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4-01-21 16:48
[일본] 아베 외할아버지, 난징대학살에 깊이 관여"
 글쓴이 : 제시카좋아
조회 : 4,208  

■ 中, 극비 문서공개
"기시 노부스케 前총리 시체 처리 작업 맡았던
남만주철도회사 지원"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외할아버지인 기시 노부스케(岸信介) 전 총리가 1930년대 만주국 정부의 산업부 차장(차관)으로 적극 지원했던 남만주철도주식회사(이하 만철)가 일본군의 난징(南京)대학살 당시 특무반으로 참여, 시체 처리 등을 맡았다는 극비 자료를 중국이 공개했다.

중국 랴오닝(遼寧)성 문서기록관은 지난 17일 만철이 미처 파기하지 못한 채 남기고 간 문서 중 만철의 난징대학살 당시 활동 보고서 3건을 외신 등에 공개했다. 문서에 따르면 만철은 1907년 설립 이후 일본 군국주의의 중국 침략 과정의 주요 사건마다 핵심적 역할을 맡았다. 1937년12월 일본군이 난징을 점령했을 때도 만철은 이를 지원하기 위해 '난징특무반'을 파견했다. 만철 난징특무반은 1938년1월 제1차 보고서에서 "점령 전 난징 인구는 106만명이었으나 접수후 난징 난민은 20만명이었다"고 밝혔다. 이는 최대 80여만명이 일본군의 난징 점령 과정에서 다른 곳으로 피난을 갔거나 희생됐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보고서는 특히 "당시 난징은 황군(일본군)에 의해 완전히 포위된 만큼 도망갈 곳이 없었다"고 강조했다. 자오환린(趙煥林) 관장은 "이러한 기록으로 볼 때 난징대학살의 희생자는 적어도 35만명 이상으로 추산된다"고 주장했다.
 
1938년2월 작성된 만철 난징특무반의 제2차 보고서엔 "약 600명의 시체매장부대가 1월 초순부터 특무반의 지휘 아래 연일 난징 안팎의 시체를 처리했다"며 "2월말까지 매장한 시체가 약 5,000구이며 이는 현저한 성과"라고 적혀 있다.
 
나아가 1938년3월의 제3차 보고서는 "시체 처리 작업이 이미 3개월을 지나며 그 성과가 가히 칭찬할 만하다"며 "그러나 이미 모든 자금을 써 버려 작업이 곤경에 처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또 "매일 트럭 5,6대, 민공 200~300명을 동원, 시체를 모았다"며 "3월15일까지 성내에서 1,793구, 성밖에서 2만9,998구 등 총 3만1,791구의 시체를 특정한 곳에 수용했다"고 설명했다.
 
 
 
자오 관장은 "당시 일본 군국주의와 만주국, 만철은 서로 불가분의 관계였고, 기시 노부스케는 만주국의 고위 관료이자 만철을 지휘한 주요 인물 중 한 명이었다"며 "지난해 12월26일 아베 총리가 2차 대전 A급 전범 14명이 합사된 야스쿠니(靖國)신사를 참배한 것은 이러한 일본 군국주의의 대외 침략과 식민지 통치의 역사를 미화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보고서를 공개한 이유는 일본 군국주의 부활 움직임에 대해 중국인과 아시아 피해국가 및 평화를 사랑하는 세계인들에게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자오환린 중국 랴오닝성 문서기록관장이 17일 일본군의 난징대학살 당시 활약상을 담은 남만주철도주식회사 난징특무반의 비밀보고서를 공개하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레몬케이크 14-01-21 18:51
   
아베: " 저희 외조부와 박정희 대통령과는 절친이였습니다"
흑룡야구 14-01-22 09:11
   
아~, 일본은 지금 독일로 치자면 괴벨스 손자가 수장인 나라구나.
행복찾기 14-01-22 16:45
   
왜국..참으로 답이 없는 나라..

학살주범의 손자가 수상을 하고 있으니..ㅉㅉㅉ
띠뾔띠뾔 14-01-25 02:17
   
전범의 피 ㅉㅉ
 
 
Total 1,20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69 [일본] 오바마가 불륜이란 뉴스가 나오네요.. (6) 백두지키미 02-13 2297
1068 [일본] 점점 무서운 뉴스가 올라오네요.. (57) 백두지키미 02-11 8316
1067 [일본] 일본 역사 인식 (9) 뿡뿡 02-11 5667
1066 [일본] "독도를 지켜야 센카쿠를 지킬수 있어!"논리로 미국… (4) mist21 02-09 3082
1065 [일본] “일본, 2001년엔 美 웨스트버지니아 주지사 협박” (3) hotstory 02-08 2792
1064 [일본] 솔직히 일본 끝난거아닌가? (23) 백두지키미 02-05 6749
1063 [일본] "일본 전쟁범죄 美 고교에서 교육하자" 백악관에 청… (4) hotstory 02-02 7209
1062 [일본] 스크랩] 우리만 모르는, 日本이 가장 껄끄러워 하는 … (8) 모름 02-01 8900
1061 [일본] 저명 핵물리학자 고이데 "일본 여행 자제를" (2) 굿잡스 02-01 4865
1060 [일본] 일본이 유독 더 나쁜 이유... (3) ringbearer 02-01 4744
1059 [일본] 일본은 왜 역사를 왜곡시켜야만 하는가? (3) doysglmetp 02-01 3763
1058 [일본] [왜곡하는 일본] [펌] (2) doysglmetp 02-01 4028
1057 [일본] [뉴스쇼 판] 한국 전시회 방해했다 일본 망신살 (2) hotstory 02-01 3496
1056 [일본] 일본 정신분석... (2) ringbearer 01-30 3320
1055 [일본] 재특회가 일본의 핵심 세력 아닌가 생각합니다. (5) mist21 01-29 3311
1054 [일본] sony의 굴욕 (1) 아리아 01-28 3759
1053 [일본] 재특회 부회장이 한,미 영사관에 보낸 서신 (16) 에네이 01-23 6621
1052 [일본] 굴신 아베 (18) 아리아 01-22 14757
1051 [일본] 만주국과 아베 그리고 롯데 (10) 덕배 01-22 6693
1050 [일본] 아베 외할아버지, 난징대학살에 깊이 관여" (4) 제시카좋아 01-21 4209
1049 [일본] 한국과 일본.. 공생의 관계? 행복찾기 01-20 2542
1048 [일본] "진주만 공습 주범이 야스쿠니에 잠들어 있다고?" 격… (5) mist21 01-19 3243
1047 [일본] 그냥 제 생각임.... (7) 걍노는님 01-19 2173
1046 [일본] 일본: 적외선 탐지기술을 장착한 최고기술 수준의 위… (2) 포세이돈 01-19 3127
1045 [일본] "일본인은 천황제의 노예다"마이클 혼다의원 (9) mist21 01-18 3919
1044 [일본] 美에 허찔린 日 '충격'日언론, 일절 보도 안해 (23) 굿잡스 01-17 7925
1043 [일본] 일본이 다시 한국을 강점할 수 있을때 (11) 덤벨스윙 01-17 438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