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4-01-03 09:55
[일본] 쿠루에게 알려주고 싶은 이야기
 글쓴이 : 덤벨스윙
조회 : 1,469  

쿠루가 읽을지는 모르겠지만 혹시나 싶어 알려주려고해. 
국가에 대한 책임은 국민이 지는거야. 어떤 형태의 정부를 수립하는가(왕정,독재,민주,공산 어떤 경우이든 말야) 하는 것도 결국은 국민의 책임이지. 일본은 군국주의 정부를 수립했어. 일본내에서는 정부가 잘못된거라고 책임을 돌리지만 결국은 일본국민이 허용했기때문에 그런 정부가 수립된거야. 우리나라만해도 박근혜정부가 들어서면 그 정책의 영향이 박근혜를 뽑지 않은 국민들에게도 적용이 되잖아?그건 박근혜를 뽑은 사람은 물론 박근혜를 뽑지 않은 사람들 조차도 정부에 대해 책임을 져야하기 때문이야. 국가에 대한 책임은 그런 거라구.
따라서 일본군국주의는 일본인이 만든 것이고 한국인은 일본 군부에 대한 어떠한 책임도 없어.
 나라가 다르기때문이지. 일전에 그 당시 정부가 없었으니 우리는 일본국민이었다는 에스프리즘의 논리에 반박하면서 이런 말을 한적이 있어. 국가란 영토,국민,정부가 두루 갖추어져야지 완전하다고 할 수 있지. 일제시대 우리는 한반도를 실효적으로 지배하던 정부는 없었지만 국민이 있었고 그 국민들은 실질적으로 한반도에 거주하고 있었지.3개의 다리중 1개만이  무너졌다는 것은 다른 2개의 다리가 살아남아있다는 것이야. 아직 완전히 국가가 사라진건 아니라는 것이지. 그래서 일본이 그렇게 철저하게 융합정책을 폈던거야. 민족을 말살하는 것은 곧 국민을 없애는 거거든. 
총균쇠에 보면 유럽은 만성적으로 분열상태에 있었고 중국은 만성적으로 통일상태에 있었다고하며 그 이유에 대해서 분석해 놓았어. 그 말을 국제적인 경우로 보자면 한중일은 역사적으로 볼때 상대적으로 힘의 강약은 변동이 있었지만 수천년동안 계속해서 한중일의 정체성을 유지하고 있었어. 그것이 유럽과의 큰 차이이지.오스트리아의 정체성이 독일과 혼동될 소지가 많은 것과는 극명한 차이야.
다시 그 위의 논의로 넘어가 볼까? 정부가 존재할 적에는 어느 나라의 국민이라는 자들은 쉽게 특정지어질수 있어. 그 정부의 통치를 받는자들이라고 하면되니까 말이야. 하지만 정부가 없을때 어느나라의 국민이냐는 조금 애매해져. 민족적 특질로 구분할 수 밖에 없기 때문이지.민족적 특질이란 문화,언어,풍습등등이라고 할 수 있지.독일과 오스트리아는 그런 면에서 볼때 동질적인 요소가 너무 많고, 한국과 일본은 너무 동떨어져있어.

자 이제 입장차이를 나누어보자구
1.일본국민들의 입장
전쟁을 일으킨 일본군부만 잘못. 한국국민, 일본국민은 잘못이 없음
(국가에 대한 책임을 엘리트에게 넘기고 일반국민이 지지 않으려고 하는 일본인 특유의 귀족주의적 사고방식을 볼 수 있는 부분임.이 부분에 대해서 일전에 분석한 글이 있으니 제 아이디로 검색해보세요.)
2.쿠루의 입장
전쟁에 참가한 모든 이들이 잘못.일본군부,일본국민,한국국민.필리핀국민,대만국민 모두 잘못.
(근데 이렇게 되면 대만이 대만에 잘못하고, 한국이 한국에 잘못하고 엉망진창이 됨. 원고와 피고가 동일인물? 뭐 자해라도 한건가????)
3.나의 입장
일본군부와 일본군부의 설립에 책임이 있는 자들의 잘못. 즉 일본군부와 일본국민의 잘못.

무슨 말인지 이해하겠니?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NVB 14-01-04 02:13
   
한마디로 쿠루쿠루라는 놈도 그렇고, 일본인들은 자기합리화에 능숙하죠. 전제조건은 나는 일본인이다. 고로 나는 착하다. 옳아야한다. 이 결론을 미리 내려놓은 상황에서 그 결론을 이끌어내기 적합한 논리를 찾아들어가는 형국이니까요.  일본인들은 최소한 겉으로는 논리적인 척 합니다. 일본인들은 항상 논리를 내세우면서 상대를 논파하지 않고 감정에 호소하면 그건 당장 비논리적이라고 공격받으니까요. 다만, 그 논리적인 척하고 내세우는 자료가 모두 자신의 입맛에 맞게 개량된 자료. 소위 자신이 내리고 싶은 결론을 유도할 수 있는 자료들로 구성된다는 것이죠. 겉으로는 합리적인 과정을 거친척 합니다만, 결론은 모두 닛폰 반자이.
 
 
Total 1,20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42 [일본] “일본음식 희망이 없다” 맛의달인 카리야 테츠 직… (4) 굿잡스 01-17 4529
1041 [일본] 아베의 '제2차 아시아 침략전쟁' 준비 (7) 행복찾기 01-09 4470
1040 [일본] 일본의 대류간탄도미사일 엡실론 (3) leojinpark 01-08 3896
1039 [일본] 독도예산 삭감변명 (3) leojinpark 01-05 2733
1038 [일본] . (18) Fractal 01-03 1027
1037 [일본] 쿠루에게 알려주고 싶은 이야기 (1) 덤벨스윙 01-03 1470
1036 [일본] 가미카제 아베" 태평양전쟁에 미군병사들 학살한건 … (1) mist21 01-02 4490
1035 [일본] 독도예산 삭감 (7) leojinpark 01-02 2304
1034 [일본] 日, 후쿠시마 원전 청소에 '노숙자'투입 굿잡스 01-02 3487
1033 [일본] 일본이 독도를 한국 영토로 인정했던 증거 (11) 우주벌레 01-01 4087
1032 [일본] 아베 가미카제 찬양 영화 관람. (10) ZUNEPASS 01-01 2859
1031 [일본] 야스쿠니 문제만큼 심각한곳이 하나 있습니다. (6) ZUNEPASS 12-30 3465
1030 [일본] 야스쿠니 신사 참배는 의도적인 것이다! (3) 빵이좋아요 12-29 2301
1029 [일본] 야스쿠니에 같이 뭍혔어야 할 망령들 ... 은 한국에도… (12) 진실 12-28 2846
1028 [일본] 일본의 태평양전쟁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해? (39) 쿠루쿠루ㅁ 12-28 4481
1027 [일본] 軍 "한빛부대, 군수지원 받는 즉시 日탄약 반환할것" (21) 알kelly 12-27 3946
1026 [일본] 한·일 외교-국방 교류 중단…'전면 재검토 (4) 알kelly 12-27 2957
1025 [일본] 일본 철도 민영화 그후... (11) 굿잡스 12-26 5319
1024 [일본] 야스쿠니참배 (4) leojinpark 12-26 2175
1023 [일본] 닛뽄인들의 마지막 자존심. 세계속의 made in jap (40) 굿잡스 12-19 13882
1022 [일본] 도교전력 간부들의 위엄 (16) 인과응보 12-13 8941
1021 [일본] 김해김씨의 원래 성씨는 뇌질씨이다. (36) 찰나0무량 12-12 8260
1020 [일본] 승전국 러시아 퍼레이드VS패전국 일본의 퍼레이드 (6) mist21 12-08 5232
1019 [일본] 일본의 몇년생부터 몇년생까지가 중일전쟁, 태평양… (1) 살사사라도 12-06 2278
1018 [일본] 앞으로 세계대전에 있었던 일을 일제 강점기라고 부… (3) 오랜습성 12-06 1886
1017 [일본] 일본놈들이 한국에 도발하는 진짜이유 .txt (14) 대한국만세 12-04 5762
1016 [일본] "일본 우경화는 콤플렉스의 반영" (9) 호일렛 12-01 293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