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1-08 21:26
여러분들도 중국의 동북공정 전 처럼 돌아가고 싶지 않으세요?
 글쓴이 : 짱깨척살
조회 : 3,356  

유구한 세월동안 우리민족은 혈통적.역사적.문화적.정신적으로 깊은 동질감과 연대감으로 끈끈하게 하나로 이어져 내려 왔고
독립적인 언어와 독자적인 문화와 유구한 역사를 가지고 살아왔는데.
중국의 동북공정이 시작된 이후로 국가를 바라보는 마음이 착찹합니다.
시간을 되돌릴 수 있다면 중국의 동북공정 전 처럼 돌아가고 싶습니다.  


중국이 문화로 하나가 되는 민족이라면
우리는 문화와 혈통과 하나되는 깊은 연대감으로 우리 역사에 자부심을 품고 살았던 시절.
중국도 자신들의 역사에 만족하며 욕심부리지 않았던 시절.
한국과 중국과의 관계가 서로 간에 좋았던 시절.
한국과 중국의 국민 간에 다툼과 비하와 적의가 없던 시절.
한국이 현재 역사와 민족의 존폐 문제로 고민하지 않아도 되던 시절.
될 수만 있다면, 중국의 동북공정 그 전처럼 돌아가고 싶네요.


그 때는
중국인들도 중국정부의 주장에 저렇게 적극 동조하지 않았고, 고조선, 고구려등의 역사에도 별 관심도 없을 뿐더러 그냥 한국사로 여겼겠지요. 또한 한류도 90년대 들어 중국에서 상당히 뜨거웠고. 한국과 한국인, 한국제에 대한 호감이 있었습니다.   
한국인들도 그 때는 동북공정에 발끈한 대응으로 혐중.반중이 아니라, 중국.중국인을 우호적으로 여겨주고, 중국역사 상 이민족 왕조중 문화적으로 계승.동화된 충분히 정당성이 있는 경우 당연히 중국역사로 인정해 주었으며, 중국의 문화와 역사를 "유구하다", "찬란하다"는 온갖 수식어로 존중해 주었었는데....


동북공정 이후 완전히 엉망입니다. 
동북공정 전 처럼 돌아간다면 좋을텐데. 

저는 만약
중국이 저런 막가파식 정책을 포기하고 다시 동북공정 전 처럼 당연히 한국의 역사를 존중하고 인정한다면, 다시 중국을 인정하고 존중해 줄 마음이 얼마든지 있습니다. 그들의 이민족 왕조 역사까지도 문화적으로 스스로 중국에 계승.동화되었거나 하는 충분한 정당성이 있다면 당연히 그들의 역사로 쳐 줄수 있어요. 실제로도 동북공정 전까진 그렇게 봐 준 저였고요.
꼭 무력으로만 정복하는 것이 아니라 문화로도 정복할 수 있는 것이니까요.
지금처럼 중국인들이 중국 당국의 동북공정에 동조.합리화.옹호하지 않고 동북공정전 처럼 될 수 있다면, 중국인에 대한 감정도 저는 얼마든지 바꿀 수 있습니다. 과거에 좋았던 감정처럼....


그런데, 중국. 이 나라와 이 나라의 국민들은 아에 우리랑 철천지 원수가 되려고 하는지
멈추질 않네요. 끝까지 "한국인의 조상은 중국인이다.", "고구려등은 한국역사가 아닌 중국역사다.", "고구려등의 역사는 모두 중국역사고 너희 역사는 신라시대 부터다."라고 모든 중국과 중국인들이 동조.합리화.옹호하는 판국이니.

여러분들도 동북공정 전처럼 돌아가고 싶지 않으세요?  
그리고 만약 그렇게 될 수 있다면 여러분들은 중국, 중국인에 대해 어떻게 대해 주시겠어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1 11-01-08 21:40
   
좀 생각을 하실게 동북공정 이전에 소수민족에 대해서 했습니다.동서남북 공정 다 했습니다.지금 독립하는 지역들을 똑같이 하면서 한국에 하는 겁니다.또한 더 심각한건 지금 중공의 역사는 중공의 역사가 아닙니다.세계나 우리나라 처럼 역사가 이어오는게 아니라 북방민족과 정복왕조 북위,요,금,원,청의 역사 입니다.이걸 한족의 중화 역사라고 해서 한족 중심으로 보기 까지 할뿐 아니라 위에 같이 동북공정을 하면서 또 하는게 바로 지방사라는 개념까지 포함 시켜서 같이 합니다.내몽골 인과 몽골인을 이간질 시키듯이 이걸 한국에 하고 있고 이렇게 명분화 시키고 있죠.조선족을 이용해서 과거의 문화 역사,심지어 현대 문화 까지 중공 것이라고 포장을 합니다.과거 베이징 올림픽때 보면 모든 나라가 티벳의 독립 및 인권 문제 등으로 시위를 했죠.심지서 성화 하는 사람도 손이나 몸에 이런 메시지까지 표현을 했죠.베이징 올림픽 행사때 보면 태권도 처럼 모든 문화의 기원을 중공 것이라고 해서 다른 세계의 여러 나라들이 원래 원류는 자국꺼라는 기사도 있습니다.역사부터 해서 허구고 지금 남아있는 문화도 이미 문화대혁명때 파괴를 했습니다.차라리 아프리카 처럼 옛날에 사용했던 배가 있으면 그렇게 볼수도 있지만 역사부터도 아니고 현재를 보더라도 아닙니다.이런건 지금 중공에서 보지 못하는 금서인 역사를 보면 알수 있죠.님이 생각하는건 현대를 보면서 생각해야 하지만 속으로는 중공에 대해서 제대로 알아야 하죠?상대방은 틀린데 우리만 이렇게 한다는것 자체는 말이 안되죠.
     
짱깨척살 11-01-08 21:44
   
아-네 맞아요. "나름 근거 있는 역사라면 충분히 존중해 줄 수 있다."로 본문 글을 바꾸어야 겠군요.
깜빡하고 있었어요. 요즘 건망증이 왜 이리 심한지.

몽골이나 이런 쪽 역사는 사실 인정해 줄래야 해 줄 수 없지요.
그외 충분히 문화적으로 동화되거나 중국왕조를 이었다고 스스로 주장한 이민족왕조라면 또 모를까.
 
 
Total 18,3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660
1399 [기타] 독도는 이땅의 역사다. (2) 06-06 3000
1398 [기타] 작통권.......... (5) 06-06 2848
1397 [기타] "떳떳하게 정의를 얘기하라" (3) z 06-06 3037
1396 아마 짱께의 대북계획은.. (9) 북방바바리… 06-05 2638
1395 [북한] 도발해보라우 개작살 내주가서 (7) skeinlove 06-05 3250
1394 [중국] 모택동이 동북을 김일성한테 떼준다고? (4) 무명씨9 06-05 3418
1393 [중국] 중국 폭탄수박에이어 착암기수박 개발 (4) skeinlove 06-05 3224
1392 [일본] 야스다 강당 점거 사건 (9) Leo 06-05 3715
1391 [중국] 고구려발해/금청사가 중국사라는 것은 제국주의와 … (7) ce 06-05 3979
1390 택동이와 일성이의 숨겨진비화.. (6) 택동이와일… 06-05 4098
1389 [기타] 만주족이니 몽골족이니 이런건 나치즘과 다를바 없… (29) 칼빈 06-05 4187
1388 한국에 상장된 중국주식은 휴지조가리 (2) 봉달이 06-05 3484
1387 [중국] 금청사가 중국역사가 아닌 이유 (6) dwq 06-05 10812
1386 [기타] 만주족 논쟁, 논점정리가 필요하지 않나...... (13) ㅡㅂㅡ 06-05 3290
1385 [기타] 여진족 지도자는 신라인..어떻게 볼것인가 (9) 123 06-05 3811
1384 [북한] 북한 서한만에 석유가 200억t??? (27) 곰곰이 06-05 4788
1383 [북한] 中 요동 땅 반환 제의, 북한이 사양했다 (11) 곰곰이 06-05 4712
1382 [중국] 송막기문 - 중국인이 "여진족 지도자는 신라인"이라… (63) sdf 06-05 6841
1381 유목민(한국인)과 정착민(중국인)의 민족적특성 (9) 123 06-05 3288
1380 [기타] 여진족(만주족)이 자기들 공식 역사책에 반도인과 만… (48) ㅅㅅ 06-04 3933
1379 [중국] 스스로 함정에 빠진 ㅉㅉ님께 ........ (3) shantou 06-04 3837
1378 [일본] 서세동점의 동아시아 조선 (1) 라텍스 06-04 6007
1377 [중국] 중국 군함 바라야그 와 중국의 역사정책 (8) 칼빈 06-04 3424
1376 ㅉㅉ 보거라 (2) 야쭝궈나부… 06-04 3122
1375 [중국] 청나라는 중국이 아닙니다. (45) sdf 06-04 8238
1374 ㅉㅉ에게.... (3) 부왕부왕 06-04 3084
1373 [중국] 내몽골에 부는 ‘항쟁의 바람’ (4) 봉달이 06-04 3779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