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4-06-05 01:46
[미국애니] 어릴적 추억의 애니 - 우주의 여왕 쉬라 와 우주의 왕자 히맨
 글쓴이 : 바나나만개
조회 : 8,647  

쉬라.jpg

1985년 방송. 아담 왕자의 쌍둥이 남매인 아도라 공주는 아직 갓난 아기이었을 때, 히맨의 숙적인 스켈렉터의 스승인 악당 호닥(Hordak)에게 납치되어 에더리아(Etheria)라는 다른 행성으로 가게 되었다. 그곳에서 자신의 과거를 모른 체 아도라는 악의 군대 호드의 대장으로 살아가게 된다.
한편 이터니아에서는 히맨이 지닌 마법의 검과 똑같은 검을 발견한 그레이스컬의 소서리스가 검의 주인을 찾는 것을 히맨에게 부탁받고 검의 힘으로 열려진 다른 차원의 문을 통해 다른 차원으로 여행을 떠난 히맨 그 곳에서 악의 군대 호드의 대장이 된 자신의 쌍둥이 여동생 아도라 공주와 만나는 도입부는 드라마틱하다. 지금까지 악의 군대 호드의 대장으로 살던 아도라 공주는 자신의 오빠 히맨을 통해 자신이 믿어왔던 많은 것들이 잘못된 것임을 깨닫고 정의의 편으로 돌아서는 내용은 전작에 비해 드라마가 강조된 부분이라 할 수 있다. 다만, 완구판매를 위한 저예산의 아동용 애니메이션이라는 한계로 인해 이러한 부분이 심도있게 다루어지지 않고 있다. 전작인 히맨과 마찬가지로 이후의 에피소드 전개는 거의 대동소이한 공식을 따르고 있다. 전작 히맨처럼 한 명의 성우가 여러 캐릭터를 연기하는 사례가 동일하다고 할 수 있다.

 
사실 쉬라는 마스터즈 오브 유니버스 라인이 인기를 끌게 되자, 마텔의 주력 상품인 바비인형의 생산라인을 그대로 마스터즈 오브 유니버스로 유용하려는 만행(…)에서 시작한 시리즈이다. 쉬라 액션 피규어는 바비 인형과 대부분을 공유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KBS에서 80년대 중순에 "우주의 여왕 쉬라"라는 제목으로 방송하였다
 
-엔하위키 미러-
 
 
----------------------------------------------------------------------------------------------
 
자매품 우주의 왕자 히맨
 
 
히맨.jpg

1983 ~ 1985년에 걸쳐 방송되었다. 한국에서 비디오로 '우주의 왕자 히맨'으로 들어오고 KBS-2 TV로 방송된 작품은 이것이다.히맨 성우는 이규화.
근육몬이 돌아왔다
완구 회사 마텔(Mattel)의 미디어 프렌차이즈 비즈니스가 탄생시킨 마스터 오브 더 유니버스의 첫번째 TV시리즈이다. 원래는 완구로 만들어진 시리즈 였기 때문에 최초의 시작은 완구 홍보를 위한 일종의 설정집에 가까운 미니 코믹스로부터 출발하였다. 이것이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되면서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된 것이다.

 
80년대 초반, 바바리안 전사와 판타지라는 테마 위에 마법과 과학이 공존하는 신비로운 세계 이터니아를 창조함으로써 히어로물과 판타지물을 성공적으로 조합시킨 대표적인 작품이다. 그리고 변신전과 변신 후의 얼굴이 완전히 똑같은 히맨의 변장센스도 주목할만한 점이다. 하지만 완구판매를 목적으로한 TV시리즈이다보니 큰 자본이 투입되지 않아 역동적인 액션장면이나 뛰어난 영상미는 그다지 눈에 띄지 않는다. 게다가 반복적인 뱅크샷을 사용하는 등 저예산 애니메이션의 전형적인 모습을 보여준다. 그리고 시리즈의 제작여건은 예상이상으로 열악했는지, 성우 한명이 여러 역할을 맡아 더빙을 하면서 다양한 등장인물에 비해 실제 성우는 5~6명 밖에 되지 않았다고 한다. 주인공 히맨의 성우 존 어윈 조자도 히맨 외에 5명 이상의 캐릭터를 연기 했다고 한다.

 
하지만 80년대 초반인 그때에는 헤라클레스를 연상시키는 고대의 영웅과 다양한 매력의 조연들, 그리고 개성넘치는 악당들의 모습은 80년대 초반의 아이들의 눈을 사로잡기에는 충분했다. 미국 애니메이션에서 처음 등장하는 근육질 히어로라는 설정은 저예산의 애니메이션였음에도 불과하고 미국 소년들에겐 큰 인기였다.

 
80년대 초반의 미국에서 공전의 히트를 기록한 액션물, 코난과 같은 바바리안 영웅의 이야기가 인기를 끌던 이터니아의 왕자 아담은 그레이스컬 성(Grayskull)의 수호자로, 힘의 검(Sword of Power)을 사용하여 그레이스컬 성으로부터 힘을 받아 우주의 영웅 히맨으로 변신하여, 이터니아를 위협하는 악당 스켈렉터와 싸우게 된다. 현재에도 가장 유명한 작품이자 가장 성공한 작품으로 꼽힌다. 이 작품의 오프닝 곡 또한 세대를 아우르는 명곡인데, 특유의 경쾌한 음악이 특징이다.

 
캐릭터 움직임은 꽤나 부드럽지만 뱅크씬이 은근히 많다. 왜냐하면 상기했듯 이 작품을 제작할땐 제작사인 마텔이 새로운 장난감 시리즈를 하나라도 더 건지기 위해 이것저것 만들어서 내보내던 시기였으니만큼 예산과 시간을 많이 잡고 만들지 않았기 때문.
 
-엔하위키 미러-
 
 
 
1359008636012_EFBFBDEFBFBD.jpg
유머로 돌아다니는 히맨 짤
 
 
 
 지금 생각하면 이 애니가 진짜 웃기는게마지막에 교훈을 주는 해설자가 나옴

 
a0009844_4926cb103f1dc.jpg

 우주의 여왕 쉬라에 나오는 해설자! 애니중간에 어딘가에 숨어있다가 애니가 끝나면 마지막에 튀어 나와서
자신을 찾았냐고 하면서 오늘의 교훈을 말해 줌.............ㅡㅅㅡ;
 어린마음에 그렇군~!하면서 교훈을 들었음.....ㅡㅡ;;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하데스 14-06-07 01:22
   
해설자... 귀엽네요...ㅎ^^ㅎ
 
 
Total 3,7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7) 가생이 04-08 117112
3634 [잡담] 이번 분기는 일단 바라카몬을 믿고 가야겠네요 (3) stabber 07-13 8824
3633 [잡담] 요즘 일본만화 특징 (20) 레스토랑스 07-05 8814
3632 [잡담] 양키그림체vs망가그림체 (20) 만세다만셋 11-11 8806
3631 [일본애니] 어느 팬이 그린 (원피스) 포트거스 D 에이스 이야… (5) 긔긔 02-10 8805
3630 [일본애니] sf 대규모 함대전 나오는 애니 추천 해주세요. (15) 완냐 04-22 8797
3629 [국산애니] 하청으로 다져진 국산애니의 작화력 (40) 레스토랑스 07-15 8776
3628 [잡담] 생존 재난 좀비물 추천해 주세요 (25) 헬로가생 10-29 8758
3627 [일본애니] 일본 아이들에게 트라우마를 안겨줬던 만화 '… (9) 케이윈드 10-24 8735
3626 [일본애니] 실사 느낌의 성인들이 볼 만한 진중한 애니 좀 추… (22) seharu77777 09-17 8715
3625 [OP/ED] 너에게 닿기를OP 더빙판 - 10cm (9) 도제조 11-07 8691
3624 [미국애니] 어릴적 추억의 애니 - 우주의 여왕 쉬라 와 우주… (1) 바나나만개 06-05 8648
3623 [잡담] 한일이 찬양하는 국뽕물 (46) 국뽕밀수자 12-31 8637
3622 [일본애니] 아유카와 마도카 - 밑에 오렌지로드 OST 듣고 추억… (13) 네비루 01-26 8616
3621 [일본애니] 우리는 챔피언 return racers 발매 (2) 붉은kkk 11-11 8613
3620 [기타] 아무도 한국인인줄 몰랐던 캐릭터 (15) 레스토랑스 08-21 8598
3619 [잡담] 제가 생각하는 최강의 애니 캐릭터 (20) 붉은kkk 01-12 8590
3618 [잡담] 먼치킨애니에 한번 빠져드니 헤어나오기가... (22) 포르쉐 02-11 8569
3617 [일본애니] 선과 악이 뒤바뀐 작품.. '밤의 얏타맨' (11) 케이윈드 01-15 8554
3616 [잡담] 성인 남녀가 뽑은 애니메이션 히로인 BEST 30 (30) 몽당연필 03-30 8528
3615 [기타] 고 퀄리티 한국군 피규어 (16) 암코양이 10-17 8500
3614 [일본애니] 먼치킨 애니 좀 소개 해주세요 (24) 독도사수 08-27 8495
3613 [기타] 애니속 음식 (3) 암코양이 10-26 8487
3612 [일본애니] bgm) 은하철도 999에 관한 정보글2 (3) 개츠비 05-17 8469
3611 [기타] 혐한 vs 오타쿠 (14) 태니하트 05-19 8431
3610 [일본애니] 실사화에 성공한 만화 (35) 샌디프리즈 09-11 8412
3609 [일본애니] 드래곤볼 부활의 F (13) 피곤한디 03-01 8382
3608 [일본애니] 1980년대 일본 애니메이션 수준 (15) 암코양이 01-06 837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