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0-09-16 14:34
[MLB] LA 에인절스 최현, 메이저리그 데뷔 2타점
 글쓴이 : 투레주루
조회 : 4,632  

LA 에인절스의 한국계 포수 최현(22·행크 콩거)이 16일(한국시간) 클리블랜드와의 원정경기에서 추신수가 지켜보는 가운데 메이저리그 데뷔 첫 안타와 첫 타점을 기록했다.

이 날 8번타자 포수로 데뷔 후 처음으로 선발 출장한 최현은 팀이 2-0으로 앞선 1회말 2사 만루에서 타석에 들어섰다. 볼카운트 2-2에서 상대 선발 고메스의 슬라이더를 침착하게 받아쳐 2타점짜리 좌전적시타로 연결했다. 에인절스는 최현의 쐐기타에 힘입어 클리블랜드를 7-0으로 꺾었다. 최현은 이 날 4타수 1안타 2타점을 기록하며 시즌 타율 0.200을 마크했다.

한편 최현은 이 날 포수로서 투수 리드능력도 인정받았다. 선발 제러드 웨버를 리드하며 클리블랜드 타선을 상대로 단 2안타로 꽁꽁 묶었다. 그는 경기 후 미국 FOX TV와의 인터뷰에서 “제러드 웨버의 공이 좋았다. 잊지 못할 경기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메이저리그 입성 소감을 묻는 질문에는 “호텔 등 시설이 마이너리그 때와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좋다”며 함박웃음을 터뜨렸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츠메 10-09-16 15:57
   
확실히메이저랑 마이너랑대우가틀리지...
쿠우 10-09-16 17:53
   
한국계일뿐 정작 얘는 미국인이고 자신도 미국인으로써의 마음을 더 가지고 있을거 같은데...이름도 미국식이고....우리나라에서는 자랑스러워 하지만 얘네들도 진심으로 그렇게 생각할련지 ㅡㅡㅋ
오잉 10-09-16 18:02
   
자랑스럽긴하지만 우리나라 말을 전혀 못한다고 하더군요 .. 미국인 정식이름도있고
네이버 스포츠 가보면 한국인이라고 전혀 인정하지 않지만 ..ㅎㅎ
ywy 10-09-16 19:32
   
이넘은 한국인이 아니라 미국넘인데...울나라가 관심가질 이유가 전혀 없음....
누룽지 10-09-17 08:40
   
wbc에선 한국대표로 뛰고 싶다는 얘기를 했었지요.
거기는 실제 국적과 상관없이 부모의 국적으로도 출전할 수 있는데
아마도 이민자들의 나라 라는 미국의 특성상 그리된게 아닌가 싶네요.
행크콩거는 이름도 미국식이지만 그게 자기가 선택한것도 아니고
아버지가 미국인에게 입양된후에 그곳에서 한국계와 결혼한후에 자기가 태어나 미국사람으로 자란거니
그를 탓할 이유가 없다고 생각됩니다.
그냥 한국계 미국인이 잘 하고 있네 라고 생각해 줍시다.
실제로 한국계 3세 정도 되면 한국말 못하는 경우 적지 않습니다.
1111 10-09-17 17:49
   
그를 탓할 생각은 없어요

하지만 콩거는 국위선양한다고 말할수도 없고 우리가 자랑스러워 할 이유가 못되는것이 아쉬울 뿐이죠

미국인들 모두가 찬호박을 한국인이라 생각하겠지만  콩거는 미국인일뿐인거죠

ㅜㅜ
 
 
Total 39,0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8395
1001 [국내야구] 롯데 vs 한화 (2011년 8월 4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5 1689
1000 [국내야구] 넥센 vs 삼성 (2011년 8월 4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5 1469
999 [국내야구] LG vs SK (2011년 8월 4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5 1408
998 [국내야구] 현재 주키치 남은 아웃카운트 5개 퍼팩트 상황!!!! (3) 바말 08-05 2224
997 [MLB] 야 이 햄버거보다 못한 놈아!| (2) 비추비 08-05 3557
996 [NPB] 이승엽 2루타, 3경기 연속(소프트뱅크전) (4) 바람난홍삼 08-05 3767
995 [국내야구] 오늘 꽃범호 선수가... (3) IceMan 08-04 1878
994 [국내야구] 프로야구 넥센 vs 삼성 (2011년 8월 3일 경기) 하이라이… (3) IceMan 08-04 1975
993 [국내야구] 프로야구 KIA vs 두산 (2011년 8월 3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4 1566
992 [국내야구] 프로야구 LG vs SK (2011년 8월 3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4 1597
991 [국내야구] 심수창 오늘 잘던지고 18연패 ㄷㄷ;;; (3) 다마젖소 08-03 2204
990 [국내야구] 야구팬들께 질문할게있음요 (6) 축구 08-03 1628
989 [NPB] 임창용 21세이브. 야쿠르트 1-0 주니치 (3) 바람난홍삼 08-03 2936
988 [NPB] 소프트뱅크 vs 오릭스 이승엽 하이라이트 (4) 바람난홍삼 08-03 4451
987 인터뷰 보면서 처음으로 눈물이... (4) 은공 08-02 2435
986 [국내야구] 신영언니 ㅜㅜ (2) 바말 08-02 2054
985 [국내야구] 감동의 한국야구가 일궈낸 1위!!! (5) exploringkorea 08-01 3781
984 [국내야구] 이장석은 미쳤어! (13) 은공 07-31 2441
983 [국내야구] “윤석민 보자”ML 스카우트 5일 인천 집결 (7) 크로우 07-31 2876
982 [NPB] '국민타자' 이승엽과 김태균의 차이 (10) IceMan 07-30 3621
981 [국내야구] 양승호 기사는 하루에 한껀 이상 꼭 뜨는듯;;; (3) 다마젖소 07-29 1984
980 [국내야구] 박정현이 프로야구 올스타전에 부른 애국가 동영상 (2) IceMan 07-29 2260
979 [기타] '日 강속구 투수' 이라부 히데키 美서 사망 (2) 크로우 07-29 2841
978 [MLB] [자동재생] 대단한 어깨 (12) 타투 07-27 5029
977 [NPB] 김태균, 계약 해지..20개월 日생활 정리 (19) IceMan 07-27 4896
976 [국내야구] kbo 프로야구팬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합… (4) 맙소사 07-26 1736
975 [국내야구] 올스타전 박정현 & 턱돌이 (3) IceMan 07-26 2849
 <  1411  1412  1413  1414  1415  1416  1417  1418  1419  14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