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2-05-24 10:20
[다문화] 장기적출SNS 괴담아닙니다. 정말 끔찍합니다 (실제경험담)
 글쓴이 : 내셔널헬쓰
조회 : 15,693  

출처 :사회 원문보기 글쓴이 : 저스티스



저는 스마트폰 이용자 아니고 sns를 즐겨쓰지도 않는 30대 초반남자입니다

SNS괴담 뉴스를 보고 끔찍한 5년전 기억이 생각나서 여기에 글을 올립니다.

아고라에 글 올리는것도 처음 같군요 읽기만 하다가 ,,,

사람들이 sns통제할려고 괴담퍼트리고 막을려한다는 댓글이 몇 달려서 사실이 아닌줄 아는사람이 있는데

절대 그렇지 않습니다.. 정말 후덜덜합니다 저랑 비슷하거나 같은경험한 분들이 장기매매 검색해보니

나오더군요

5~6년전 광주 신세계 백화점에서 상무지구쪽 가는 방향 대로에서 신호대기중에

커다란 냉동탑차옆에 검은양복을 입은 조폭같이 생긴 아저씨가(요즘엔 일반인 느낌으로 접근)

아반테를 타고있던 저에게 경상도 말투로 신세계 백화점이 어딘지 첨에 묻길래 알켜주었습니다

근데 다시 따라오드니 생선 납기가 지나서 좋은 생선들이 많이있는데 반값이하에 팔겠다고 저한테

잠깐 내려서 탑차로 들어와 구경이라도 해보라고 하더군요 저는 사실 조금 혹했습니다

부모님선물을 마침 생각하고 있구 매우 싸게 판다니 한번 구경해볼까 이런생각을 했습니다

하지만 대로변이었고 귀차니즘도 좀 있어서 그리고 생선이라 좀 망설고 있었는데 장사꾼느낌보다는 깍두기

느낌이 나고 제가 자꾸 머뭇하니까 꽁짜로 줄테니까 언능 내려서 가자고 했습니다

알수업는 이상한 느낌이 몸에서 흐르고 저사람이 지나친 집착을 하는것같다는 생각이 서서히 들드라구요

그때 아 이건 아니구나 하는생각과 차에서 내려 그사람이 다가오길래 위협이 좀 느껴졌습니다.

그래서 걍 안산다고 하고 그냥 왔습니다.. 가는길에 룸밀러로 뒤를 보니 아깝다라는 느낌의 표정과

입모양이 18 이러드라구요.. 그래서 덜컹했습니다

사실 그때 당시만해도 내렸으면 탑차안에서 쥐어터지고 지갑에 돈 좀 뜯겼겠구나 하고 생각했는데

그런데 장기적출 살인 실종사건을 당할뻔 했다니......ㄷㄷㄷㄷㄷ;

오늘 검색해보니... 홍삼낚시도 있고 별의 별 낚시가 있고 탑차나 냉동탑차 그리고 수법이

같드라구요 제가 홍삼 좋아하는데 아마 삼낚시였으면 저 사러갔다 완전 납치 당했을듯......

제가 평소에 조심성이 많고 불신이 많은 편인데도 이렇게 당할뻔 한거보면 정말 무서운겁니다.

한해 실종자가 3천명에서 7천명이랍니다. 납치되면 산채로 눈부터빼고 차례차례 심장까지 썰리고

재수없으면 마취풀리고 썰리는 느낌도 경험합니다 마취되도 썰리는느낌이 좀 나는데

정말 끔찍하네요 요즘 인신매매는 돈안되서 걍 바로 장기적출해서 팔고

시체는 가루로 분쇄해서 변기에 넣든지 화학약품통에 넣으면 그냥 말끔이 사라진답니다..

요즘세상이 더 무섭습니다.

저도 검색을 통해 오늘 조금 더 자세히 알게되고 저와 같은 경험하신분들이 좀 되는걸로 봐서

장기적출 살인은 결코 괴담이 아니며 우리가 정말 조심해야 할 납치라는걸 알리고싶어서

나름 시간투자해서 글 적은 겁니다.. 좀 허접해도 정보가 되고 조심하셔서 납치 안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진짜 호러블 합니다 느낌...... 이런 경험자가 몇이나 되는지 모르겠는데

정말 제가 재수가 없으면서도 재수가 좋은건지...... 순간의 잘못된 판단으로 세상에서 제일

끔찍한 고통과 경험으로 시체가 될뻔했다는 생각을 하면... 어휴..........

실제로 병원에 묶여서 탈출하신 포항분 글보고 그분은 정말 생지옥이셨겠단 생각이 들더라구요

정말 탑차 판매 어둠 장기매매.... 저도 검색하고 글 읽기전에 제 경험이 그거였다는걸 몰랐습니다

제가 20대 중후반이긴 했지만.... 나름 판단하고 위험한거 디게 안하고 꺼리는 조심스러운 성격이엇는데

진짜 혹한다는게 먼지.... 그때는 조폭 느낌이라서 더 의심해서 빠져나왔는데 지금은

매우 수법이 간교하고 일반인느낌으로.... 접근한다고 하니까 절대 가지마세요

참고로 할머니나 아줌마가 주는 음료나 커피같은것도 절대 드시면 안됩니다.

제인생에 이런끔찍한일이 관여될뻔할 줄은 상상 기절초풍입니다 정말...

탑차판매랑 같은수법이라고 하네요. 택시도 조심하시고 .중국은 장기이식수술 20%성공률이라

사람도 많이 살아서 정말 더 조심하셔야 됩니다. 신혼부부택시사건 유명하죠 유학생 사건이랑...

중국 동남아에서는 특히 택시 조심하세요

정말 조심하세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내셔널헬쓰 12-05-24 10:21
   
전에는 유언비어라 생각했는데, 짱개 인육업자 사건 보고 생각이 바뀜
가샣이 12-05-24 10:23
   
중국 인육캡슐 방송입니다. 안보신분은 꼭 보세요
http://www.youtube.com/watch?v=3xzaINki3PU
이눔아 12-05-24 10:26
   
흠~~~~
골아포 12-05-24 10:47
   
조심 조심!~
웅크린하늘 12-05-24 10:52
   
전 전에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위 언급된 내용처럼 생선판다고해서 가보니까 생선이 졸라 작거나 좀 팔다 남은거 같더라구요 그래서 안산다고 하니 첨에 한넘이었는데 갑자기 두넘이 더 오더니 왜 산다고했다가 안산다고하냐고 막 대들길래 "야이 씨부라마세끼들아 뒤지고 싶냐 내가 누군줄알고 사기칠라고해 나 마포 광역수사대 김형사야 개이쉐끼들아"(ㅡ,.ㅡ 저 경찰아님 기냥 거기에 친구가 형사로 있느데 술집서 내잘못없는데 누가 시비걸길래 써먹었더니 잘통하더라구요)  갑자기 태도 돌변 굽신굽신 하길래 민증까보라고 하려다 오버하면 않될것 같아서 장사 똑바로해 씹장생들아 하고 그냥 돌아옴 ........................ 인신매매 아니어도 그런식으로 접근하면 사기꾼이 대부분
     
Joker 12-05-24 12:29
   
근데 경찰사칭죄 은근히 큽니다. 조심하세요.
가생의 12-05-24 13:34
   
헐... 광주에서.. ㅡ,ㅡ...? 저기가 정녕 한국이 맞느냐
사바티 12-05-24 17:16
   
중국은 장기적출이 소매치기급으로 심각함 그리고 일반화됏음 범죄가
중국공안도 몇년째 쥐잡듯이 잡는데 이것들이 점조직대형화되서 뿌리뽑기 힘듬
그중 몇개가 동남아와 울나라로 건너감...아후
Pluto 12-05-24 21:42
   
어... 그럼 난 홍삼낚시 당할뻔한건가...?(탑차였는데 빨간홍삼박스가 한 15~20개 밖에 없었음...)
거래처에서 주문취소하는 바람에 물건이 남아 폐기해야되네 어쩌네하면서...
반값이하로 줄테니 사라고 하면서 계속 들러붙는데... (아저씨 두명임...)
원하면 더 깎아줄수도 있고 홍삼은 창고가면 더 많이 있다고 하면서... 
친구들과  약속시간 다되가고 귀차니즘으로 걍 인사만 하고 왔던 기억이...
(솔직히 구매취소로 물건 폐기하네어쩌네 하는것도 못믿겠고.. 진품인지도 못믿겠고..)
 
 
Total 17,4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67 [다문화] 어느 여배우의 남편이 바람이 났다고? (3) 내셔널헬쓰 01-09 17424
17466 [일본] 일본, 과도한 자위행위 사망하는 ,,, 매년 증가추세 (23) 유토피아니… 05-02 17250
17465 [기타] 세월에 묻힌 98년도 인도네시아에서 있었던 화교 학… (14) 정상인임 12-06 17179
17464 [기타] 외신에 보도된 월남전의 한국군 (18) 백발도사 01-18 17029
17463 [기타] 청나라 갑옷이랑 조선갑옷이랑 아예 똑같네요 (10) 대은하제국 04-29 16891
17462 [일본] 일본의 자유로운 성풍속 요바이 (18) 한시우 07-22 16854
17461 [기타] 한국 성씨 & 족보 바로 알기 - 현 족보의 문제점 (23) toshake 09-26 16710
17460 [중국] 중국 공청단 태자당 상하이방 (완결) 내란의 원인! (12) 천하무적 03-31 16647
17459 [일본] 러일전쟁 당시 일제의 만행 (6) 한시우 04-07 16365
17458 [기타] 고구려 실제 영토 (11) 두부국 01-14 16131
17457 [다문화] 방글라데시 불법체류자 한국여자 임신 시켰어니깐 … (13) 모름 11-21 16128
17456 [다문화] 인육 조직이 쓰는 카카오톡 은어들! (21) 내셔널헬쓰 05-07 16105
17455 롤리타 모델 톱스타 못된다" 소녀 아이돌 출신 충격… (9) 일어나자 09-30 15941
17454 [중국] 중국에서 만난 어떤 조선족 여자 (14) 어리별이 02-14 15920
17453 [다문화] 장기적출SNS 괴담아닙니다. 정말 끔찍합니다 (실제경… (9) 내셔널헬쓰 05-24 15694
17452 [베트남] 베트남 여자가 모든 것을 강탈해갔네 (6) 슈퍼파리약 12-26 15634
17451 [일본] 그림-사진으로 보는 일본의 과거와 현재 (문화) 비교. (15) 해달 05-02 15522
17450 [중국] 한복이 한푸(漢服)이라는 말은 집어치워라 (6) 진이 07-25 15010
17449 일본게시판이 흥하길 바라겠습니다 (9) 일본게시판 04-06 14993
17448 [기타] 이괄의 난이 없었다면 병자호란 방어도 손쉽게 가능… (8) 퍼즐게임 10-23 14962
17447 [기타] 조선-청나라는 중국을 정복한 한민족의 남북조시대 (11) gagengi 11-22 14936
17446 [베트남] 남편의 동남아 현지 여인 (3) 내셔널헬쓰 05-30 14878
17445 [중국] 중국 여성들 '겨털 내놓고 셀카 찍기' 유행 (29) 스쿨즈건0 08-03 14800
17444 [통일] 한복(韓服)이 당풍이라는 헛소리에 대해. (19) 굿잡스 01-24 14799
17443 [일본] 굴신 아베 (18) 아리아 01-22 14734
17442 [중국] 오늘의 대륙! (6) 휘투라총통 04-18 14689
17441 [일본] 임진왜란 당시 일본군 전사자 수 ( 추정 ) (6) 국산아몬드 02-21 1455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