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4-04-24 22:15
[일본] '엔화=안전자산' 신뢰 흔들
 글쓴이 : 굿잡스
조회 : 3,418  

'엔화=안전자산' 신뢰 흔들

 
일 무역적자 갈수록 눈덩이

고령화로 경제체질도 약화

글로벌 투자자 우려 커져
 
.
.


최근 일본 정부가 발표한 지난 3월 무역수지는 1조4,462억엔 적자로 일본은 지난해 7월 이후 한 달도 거르지 않고 적자를 기록해왔다. 연간으로 보면 2013년 회계연도(2013년4월~2014년3월) 무역수자 적자는 13조7,488억엔으로 전년 대비 68%나 증가하며 1979년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2011년 동일본 대지진으로 원전 가동이 중단돼 에너지 수입비용이 늘어난 게 직접적인 요인이지만 문제는 일본 정부가 수출기업들을 돕기 위해 야심 차게 추진해온 엔저의 효과가 신통찮다는 점이다. 게다가 갈수록 일본 제조업체들이 생산기지를 해외로 이전하고 첨단제품의 경쟁력이 떨어지고 있어 엔화가치를 떨어뜨리는 것만으로는 수출 확대에 한계가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보다 근본적으로 고령화로 인한 경제체질 약화, 재정적자 확대 등이 불가피하다는 점은 장기적으로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엔화의 지위를 흔드는 요인이라는 분석이다.

고령화 사회일수록 저축이나 생산보다는 소비가 늘게 마련이고 이에 따라 저축액이 줄어 해외투자도 감소할 수밖에 없다. 지금은 무역수지 적자를 해외에서 송금돼오는 배당·이자소득 등의 소득수지로 메우면서 경상수지 흑자를 유지하고 있지만 결국 이마저도 10~20년 후면 마이너스로 돌아설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고령화는 안전통화의 또 하나의 중요한 잣대인 공공부채를 악화시키고 있다. 일본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공공부채 비율은 2011년 205%를 기록하며 200%를 돌파한 후 지난해는 226%까지 치솟았다. 포레스터 부사장은 "인구구성의 변화가 결국은 엔화의 안전자산 지위를 빼앗아갈 것이며 일본은 이 같은 변화에 대해 미리 대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 같은 일본 경제의 펀더멘털 약화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도 글로벌 투자자들은 위기만 터지만 반사적으로 엔화 강세에 베팅하고 있다. 국제통화기금(IMF)이 지난해 11월 낸 실무보고서에 따르면 리스크 회피에 따른 엔화 강세는 자본유입에 의한 것이 아니라 역외 파생상품거래 증가가 요인이라는 점도 이를 뒷받침한다. 그러나 일본 경제의 펀더먼털에 대한 부정적 전망이 계속되면 이 같은 관행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의문이다.

.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플로리스 14-04-25 19:37
   
아직 까지도 달러,유로,엔 순으로 보고 있지만.... 확실히 신뢰 수준에선 많이 떨어 지긴했죠~!

윗글에 문제점에 대해 자세히 나왔으니 간단히 저에 생각을 이야기 하자면...

이렇게 엔저를 계속 가져가다 결국 기업경쟁력 회복 못하고 수입 에너지,생필품 물가 살인적으로

올라버리면 그나마 내수 까지 폭망해서 결국엔 엔고를 가져 가고 싶어도 못가져 가는 상황이 발생할텐데..

근땐 정말 헬게이트고 최후엔 미국 채권을 파는 순간까지 간다면.....! 2000천년동안 물고기만 잡아서

회떠먹고 살아야 겠내요!
     
술담배여자 14-04-29 04:17
   
회떠먹으면 뭐 고급요리라고 좋아할지도?
 
 
Total 1,1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16 [일본] 일제강점기때 한국의 발전의계기가 (32) Assa 06-12 3714
1115 [일본] 독도 제소 불가'日알고 있었다..비밀문서공개 (1) 스쿨즈건0 06-11 3147
1114 [일본] 日,핵폭탄 80발 분량 플루토늄 IAEA 보고때 누락시켜 (4) 스쿨즈건0 06-10 2668
1113 [일본] [NHK] 일본 - 태평양전쟁사 -7부작- (3) 닉뽕까자 06-04 3137
1112 [일본] 한국인이 착각하는 시민의식의 진짜 정의 (15) 파랑 06-03 8055
1111 [일본] 日매체"한국,또 전범기 트집"강한 불쾌감 (8) 스쿨즈건0 06-03 3175
1110 [일본] 야스쿠니 신사서'한글 욕' 낙서 발견..日 발칵 (8) 스쿨즈건0 05-29 3092
1109 [일본] 일본에서 소포로 시신 배달돼 (3) 스쿨즈건0 05-28 3800
1108 [일본] [펌글]호주 뉴캐슬대학에서 벌어진일.... (5) doysglmetp 05-22 5567
1107 [일본] 일본 위키에 따르면 한반도인의 열도 진출 사실이 중… (13) 풍림화산투 05-21 8846
1106 [일본] 왜왕의 미스테리 (20) 뿡뿡 05-20 7551
1105 [일본] 일본 정권 실세 일본 천황가는 한국에서 왔다 (60) 풍림화산투 05-17 10154
1104 [일본] 일상속에 뿌리내린 한류,日우경화 바람막이 역할 (5) 스쿨즈건0 05-15 5640
1103 [일본] 성덕태자는 가공인물 ? (9) 풍림화산투 05-13 5644
1102 [일본] 日정부'후쿠시마 피폭 코피'만화 '맛의 달… (9) 스쿨즈건0 05-12 6577
1101 [일본] 독일-일본 비교 그림 (4) 훵키 05-06 10053
1100 [일본] 친일파가 알려주지 않는 한일 고대사 (5) 풍림화산투 05-05 4588
1099 [일본]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 반박가능하신분.急求 (10) IcameBack 05-03 2981
1098 [일본] "일본·러시아 등 6개국, 국가신용등급 강등 유력" (6) 굿잡스 04-28 3833
1097 [일본] 아베 "軍위안부 가슴아파…日생각·방침 설명할 것" (12) 스쿨즈건0 04-28 2269
1096 [일본] “아베, 스스로 무덤 팠다” (7) 굿잡스 04-26 5354
1095 [일본] '엔화=안전자산' 신뢰 흔들 (2) 굿잡스 04-24 3419
1094 [일본] 서주문무왕 "거짓말도 100번하면 진실이 된다면서?" (2) 배찌형 04-09 3271
1093 [일본] 농노적 사고방식에서 벗어나지 못한 일본국민 (5) 행복찾기 04-09 2173
1092 [일본] “부끄럽고 슬프다”日미인대회우승자‘위안부소신… (7) 스쿨즈건0 04-09 3807
1091 [일본] 日교과서 '2002년 한일 월드컵 공동개최' 삭제 (5) 굿잡스 04-05 2492
1090 [일본] 일본 위키피디아속 한국의 역사 (3) 설표 04-03 332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