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3-04-29 16:02
[다문화] 조선족 납치와 장기적출에 대한 제보 주장 (펌)
 글쓴이 : sssangi94
조회 : 9,088  

작성자:필사즉생(lsb1862)


제목:믿고싶지 않은 조선족 강제 성매매 실화



제 친구에게 들은 실화 입니다.



친구는 광양 포스코 협력업체에서 캐드를 이용해 전개,설계를 하는 사무직 겸 관리직 과장입니다 생산직에 외노자들이 열두명 가량 되는데 회사 회식때 외노자들과 대화할 시간이 있었답니다 외노자 성범죄를 이 친구도 심각하게 생각하고 있는바 이놈들은 성욕을 어떻게 풀어버리나 궁금하기도 해서 물어 봤답니다.



그때 분위기가 음담패설 분위기 였다더군요 외노자놈들도 술이 좀되서 자랑스럽게 내놓은 답이 주말에 기차타고 안산이나 서울로 간다고 했답니다.가기만 하면 나이도 어리고 몸매좋고 얼굴이쁜 애들 잡아놓고 성매매하는 골방촌이 있답니다. 삼만원에서 오만원 주면 되는데 섹스를 해도 재미는 없다고 했답니다. 억지로 하니 호응도 없고..개중에 특히 호응 없는 여성에겐 포주가 들어와 약을 여자에게 주사하고 십분후에 다시하라고 한답니다.



어떻게 알게됐냐 물으니 그 업자들이 조선족인데 외노자 카페에 전번 많다고 전화하고 역에서 기다리면 봉고차로 데리러 온다고 합니다. 골방촌 찾는 놈들은 다 외국인이라 비밀이 새지도 않고 전용 아가씨도 정해준다고 했답니다. 친구가 이말듣고 미친새끼가 무슨 사기를 치나 생각하고 넘기고 잊고 있었는데 엊그제 술먹으며 봉고차 납치 애기 했더니 이런 애기를 해주더군요. 친구도 분명 이거 실제 납치다 알아봐야겠다 라고 같이 분노했습니다.



찢어죽일 개ㅅㄲ들 절대 가만둘수없는 일입니다. 우리나라 여성이 인육에 장기적출에 강제성매매까지 하..답답해서 가슴이 내려 앉네요



*이 글을 확인할지도 모를 경찰이나 수사인력에게 고합니다

안산역이나 동서울터미널 영등포역 등지에서 창문이 없거나 가려진 봉고차가 와서 외노자 ㅆㅍ놈들 태워가면 반드시 미행 하길 바랍니다.그곳에 전부는 아니겠지만 납치 실종된 여성들이 있을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대한민국의 여성이 조선족과 짱깨에 의해서 장기적출,인육,강제성매매 당하는 이런 상황을 당신들도 반드시 책임져야 합니다.







작성자:래브라도(yhuri00)



제목:조선족 보모는 아기납치가 아니라 하더라도...



얼마전 저희 부모님 만나서 식사하는 도중 어머니의 지인분께서 좃선족 보모에게 당한 이야기를 들었는데 요즘의 좃족 아이납치 사건들을 보니 문뜩 생각나서 함 얘기해봅니다.

몇년 전에 그 지인분의 며느리가 무슨 박사과정을 준비하기 위해 돌도 안지난 어린 아들을 좃족씹짱깨년에게 맡기고 학업에 열중했는데, 언제부턴가 아기의 상태가 이상해서 병원에 데려가보니 ㅆㅂ럴 수면제 중독이 너무 심각해서 발달장애가 왔다는 겁니다. 



알고보니 그 좃족씹짱깨년이 아기에게 상습적으로 수면제를 쳐맥이고 재운 다음, 친구들 만나 술쳐먹고 다닌 정황이 포착됐고 그 썅년을 경찰에 넘기려는 찰나 잽싸게 잠적을 감췄다고 하더군녀. 그래서 일단 아기만이라도 정상적인 상태로 되돌리고자 박사학위고 뭐고 다 때려치고 백방의 노력을 기울였지만 장애가 너무 심각해서 지금 5살인 아이가 2살도 안되는 지능이라고 합니다.



특히나 그 아이가 각고의 노력 끝에 얻은 늦둥인지라 온 식구들이 거의 미칠 지경이라고 하며, 며느리는 박사학위에 대한 욕심때문에 자기 아들을 그렇게 만들었다는 죄책감에 괴로워하며 하루하루를 고통스럽게 살아간다고 하더군녀.

이처럼 좃족씹짱깨 개ㅆㅂ년들은 굳이 납치가 아니더라도 다방면으로 어린 아기들을 학대하는게 엄연한 현실입니다. 차라리 침팬지한테 애기를 맡겨도 그딴 씹스런 짓들은 하지 않을텐데 좃족씹짱깨들은 이미 짐승이나 벌레만도 못한 최악의 쓰레기들인지라 이런 것들에게 애를 맡긴다는 건 부모로서의 자격이 없는겁니다. 



좃족씹짱깨 보모년들이 이미 유아 인신매매 및 장기적출의 주요 루트라는게 점점 드러나는 이상 마냥 지켜볼 수 있는 문제가 아닌거져.







작성자:neoddo1004


제목:중국의 인신매매 상황



아수라님 글 잘보고 있습니다 제 오빠부부가 중국에 있는데 중국 의료수준이 별로라서 한국에 올때마다 치료받고 가더라구요 중국내 인신매매는 무섭더군요.님 블로그 와서 실태를 깨닫고 이사갑니다 제가 살고있는 곳이 외국인 밀집지역이라 낮에 아이데리고 안 나간게 두달입니다 여기 이사온지 5개월만에 손해감수하고 가네요

앞으로 이나라가 어떻게 될런지 정말 암담하네요
블로그 와서 한시간씩 읽다갑니다 계속해서 좋은글 부탁드려요

아수라님..중국에서 좀 빽이 있고 잘사는 집안의 딸도 인신매매에서는 피해가지 못하더라구요. 중국담배공사 딸이 한국인과 결혼했는데 백화점에서 아이를 인신매매 당할뻔했죠. 백화점담당자에게 전화해서 모든 출입구를 봉쇄하고 아이를 찾았다고..새언니에게 들었습니다. 아무래도 가족이 중국에 있다보니..수술시 봉합할때 피부만 봉합해서..다시 치료받았다는 소리도 얼마전에 들었네요. 새언니는 중국연변에서 조선족에게서 중국어도 배우고 그랬는데..



도우미를 쓰더라도 조선족 안쓰고 한족도우미를 쓴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작성자:귀무랑(nurege)


제목:다른거 빼고 팩트만 봅시다



올 4월경에 발표한 자료입니다.제노포비아어쩌구 저쩌구하는 볍신 기사라,다른건 볼 필요없고 팩트만 보면 됩니다.



http://news.mk.co.kr/v3/view.php?year=2012&no=218883&sID=503



[경찰청에 따르면 2004년 9103건이던 외국인 범죄는 지난해 2만6915건으로 3배 가까이 늘었다.]



강간사건은 308건으로 무려 6배나 늘어났다.지금 9월이니까,그때와 비교하면 올해는 최소한 외국인 범죄는 5배이상,강간사건은 10배이상 증가했을 겁니다.이렇게 범죄가 증가하기도 참 힘들지요.



짱개관련 외국인범죄사건,그것도 강간사건및 미성년사건은 엄청나게 증가했기 때문에,중국 주인님의 분부만 기다리는 개판인 언론상황에서는 이 모든 걸 묻어야만 하지요.오히려 우리나라국민 범죄사건이나 억지로 자작한 기획사건만 이슈화하는 추세입니다.몇날 며칠을 시시콜콜한 성추행사건까지 자국민사건으로 꼭꼭채우고 있죠.



이런 경우가 과연 있었는지 되묻고 싶군요.
판단력이 있으신 분이라면,모든 언론기관을 총동원해서 자국민관련 혹은 자작기획사건만을 이슈화해서 묻어야 할 만큼,떼놈관련 범죄가 겁나게 증가했다는 추론이 가능할 겁니다.이 중에서 핵폭탄급이 인신매매나 납치로 얼버무리는 장기밀매/인육처리용 살인입니다.그만큼 중국놈들이 깊숙이 관여하기때문에 힘없는 정부나 경찰,정치인들이 대신 총대메고 애써 외면하고 있는 형국이지요.
정말 죽어봐야 저승을 아는 볍신들이 많은 한국이 걱정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불체자몰살 13-04-29 21:58
   
이런걸 제보해도 경찰은 왜 수사를 안하는가 말입니다?? 도대체 저 좃족과 불체자의 뒤를 봐주는 세력은 누구일까요?? 권력층을 좌지우지 할 정도의 금력을 지닌 것들이겠지요?
쿠리하늘 13-04-30 00:43
   
저는 우리정책에 대해 직접적인 반대를 제시할수있는 힘이필요하다고봅니다.
조선족과 다른 외국노동자들의 일의종류를 택배 택시까지 늘렷지여?아마 장난아닐겁니다.
캑배나 택시기사가 잠재적임 버죄자가 아님에도 불구 택시범죄가 나왓는뎅 이런 외노자들이 이영역에서까지 일을 할수있는 권리를 주는건 아니라봅니다. 이런 정책문제도 심각하구요 짐 거꾸로가는거 같아여~!
보육원이 조선족땜에 문제나는것두 마니나오자나요~!
ondaganda 13-04-30 01:37
   
망할. ..
solar 13-04-30 15:31
   
에휴
 
 
Total 17,6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48 [기타] 신라김씨는 어디에서 왔는가?? (30) 독수리 05-04 9205
17447 [중국] . (6) 커피는발암 07-17 9188
17446 [중국] 오리온 담철곤 회장 빼돌린 돈으로 "포르셰 카이엔" 1… (27) 봉달이 05-15 9179
17445 [일본] 조선인의 아이를 임신하면 돈을 지급받던 일본인들 (7) shrekandy 11-25 9172
17444 한국에 남아있는 고구려,백제,발해왕족의 후손들. (37) 가생 01-07 9169
17443 [다문화] 40대남자와 20대여자가 결혼하는것이 정상인 이유... (15) 대박행운 06-22 9166
17442 [일본] 80~90년대 일본 J-pop과 지금의 일본 한류 (17) Ostmeer 08-29 9161
17441 [기타] 조선이 청나라 속국인건 맞습니다 (49) 대은하제국 02-08 9135
17440 [기타] 국가별 년간 육류 어류 소비량 (29) 하얀그림자 12-19 9134
17439 동아시아 게시판 유저 신고란 (10) 객님 03-15 9129
17438 [기타] 고구려의 크리스탈 수정 궁전 (11) shrekandy 09-23 9126
17437 한국인의 자긍심을 살린 해병대 (11) 중국 10-17 9121
17436 [일본] 왜국의 환타지 역사 드라마 '다이카개신" (16) 예맥사냥꾼 07-19 9101
17435 [통일] 주필산 전투는 고구려의 대패였다?? (63) 굿잡스 09-17 9098
17434 [다문화] 조선족 납치와 장기적출에 대한 제보 주장 (펌) (4) sssangi94 04-29 9089
17433 [기타] 명나라 F4 황제들 (16) 두부국 12-30 9086
17432 [중국] 사람고기로 회 떠 먹고 끓여 먹고… (6) doysglmetp 06-19 9083
17431 [다문화] 세계 각국의다문화 정책 (퍼온글) (10) 모름 06-22 9082
17430 [통일] 신라어와 발해어가 유사했음을 보여주는 기록 (35) 정신차려 12-31 9080
17429 [기타] 터키와 한국 관계의 진실 (25) 뜨거운우동 12-27 9071
17428 [기타] [펌]삼족을 멸하다에서 삼족의 범위는? (1) 어모장군 10-08 9071
17427 [일본] 주일미군 (4) 던킨스타 01-18 9057
17426 [기타] 조선의 동양 최초+최고의 유량악보: 정간보 (10) shrekandy 02-12 9056
17425 [기타] 한민족이 남미 아즈텍문명을 건설 - 손성태교수 (12) 가샣이 05-26 9041
17424 [다문화] 스웨덴 강간범 85%는 난민 or 이민자 (2) 내셔널헬쓰 10-21 9039
17423 [중국] 중국의 식인문화(요약)교문각발행 (2) doysglmetp 06-21 8973
17422 [일본] 6세기 일본내 최고 건축물 미쓰데라 (4) shrekandy 12-07 896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