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9-09-17 21:11
[후기] 혈계전선 뒤늦게 봤는데 이렇게까지 취향저격일줄 몰랐습니다.
 글쓴이 : 선괴
조회 : 6,952  

사실, 능력자들이 나오는 애니라는 건 알고있었지만, 보진 않았었거든요.

나루토에 나오는 눈알대전에 염증을 느끼던때여가지고.

근데 혈계전선 주인공 눈이...

그때는 '아 이거 좀 그런데' 라는 생각밖엔 들지 않았죠.

그래서 한창 나올때는 보지않고.

최근에 우연치않게 보게되었는데....


옴니버스 구성으로 되어있어서 스토리가 복잡하게 꼬여지지 않는 게 마음에 들었고 등장인물들 하나하나가 매력적이더군요.

작중에 나오는 도시 풍경이 뭔가 은혼 비슷해보이기도 했고요.

거기에 나오는 이계인 아무나 은혼에 데려다놓아도 위화감이 없어보일거같았습니다.


그리고 1기때도 그랬지만 2기때도 주인공이 막판에 주인공다운 포지션으로 활약하는 게 작품의 마침표를 적절하게 찍어주는 거 같아서 괜찮았습니다.

특히 2기때 주인공의 눈에 관한 떡밥이 어느정도 풀리면서 주인공을 중점적으로 이야기가 흘러가는 것과 다른때는 팀의 보조인력으로서만 존재하다가 주력으로 뙇 하고 활약하니 그게 또 그렇게.....


여튼, 저는 괜찮게 본거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팬더롤링어… 19-09-18 13:34
   
갠적으로 나이토 야스히로 이양반 만화를 워낙 좋아해서 혈계전선, 트라이건 정말 좋아 합니다 ㅋㅋ
     
선괴 19-09-23 22:04
   
아하~ 트라이건은 저도 좋아하는 만화죠..
위현 19-09-18 13:55
   
애니는 연출이 너무 오그라들어서... 만화책이 훨씬 낫더라고요.
무슨 기술 하나 쓸 때마다 문자 하나씩 쾅쾅박히는 쌍팔년대 연출을 ㅠㅠ
     
선괴 19-09-23 22:04
   
서로의 필살기가 겹치니 정신없이 산만하기는 했죠.
blazer 19-09-18 15:13
   
혈계전선 2기 OST 에 국내 걸그룹이 부른 곡이 있죠. 이터널리즘이라고...

나이토 야스히로 이 양반이 이 그룹의 팬이라서 직접 OST 를 부르게 했다고 ㅋ
     
수수께끼 19-09-18 17:45
   
러블리즈였던가?
하여튼 엄청 팬이라 걸그룹 팬미팅에도 간 사진도 엄청 돌았는데
          
blazer 19-09-19 16:27
   
오마이걸입니다. ㅋ
     
선괴 19-09-23 22:05
   
오~
전 왜 한국어가 들리지? 했습니다.
또르롱 19-09-19 11:52
   
잼있죠 ~ 다음기가 나와야 되는데
     
선괴 19-09-23 22:05
   
저는 이게 느낌적인 느낌으로 라노벨이라고 생각했는데 원작이 알고보니 만화더라구요.
미니조아 19-09-24 00:11
   
혈계전선 함 봐야 겠네여... 오마이 걸 노래도 들어보고
 
 
Total 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 [후기] 중국 애니메이션 시청 후기 (8) 동동주 02-03 2303
42 [후기] 혈계전선 뒤늦게 봤는데 이렇게까지 취향저격일… (11) 선괴 09-17 6953
41 [후기] 칭송받는자(※약간의 스포주의) (4) 혀니군 03-28 3249
40 [후기] 슬라임 어쩌고 저쩌고...이거 대박이네... (16) 바닐라루시… 10-28 4266
39 [후기] 리즈와 파랑새 간략후기(스포) (2) 후아이앰 10-12 1443
38 [후기] 요네자와 호노부의 '진실의 10미터 앞' 리… (2) 후아이앰 10-06 2101
37 [후기] 오버로드 3기 10화를 보았습니다. (18) 선괴 09-14 2937
36 [후기] 요네자와 호노부의 '왕과 서커스' 리뷰 (… (5) 후아이앰 08-23 1812
35 [후기] 그리하여 디지몬어드벤처트라이 6장까지 전부 보… 선괴 08-07 1186
34 [후기] 천랑 시리우스 더 예거 (1) 레드빈 07-28 2816
33 [후기] 애니는 아니지만 웹툰 보고 펑펑 울었음.. (2) 유T 05-12 2196
32 [후기] 해리포터가 성공한 이유. (5) 딸기파이 04-12 3140
31 [후기] 최근 봤던 만화중에 정말 볼만했던 작품. (8) coooolgu 02-25 2737
30 [후기] (스포주의)코드기어스에 대한 비판입니다. (11) 블블레이드 12-26 2659
29 [후기] (스포주의)코난 극장판 진홍의연가 보고왔습니다 (15) 선괴 08-07 2812
28 [후기] 번업 스크램블이라는 작품.... 선괴 02-23 1872
27 [후기] 유녀전기라는 걸 보았습니다. (8) 선괴 02-11 4392
26 [후기] 마크로스 델타 이제서야 다 봤네요.<매우 약 스… (10) 4leaf 01-14 3338
25 [후기] 하나와 앨리스:살인사건 2015년작 (1) 참치 11-16 1212
24 [후기] "배를 엮다" 1화를 보고나서.. (3) 가비야운 10-16 2119
23 [후기] 판타지물 추천 (현대물 포함) (2) 자체발광 09-27 4369
22 [후기] 요즘 기대하고 있는 일본 만화몆편...(판타지계열 (8) coooolgu 09-17 3734
21 [후기] 묵혀두던 페어리테일 타르타로스편을 다 봤네요. 선괴 09-09 1393
20 [후기] 리제로 주인공이 시끄러워서 정주행해보고난 아… (16) 갑툭튀 08-06 2336
19 [후기] 십이국기 천하의 개쌍x이 요기 있었네? (8) 푹찍 05-23 5162
18 [후기] 재와 환상의 그림갈....스붕 (5) 미소™ 04-03 2588
17 [후기] 강철의 연금술사 보신 분 있나요 (20) 충녕 03-15 3042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