports.media.daum.net/worldbaseball/news/npb/breaking/view.html?cateid=1072&newsid=20111122163110732&p=SpoSeoul

놀랍네요 상상 그이상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불륜 사실이 발각돼 파문을 일으킨 '일본 기둥투수' 이와쿠마 히사시(30·라쿠텐 골든이글스)의 내연녀가 처남댁(아내 남동생의 부인)으로 밝혀지면서 일본 네티즌들이 분노했다

처가 초토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때려잡자일… 11-11-22 18:25
   
콩가루 나라 어제 오늘도 아니고
디오나인 11-11-22 19:03
   
헐헐 이런
도영이 11-11-22 19:13
   
ㅋㅋㅋㅋ
가생의 11-11-22 19:4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마젖소 11-11-22 21:10
   
이거 대박이라면서요 지금 ㅋㅋ 방송에서는 그렇게 아내를 사랑하는걸로 나왔었다고 ㅎㅎ
몽상가 11-11-22 22:56
   
이와쿠마 그렇게 안봤는데 쓰레기였네...
아뿔싸 11-11-23 01:13
   
하고 많은 여자 중에 하필.. ㅋㅋㅋㅋㅋㅋ
fpdlskem 11-11-23 05:57
   
.....
시간여행 12-02-04 08:44
   
오 막장..
 
 
Total 38,3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5180
1466 [국내야구] "사람들이 못알아 보시니까 편한 점도 있네요" IceMan 12-02 1522
1465 [국내야구] 롯데 양승호감독 "이대호-장원준 빠진게 오히려 기회 IceMan 12-02 1589
1464 [국내야구] '갈팡질팡' 정대현 행보에 애타는 롯데 IceMan 12-02 1486
1463 [국내야구] 김태균, 한화측 연봉제시액에 "고맙다" IceMan 12-02 1464
1462 [국내야구] '2400만원→10억까지' 최고연봉 변천사 IceMan 12-02 1651
1461 [국내야구] 금의환향 삼성, 亞시리즈 우승트로피가 없다…왜? (10) 뭘꼬나봐 12-02 2092
1460 [국내야구] 삼성 “이승엽 자존심값, 얼마면 되겠니? (4) 뭘꼬나봐 12-02 2141
1459 [국내야구] SUN 특별재활조 괌으로 뜬다 , 뭘꼬나봐 12-02 1715
1458 [기타] 일본, 구단주 회의서 WBC 참가 승인…선수협은 반대입… 뭘꼬나봐 12-02 2741
1457 [국내야구] 이대호 “난, 뚱뚱해도 최고의 선수가 됐다, 뭘꼬나봐 12-02 1794
1456 [국내야구] 볼티모어 관계자 “정대현은 메이저리그 계약, 뭘꼬나봐 12-02 1439
1455 [국내야구] '명가' 삼성, 4년 만에 골든글러브 배출 기대, 뭘꼬나봐 12-02 1752
1454 [국내야구] 넥센 방출 박준수, KIA에서 새출발, 뭘꼬나봐 12-02 1535
1453 [국내야구] 심수창-김광수, 친정팀 LG 복귀 불발 , 뭘꼬나봐 12-02 1464
1452 [국내야구] 김성근 “복귀 이승엽 최소 30홈런 친다” 성공 장담, 뭘꼬나봐 12-02 1541
1451 [국내야구] 김태균, "복귀 비난, 감수하고 열심히 하겠다" (2) IceMan 12-01 1694
1450 [국내야구] 대호-태균-승엽 빅3 거취 확정 임박 (1) IceMan 12-01 1614
1449 [국내야구] '방출'이란 칼날, 레전드도 못 피한다 (1) IceMan 12-01 1613
1448 [국내야구] 한화 납회식 '김태균 꽈당'이 뜬 이유 IceMan 12-01 1839
1447 [국내야구] 잘 치고 잘 받고..박석민 '국제용' 공인인증 (2) IceMan 12-01 1671
1446 [국내야구] 소프트뱅크 무너뜨린 정형식 "최고로 짜릿" (4) IceMan 12-01 1936
1445 [국내야구] 최형우 "내년에 또 우승하고 싶다" (1) IceMan 12-01 1765
1444 [국내야구] 삼성 전용 야구장, 2014년 건립 확정 (1) IceMan 12-01 1922
1443 [국내야구] 홍성흔 "대호 없어도 '강한 롯데' 보여줄 것" (1) IceMan 12-01 1579
1442 [국내야구] 손민한, 새로운 직장 찾을 수 있을까 (1) IceMan 12-01 1541
1441 [국내야구] KIA, 키스톤 황금장갑 배출 가능성은? (6) 뭘꼬나봐 12-01 1723
1440 [국내야구] 넥센 기대되는 중심타선, '유한준-박병호 주목, (4) 뭘꼬나봐 12-01 1608
 <  1361  1362  1363  1364  1365  1366  1367  1368  1369  137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