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3-08-16 17:28
[기타] 식민지 근대화론에대한 오류
 글쓴이 : 나비싸
조회 : 1,488  

일본을빨자 감사하다 이런말빼고 오로지 식민지가 되어서 일본이 근대화를 이루어줬다...  참  에효 그럼 같은 류의 문맥상으로 물어보고싶습니다 만약 당신의 가족이 ㄱ 간을대했다고 생각해보십니다 그럼 여기서 모욕적인거 빼고 수치스러운거 빼고  당신가족 좋았던건 사실아닙니까? 이렇게 물어보는거랑 무슨차이가 있을까요..   

예전에 어떤가족이 부모가죽고 교회목사가 챙겨준다는 명목으로 아이들재산 빼돌려서 교회짓고 지들 쓰고싶은데로 썻는데 도덕적 법적 빼고 아이를 돌봐준건 사실이지않냐 목사가 돌봐줘서 훨씬빨리 안정을 되찾은거 아니냐 이렇게 말할수도 있겠네요  질문자체가 틀렸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앜마 13-08-16 18:18
   
강간당하고 합의금으로 자동차사니 먹고살만한가보지.
알론소 13-08-16 18:44
   
대학에서 식근론에대해 제가 배운건
일본을 찬양한다기 보다는, 일제시대에 근대화 과정이 이룩되었다는걸 단지 인정하자는거지요..
(물론 6.25로 거의 황폐화되다 싶이했고 5~60년대 기초를 다시 잡고 7~80년대 고도성장을 했지만요.)
또, 일제시대에 외세로부터 근대화문물이 들어오고, 우리네 민족들이 근대화노력을 한 게 다 들어가있던데요?
그리고 이상한 강간비유 교회목사비유하지마세요..어줍잖은 비유를 통한 지적을 보니,
정말로 식근론에 대해 논문한편 읽어본적 있으신지 궁금합니다. 저는 식민사관에 대해 매우 부정적입니다.
다만, 식근론을 인정하는 편입니다.
     
주말엔야구 13-08-16 18:48
   
식근론관련 논문을 읽어보지 않아 자세한 내용은 모르겠지만...
님 글로 미뤄보면 일제시대에 한국은 근대화 과정을 이뤄냈다 단 그게 일본에 의한것만이 아닌 우리 민족의 노력도 들어가 있다 라는 내용 같은데.. 맞나요?
     
신명 13-08-16 19:09
   
단어가 좀 웃기다는 생각이 드네요.
식민지 근대화론 이라는 단어를 보면 식민지에 의해서 근대화가 되었다라는 생각이 드니까요
일제시대에 근대화 과정이 이루어졌다. 라는 건 근대화하는 시기가 공교롭게도 일제시대에 이루어졌다는 말인가요?
아니면 역시 일제의 손에 의해 근대화가 되었다는 말일까요?
          
알론소 13-08-16 19:11
   
단어를 물고 늘어지는건 곁다리 잡는 격입니다.
최소한 내용은 보지도 않고 생각한다는거니까요.
물론 근대화론의 이름만으로도 처음 들어보시는분들은 식민지에 의해서 근대화가 되었다고 생각
하실 수도 있겠습니다.
근데 다시한번말하지만 곁다리아닙니까? 그게 과연 식민지 근대화론에 대한 비판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하십니까?
               
신명 13-08-16 20:02
   
위의 글은 그저 단어가 좀 이상하게 느껴진다는 말 뿐인데요 ^^과민이십니다
그리고 분명 질문도 있습니다.정확한 의미가 무엇인지..
                    
알론소 13-08-16 20:16
   
제 글을 읽어보셨으면서도 모르신다면 ..
난독증이신가봅니다.^^
                         
신명 13-08-16 20:30
   
죄송합니다 난독증이라..
''일제시대에 근대화 과정이 이룩되었다는걸 단지 인정하자는거지요''
이렇게 말씀하셔서 정확한 뜻을 묻고자 했을뿐입니다.
일제시대에 일제에 의해 근대화가 이룩'됐'는지 아니면
일제 때 우리가 근대화를 이룩'했'는지
                         
신명 13-08-16 20:43
   
어떻게든 정중하게 얘기하고자 했는데 여전히 비아냥으로 일관하시는 알론소님 고개가 숙여집니다 ^^

그럼 일제에 의해 근대화 된것도 있지만 그 속에서 우리도 근대화 하기 의해 노력했다는 뜻이죠?
나와나 13-08-16 22:50
   
이미 우리 스스로 조금씩 근대 문물을 받아드리고 있었죠.. 우리가 1910년까지 계속 쇄국 정책만 했나요..
일본이 만든 공장이나 철도도 중국이랑 싸울 때 필요한 전쟁 물자 만들고 옮기려고 한 거고 다른 것들도 친일파인 부유층만 누렸죠..
하나사라 13-08-16 22:50
   
알론소 이사람 토론에 대한 기본 자세가 안 되 있네...
아 그리고 제목 이름 이런 거 잘 지어야 합니다. 본 내용의 함의가 있도록 말이지요.
오천만 전국민이 다 논문을 읽어야 합니까 ?
그래서 명명을 잘못하면 그것을 고치기 위해 수많은 노력이 들어가는 겁니다.
곁다리라니요 ?
 
 
Total 18,59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455
1289 [세계사] 테라(산토리니) 화산 폭발 - 기원전 1628년 옐로우황 06-12 771
1288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부여(夫余)의 위치.. (1) 현조 07-29 770
1287 [한국사] 낙랑군이 평양이라는 것은 역사에서 정설이 아닌 적… (21) 타이치맨 12-23 770
1286 [한국사] 고구려 음악 (6) 호랭이해 04-22 770
1285 [한국사] 인하대, '고구려 수도 평양은 어디에?' 학술회… (4) 히스토리2 05-17 770
1284 [한국사] 역사만화 바람따라 물따라 <홍경래의 난> (1) 설민석 05-25 769
1283 [한국사] 속말갈갈 vs 흑수말갈 (19) 예왕지인 10-29 769
1282 [한국사] 공공의 도구로서의 역할을 망각한 노컷뉴스 (2) 징기스 07-17 768
1281 [세계사] 선과 악의 원인.추구해야할 방향, 그리고 미래에 대… (2) 이해한다 01-26 768
1280 [한국사] 하플로 타령이 무식하고 멍청한 이유. (2) 상식4 02-18 768
1279 [기타] 고선지가 탈라스에서 패한 진짜 이유│당나라 군VS이… 관심병자 09-26 768
1278 [한국사] 아나키스트 박열 (2) 히스토리2 05-09 767
1277 [중국] 지나의 역사를 보면 참 신기한게... (5) Hiryu 03-05 767
1276 [한국사] 이완용 땅, 국고 환수한 것은 고작 0.09% (1) 스리랑 08-15 766
1275 [세계사] 밑에 댓글도 달았지만 동아시아간의 생산량잡설 (6) Marauder 07-09 766
1274 [한국사] 조선의 혼, 다시 살아나다 엄빠주의 10-31 766
1273 [한국사] 역사 팔아먹으라고 국가가 해 마다 1천억 원을 지원… (2) 스리랑 02-23 765
1272 [한국사] 일반인 입장에서 한사군 위치 양측 주장에 대한 감상 (17) 상식3 06-11 765
1271 [기타] 동아게에 신종 어그로가 나타났네 (11) 감방친구 11-06 765
1270 [한국사] 만민공동회와 촛불집회 (2) 탄돌이 06-01 764
1269 [한국사] 이참에 학계 요구대로 사상검증 제대로 해야 될듯 (11) 목련존자 06-07 764
1268 [기타] 발해만 제해권 장악한 백제 북연(國勢) 흡수한 고구… 관심병자 06-12 763
1267 [한국사] 갱단 식민사학이 왜 유사사학인지 잘 보여주는 사건 (1) 징기스 07-26 763
1266 [한국사] 민족주의자가 본 민족주의에 대한 담론 (3) profe 01-13 763
1265 [한국사] 조선일보의 자화자찬? 반쪽짜리 백년사 mymiky 03-10 761
1264 [세계사] [폴란드볼] 아시아 역사 영상 (7) 예왕지인 10-18 761
1263 [한국사] 유사역사학자말대로 고구려 백제 신라가 대륙에 있… (9) 고이왕 06-09 760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