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8-09-30 15:47
[잡담] 판타지도 사람들이 추천해주는거 읽어야 정상인듯...
 글쓴이 : 하기기
조회 : 2,497  

걍 인터넷 뒤지다가 나름 추천많고 잼다는

사상 최강의 매니저를 읽게욌는데.

최악....

대략적 내용만 간추리면

여자만 꼬임+무성 1명
기업 회장도 존나 쉽게 쳐만남
몇년간 내숭떨던 여자가 주인공 몇마디에 본성드러내고 성격개조 까지 당함.
기업들 하는 체계적인 훈련보다 주인공의 과거 동료들이 하던 훈련으로 가르치는게 더 효과좋음.
처음본 사람에게 개소리 뻑뻑해도 사람들은 다 이해하고 믿어줌
처음본 사람에게 반말 찍찍 해도 호감을 가짐.
세계적인 조직이 인원이 존나 1차원적이고 감정적임. 모두 다.
돈필요하면 돈관런 사건 바로나오고 여러가지 얻을게 생기면 바로바로 단 한번도 멈칫없이 이벤트일어남 마치 이벤트로 인해 사건이 일어나는게 아니라 사건을 위해 이벤트가일어나는듯

현재 1/3 읽었슴.
왠만해선 1권 이상가면 그냥저냥 읽는데...
포기하고싶어짐.

작품내 주인공이 말빨리 좋다라고 포장되어 나오는데 현실적용하면 ㅄ 취급당할듯.
주인공 제외 모두 하는 생각이 딱 1차원 적인 수준으로 설정했슴.

이것과 상당히 유사했던 쥐뿔도없는 회귀는 그래도 설정상 주인공이 호감을 쉽게 얻는 저주?가있다는게 있으며 스토리 연게도 외부의 노림수로 인해 이루어졌다는 설정이있어 참착된다만... 이건 너무 나갔슴.


그래서 퓨전 판타지 추좀요.
존나옛날꺼 말고 근 최신정도라면 좋겠습니다.
걍 추천받고 하는게 적어도 거를건 걸러지는듯
추천 부탁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식쿤 18-09-30 16:13
   
확실히 몇장 넘기다가 역해서 책 덮게 만드는 유사글쟁이들이 많이 있죠.
죽염 18-09-30 16:16
   
이계 검왕 생존기, 해골병사는 던전을 지키지 못했다, 낙인의 플레인 워커, 드림사이드, 세상은 게임이 아니다, 보스몹답게 행동하세요 스왈로우씨
완냐 18-09-30 16:37
   
먼치킨 소설 쪽에서
쥬논 작가가 쓴 작품이  괜찮았던것 같은데요..
칼까마귀 18-09-30 17:34
   
(재벌집 막내아들) 3류 대학을 나와서 한국 최고의 기업에 취직을 하고
재벌가 뒤치닥 거리를 하는 머슴으로 지내다가 결국 버려지고 살해를 당하고
회귀를 한다는 내용입니다. 다만 특이 한점이 재벌가 막내 손자로 회귀을 하고
막내 손자의 자리에서 대한민국 최고의 기업의 회장 자리를 빼았는 소설입니다.
돈은 넘치게 벌었지만 문제는 지배구조의 주식을 빼았는 내용입니다. 돈으로
살수없는 주식과 대재벌 회장자리를 찾이하는 소설이 백미가 아닐까 싶습니다.
참고로 내년에 드라마로 제작이 된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세계로 간다) 어린시절 미국 유학을 떠나고 고등학교를 다니면서
여자친구와 데이트 비용을 벌기위해 야후가 상장되기전 아르바이트 생으로
들어가서 정직원이 되고 스톱옵션을 받아서 주식으로 몇억을 벌게되고
독립후 회사를 차리면서 엄청난 재벌이 되는 이야기 입니다. 기업 소설물
사이다의 끝판왕이라고 볼수있습니다.


(킬 더 히어로) 현재 연재중인 작품입니다. 설정은 던전물이고 각성을 하고
영웅을 위해서 사냥개로 음지에서 모든 더러운짓을 다하고 결국은 살해당하고
영웅은 최악의 악당이라는 설정입니다. 언제나 그렇듯 회귀를 하고 영웅을
죽이기 위해서 밑바닥 부터 시작하는 내용입니다. 믿고보는 작가인 디다트 작품입니다.


(닥터 최태수) 우연히 등산에 갔다가 실족한 외국인을 아무런 도움을 주지 못하고
자신의 한계를 느끼는 레지던트 이야기 입니다. 죽은 외국인은 세계적인 의사였고
그 의사의 능력을 받고 전쟁중인 인도로 떠나서 의료기술을 배운다는 내용입니다.
2천300백 편이 넘는 장편 소설이고 천천히 본다면 몇달은 즐겁게 볼수있다는 장점을
가진 소설이 아닐까 싶습니다.
양동재떨이 18-09-30 17:49
   
극 명작만 추천드립니다
네이버북스 에 납골당의어린왕자
카카오 페이지에 이스트 로드 퀘스트
둘다 엄청난 필력의 작가죠
극 명작입니다
납골당 은  총화기와 전략전술 인간의 심리 정치 사회 세기말적 분위기를 아주 잘살린 극 명작입니다
이스트는 그유명한 작가죠 바로 하얀늑대들 의 윤현승 작가이고
서유기를 모티브로한 판타지 대작이죠

둘다 감히 추천드립니다
미월령 18-09-30 18:09
   
파일CT 들어가서 많이 다운된거 보세요.
재밌는 거 본 건 많은데 제목이 생각이 잘 안 남.
탄드 18-10-02 08:31
   
전지적독자시점, 더 퍼거토리 이두개 요즘 보고있는대 추천하고 싶네요
감기는소주… 18-10-08 16:55
   
저는 학사신공(원제 : 범인수선전) 추천드립니다.
선협소설로 국내 판타지와는 좀 다릅니다.
미리 네이버에서 검색해서 대략 파악하고 보셔도 재미납니다.
들꽃푸른 18-10-10 12:26
   
우리나라 출판사들이 대한민국 판타지계 말아먹은듯... 도대체 이딴걸 왜 출판하지 싶은 작품들이 쏟아져 나오니까 어느 순간 안보게 됨... 예전에는 삼류무사 사마쌍협 가즈나이트 세월의돌 드래곤라자 등등 명작이 많았는데 요즘은 그냥 망상일기가 대부분인듯...
 
 
Total 3,7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8) 가생이 04-08 120689
3366 [일본애니] (실시간) 슈퍼 드래곤볼 히어로즈 ~ (2) 별찌 10-10 2577
3365 [잡담] 한국에 있는 애니메이션 카페. (3) 피빛엔젤 10-09 2743
3364 [일본애니] 드래곤볼 슈퍼 브로리 - 팬 필름 ~ (2) 별찌 10-09 2026
3363 [잡담] 건담 실사화 되어 영화로 나오네요 (24) 마왕등극 10-08 4986
3362 [잡담] 애니메이션 등급표 (39) 피빛엔젤 10-07 4795
3361 [잡담] 이번 분기는 2개의 기대작이 있네요. (9) 마왕등극 10-07 1935
3360 [후기] 요네자와 호노부의 '진실의 10미터 앞' 리… (2) 후아이앰 10-06 1967
3359 [기타] 나루토가 왕따 당했던 진짜 이유 알아냄.jpg (12) 레스토랑스 10-06 3685
3358 [일본애니] 기대하는 2018년 4분기 애니 중 한 작품이 방영했… (6) 샌디프리즈 10-06 1792
3357 [기타] 근래 들어읽은 최고의 소설. (6) 혼자가좋아 10-05 2561
3356 [잡담] 드래곤볼 레전즈 어제 다운받아 해보는데요. 선괴 10-05 1594
3355 [일본애니] 3분기 애니 최고의 개그 명장면 (5) 활인검심 10-03 3141
3354 [일본애니] 페르소나5 애니메이션 중도포기. (7) 혼자가좋아 10-03 2057
3353 [일본애니] 천공의성 라퓨타 관련 이노래는 뭔가요? (4) 샌디프리즈 10-03 1921
3352 [기타] 쿠파 ts 만화 (4) 레스토랑스 10-01 2676
3351 [잡담] 이세계물로 본 덕후들의 환상 (7) 톨비 09-30 3730
3350 [잡담] 꼭두각시 서커스 애니로 나오내요 (5) 하기기 09-30 1758
3349 [잡담] 판타지도 사람들이 추천해주는거 읽어야 정상인… (9) 하기기 09-30 2498
3348 [잡담] 일본 애니 프로토타입에 대한 환상 (12) 톨비 09-29 2558
3347 [일본애니] 일본 이세계 애니 같은거 보다가 점점 느끼는점… (7) 톨비 09-27 3052
3346 [잡담] 퓨전물 소설 추천부탁드립니다. (찾는 소설도 하… (3) 퀄리티 09-27 1606
3345 [일본애니] 일하는 세포가 12화가 완결인줄 알고있었는데 (1) 또르롱 09-26 2299
3344 [잡담] 판타지 소설 추천좀요 (24) 하기기 09-25 3278
3343 [기타] [자작만화] 취미가 무기로 - 일본어를 공부한 닝… (7) Pika쭌 09-24 2182
3342 [일본애니] 지금까지 본 애니 중 가장 가슴속에 남는 애니가 … (53) 선괴 09-23 3957
3341 [일본애니] 진격의 거인은 내용이 점점 산으로 가는 느낌이… (40) 유란 09-19 7223
3340 [일본애니] 요즘은 막 다른세계로 전이한 하렘애니가 인기인… (4) 천년의시 09-19 2364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