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9-04-09 00:44
[잡담] 애니 수준이 확실히 퇴보했다는걸 깨달은게.
 글쓴이 : 혼자가좋아
조회 : 2,196  

슬라임 환생물이 저번분기 원탑이란 소릴듣고 그걸 봤다가 완전 실망만 함....
그냥 양산형 이세계물이잖아?
이게 분기 원탑이라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레이나♡ 19-04-09 03:30
   
처음엔 볼만했는데 위저드맨 나오고부터 씹노잼... 개그물 애니인줄
또르롱 19-04-09 08:43
   
라노벨 기준으로 보면 재들 코믹스에서 나름 판매량 독주하던 작품이기도 하고 저거 말고도
최근  인기있던 작품들 애니에 다 담지도 못하고 통편집 당한것도 많아서 별로 ~ 걍 라노벨로 보는게 편함
흑야천사 19-04-09 09:49
   
애니는 별로지만 라노벨은 꽤 괜찮은 편입니다....
     
aosldkr 19-04-13 22:43
   
솔직히 말해서 묘사나 연출이 그냥 게임스크립트 같아요...

뭔 버프에 능력이 그렇게나 덕지덕지 붙고 솔직히 TRPG 내용 읊는 줄 알았음.

스토리도 뭐 크게 볼 건 없는 느낌이었고...
그란마 19-04-09 16:29
   
최근작(?) 중 볼만한게
오버로드
고블린슬레이어
원펀맨
이세계식당....정도? 요것들은 괜찮더라구요
참치 19-04-10 05:56
   
뒤로 갈 수록 노잼이더라구요.
booms 19-04-10 21:45
   
정확히 기억은 안나나 2000년대 중반에 나가이 고 원작으로 한 TV판이 나온게 있습니다.

그런데 얼마나 자금난에 허덕였으면 불 이펙트같은것을 작화가 아닌 이펙트툴을 이용하여 그냥 붙여버렸더군요. 그거보고 갈때까지 갔구나 싶었습니다.
wohehehe 19-04-13 19:57
   
슬라임 환생물은 완전 일본 국뽕물인데 그래서 인기를 더 끌은게 아닐까요?
hasila 19-04-19 09:52
   
전 소아온도 이해못합니다.그전에 봣던 양판소 짬뽕이라 생각하거든요
 
 
Total 3,74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7) 가생이 04-08 117287
3611 [잡담] 국산 애니중 충격적 작품 중 하나인듯 (12) 로디우딩 04-28 5256
3610 [국산애니] 전 요즘 국산애니에 대해 참 좋게 생각중입니다 (3) 입지사지 04-28 1360
3609 [잡담] 솔직히 애니산업 관련해서 나만의 확고한 생각이… (11) 없덩 04-25 1905
3608 [잡담] 혼종 애니 추천합니다. (8) 하기기 04-24 2103
3607 [일본애니] 공의 경계.... 그 어려움의 시작 (3) 태우자 04-24 1622
3606 [잡담] 요새 애게가 왜이러지 ~ (7) 또르롱 04-23 1813
3605 [국산애니] 국내 감독들의 잘못된 관념 (35) 냉각수 04-23 2292
3604 [잡담] albero e incontro (나무 그리고 만남) (2) 태우자 04-22 967
3603 [잡담] 오네가이 티쳐 트윈즈 오랜간만에 보니 재미있네… (5) 한국아자 04-21 1831
3602 [애니리뷰] 한국 애니메이션의 후퇴. (20) 냉각수 04-21 3406
3601 [일본애니] 5월 극장개봉 예정 기동전사 건담 내러티브 23분 … (4) 샌디프리즈 04-21 1992
3600 [일본애니] 잔잔한 내일로 부터... (8) 태우자 04-20 1150
3599 [일본애니] 오버로드 쩌는 영어 더빙 ㅋ (9) 푹찍 04-20 2184
3598 [잡담] 일본애니 까는게 너무 불편하시다? (7) 혼자가좋아 04-20 1564
3597 [일본애니] 공중파에서 도배했던 일본 애니. (10) 냉각수 04-20 3287
3596 [잡담] 원펀맨 망했네 (8) 하기기 04-20 2646
3595 [잡담] 최근에... 마왕등극 04-20 642
3594 [잡담] 참 이율배반적인 게시판인듯 (33) 레드빈 04-20 1441
3593 [일본애니] 꿈과 희망이였던 일본 에니. (11) 냉각수 04-19 2474
3592 [일본애니] 아르슬란 전기(امير ارسلان نامدار) (4) 태우자 04-19 1913
3591 [잡담] 일본애니의 흑역사 (11) 졸탄 04-18 3322
3590 [신작소개] Carole & Tuseday~ 이번 분기 최대 기대작! (1) 물의아이 04-18 1017
3589 [일본애니] 한국 에니의 흑역사 알고 성찰합시다. (18) 냉각수 04-18 2849
3588 [일본애니] 클라나드(Clannad) (3) 태우자 04-18 1075
3587 [일본애니] 페이트/아포크리파 (12) 태우자 04-17 1195
3586 [일본애니] 일본인들의 셈세함 연출 압도적. (37) 냉각수 04-16 5620
3585 [일본애니] 4월은 너의 거짓말(四月は君の嘘) (10) 태우자 04-16 156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