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0-11-23 23:28
[기타] 일본도 대만도 기뻐할 일이라는 건 맞다.
 글쓴이 : sr
조회 : 5,788  

전면전을 원했다면 그 섬이 아니라
좀 더 전략적인 요충지를 노렸을 것이다.
즉 이번은 북한이 전면전을 노리지는 않았다는 걸
우선은 추측할 수 있다.

문제는...더욱 본질적인 우리의 치명적인 문제는
그것이 아니다.

그 세력은 우리에게
영호남분열을 통한 좌절을 하게 하려고 하고
아이엠에프를 통하여 이미 한번 박살을 냈고
.....(중략)

한반도의 통일을 바라는 세력은 한국주변에 없다.

중국은 한국.미국.일본 세력을 북한이 막아 주어야 하니까
현재의 북한 정권의 영속적인 유지를 원할 것이다.
물론 전쟁도 바라지 않는다.
전쟁발발시 어차피 미국도 연합군도 참전하니까
현재 고속성장을 통한 최강국 달성의 진도를 아주 확실하고
착실하게 밟아가고 있는 중국이 그런 상황을 바랄 릴는 없기 때문이다.
즉, 통일은 결사반대지만 전쟁도 반대다.
현상태의 지속적인 유지를 원할 뿐이다.
그러므로 현 김씨 부자의 정권세습은 최상이다.

일본은
당연히 통일은 결사 반대다. 중국과도 같은 이유이다.
그러나 중국과는 차이가 있는데
한반도의 분쟁을 지극히 원할 수가 있다는 것이다.
현 일본경제의 침체와 암담함을 한반도 전쟁시 군수산업매출을 통한
경제의 부흥을 지난 625 에서 처럼 다시 바랄 수 있기도 하고
또오르는 공포국가 중국을 짓눌러 놓을 수 있는 유일한 카드가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어쨌든 한국내에 한국인의 외면으로 존재하는 외국 스파이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일본놈들...
그들이 이미 정.관.군.사.언.학.교 등 이 사회의 기반분야를
거의 다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그들을 일일이 다 찾아 다 태워버리지 않으면
결코 한국은 통일은 커녕, 항시 불안한 정세와 동족상잔의 비극을
다시 맞을 위험도 상존한다.
그리고 그들의 의도대로
한국은 빈부격차가 심화되고, 영호남이 분열하고, 남북이 갈등하고
과학기술,중소기업이 절대 꽃필 수 없는 상황을 지속할 것이다.
지배층엔 항시 친이파들이 득실 거릴 것이고,
온갖 부정부패한 것들이 웃으면서 떳떳하게 권력과 부를
독차지하게 될 것이다.
민족개념도 희석화 되고..

물론 미국의 경우도 당연히 위처럼 해석하면 된다.

    
ㄷㄳ      10-11-23 22:59  
  
항시...
남북한은 주변국들의 이익을 위하여
서로의 상당한 힘을 서로에게 투사하며
서로가 서로를 발목잡아 묶어두며..
그렇게 미련하게, 서글프게 살아야 한다.
국민 하나 하나가 깨어날 수 밖에는 없다.

이곳에서 조차..영호남을 갈등 시키고
남북을 찢어놓으며
조국의 기반을 다 갉아 먹어들어가는
이 스파이 세력들에게 놀아나는 ...이 한심하고 분노치미는 상황..

가진자들 중에 뜻있는 자들아..
이러한 상황은
비밀 결사대 이외엔 해결책이 없다는 걸 알아야 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통일..그어… 10-11-24 11:21
   
주변국들은 당연히 한국 통일을 반대합니다.
사촌이 땅을 사도 배아픈게 사람맘입니다.
하물며 국제관계야 더 첨예하면 더했지 덜하진 않을 것입니다.
하지만..더 곰곰히 그리고 솔직하게 깨놓고 드러내보자면...
주변국들이 통일을 바라지 않을 것이다하면서 우리 스스로 통일에 대해
막연한 두려움에 떨고 있지는 않나요?
그냥 이대로 북한은 북한대로 남한은 남한대로 전쟁 일으키지 않고 편안히..
그렇게 살고 싶은 사람들이 더 많은건 아닌가요?
외신들은 그런다죠..실제 한국 사람이 통일을 원하지 않는다고요.
통일을 하려면 그 위험을 감수해야할 것입니다.
위험을 감수하면서까지 통일할 마음은 있는지 솔직히 의문입니다.
정말로 통일을 바란다면 민간차원에서도 노력해야 하겠지요.
한국전쟁이 남북한만 했던 전쟁이 아니라 유엔이 참가한 유일한 전쟁이니...
외교적으로 또 민간차원에서 국제여론을 만들지 않으면 강대국들이 통일이 되도록
쉽사리 허락하지 않을거 같아요. 다각적인 노력이 필요할거 같은데.....
hacoro 10-11-24 16:22
   
알게뭐랍니까. 어차피 외국인인데..
pilgrim4 10-11-26 04:20
   
- 평화통일은.. 이미 100기준으로 98%는 희박한 가능성이 되어버렸죠.

 그 가능성을 위해서라면 먼저 정권이 바뀌어야 하는데 그것부터가 어둡습니다. 이미 이런 단순한 글자체도 빨갱이글로 낙인찍힐 만큼 희한한 우경화가 사회를 경직케 해 이성과 객관이 이미 사회에서 멀어져 있고.. 그 여파로 민주.민노를 좌빨이라 혹평하는 사람들이 느는데다 너무 부정적인 인식이 강해 차후 권력을 잡긴 매우 힘듧니다.
 
 다음으로는 그 정권교체를 어둡게 하는 요소가 그렇듯.. 이 나라를 꽉 쥐고 있는 세력가들이 친미.친일이자 저쪽이기에 그 정권교체 자체도 힘듧니다. 그들은 돈을 가졌고.. 돈은 여론을 움직입니다. 거기에 미디어법마저 통과 시행되고 있는데다 전과는 달리 권력이 그들의 위에 선 것이 아닌.. 그들이 권력 위에 선 구조를 가지고 있죠. 따라서, 설사 국민이 정권교체를 만들었다 해도 권력은 노통때만큼의 힘은 쓸 수 없을 것입니다. 그러니, 혼란의 시기뒤 또 다시 저쪽이 정권을 잡을 것이어 평화통일을 위한 과정은 결코 이어질 수 없을 것입니다.

 또한, 현 정부가 미국과 이미 맺은 여러 조약들도 걸림돌입니다. 김대중, 노무현.. 두 통령들이 자신들이 원했던 대로의 대북정책을 행하지 않고 자신들이 요구했던 MD가입과 핵우산등도 거절하자.. 이번 정부에 들어 그 모두를 관철시키죠. 그로서 북과 관련 남한이 평화통일을 위해 행동할 수 있는 기반이 무너져 버려 분단된 채로의 평화의 정착정도나 가능할까 통일을 꿈꾸긴 정말 꿈같이 되어 버렸습니다. 민족주의자 한 분이 xx한 배경도 바로 이런 비관적 현실이자 사실에 기인하죠.

 이미 무언가를 되돌리기엔 사실상 절망적입니다. 거듭 모든 것에 있어 평화통일이란 꿈이 되어버린 것과 같죠. 사람들의 인식 자체도 도로 옛날로 돌아가 이 한반도의 상황을 우리 뜻대로 꾸려 나갈 수 있는 선택조차 이젠 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설사, 북한이 갑자기 무너진다 해도 통일이 되긴 매우 힘들죠. 친중의 또 다른 정부가 들어설 확률이 높지. 단절로 인한 남북간 괴리감이 커지고.. 이리 서로를 향한 증오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선 더욱 그렇고.. 주변국도 당연 통일을 시켜줄 리 없습니다.
 그렇다고 우리 내부의 저쪽이 무너질 리도 없으며(그 막강한 대기업과 기독교를 비롯해 많은 사회지도층들) 양보를 하거나 정신을 차릴 리도 없으니.. 우리나라는 이대로 갈등을 안은 채 경제만 키워나가는 구조밖에 되지 않습니다. 거듭.. 제 보기엔 통일은 둘째치고 우리만의 이익조차 제대로 지키기 힘든 내부구조를 가진 게 우리나라입니다.

 현재 바랄 수 있는 것. 한반도의 문제를 풀어나감에 있어 한국의 목소리를 조금이라도 내게끔 하는 것. 이미 가능성이 아예 없어진 것과 같지만 그 행위만이라도 계속해 해보는 정도나 하고.. 나름의 이성적 애국심을 표현하는 정도나 행할까.. 이젠 이 평화통일을 위해 행할 수 있는 게 아무것도 없습니다. 슬픈 일이죠. 너무 절망적이긴 하지만.. 뭐 현실이 그렇지 않습니까? ^^;; 

 - 거꾸로 미국 주도에 의한 통일의 가능성은 좀 있습니다. 물론, 그 또한 절대 낙관적이지 않으나.. 평화통일에 비하면 좀 나은 편이죠. 그리고 당연히 이 북핵을 빌미로 한.. 혹은 미래의 어떤 주변국 모두의 이익합치가 낳은 결과에 의한.. 전쟁을 통해서겠죠. 허나, 이것은 또 우리 입장에선 절대 해선 안될 통일이죠. 통일이 아무리 중요하다 한들.. 평화보다 중요하진 않아 이제 남은 이들이 해야 할 정도는 이런 전쟁이 이 나라에서 다신 일어나지 않게끔 감시하고 주의를 기울이는 정도일 것입니다.
 
 
Total 17,4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3 삼성이 LCD에서 배신? (5) 형님 12-15 4872
272 [중국] 한국에 있는 중국+동남아유학생들과 외노 그리고 양… (8) 12-15 5895
271 [기타] 이건 아니라고 봐요 (15) 조선족 12-15 4949
270 연평도 포격에 대한 조선족 반응 (18) 밍키 12-14 5584
269 [중국] 북한의 도발 뒤에는 중국이 있다. (3) ㅇㅇ 12-14 5244
268 대만업체가 삼성에 도전장을 냈구나 (26) ㅔㅔㅔ 12-13 7085
267 궁금해서 올리는데요 (4) fdgd 12-12 4259
266 [대만] 대만은 화교들에게 위선적이고, 곧 망할 거다. (4) etr 12-12 5435
265 게시판 관리 내역 입니다. (27) 객님 12-12 6362
264 [중국] 근본도 없는 조선족들 !!!! (3) 박사 12-12 3882
263 [중국] 조선족의 중국내 위상은 어떻게 되죠? (25) 대문화 12-12 6563
262 [중국] 미국없으면 중국이 한국칩니까??? (50) 밍키 12-11 6825
261 아쉬울때만 핏줄이 뗑기는 조선족분들 (16) 케티 12-10 5624
260 미국이 일본과 FTA하지 않는 이유 (19) anasq 12-09 6616
259 [일본] "요코이야기"를 위키백과에서 찾아보니까.. (15) 12345 12-07 6785
258 [일본] 절대 일본과 중국이랑은 FTA를 해선 안된다. (11) 키엘리니 12-07 5449
257 [일본] 일본이 살려면 이제 한국의 제시에 응해야 한다. (5) Wsr 12-06 6279
256 [대만] 어제 시사매거진 2580 보니까.. (25) 저녁 12-06 6704
255 [일본] 두 얼굴의 일본... (9) 12-06 5926
254 조선 통신사의 호모천국 일본후기 (8) 몽상연주가 12-05 6127
253 [기타] 창씨개명 이전의 창씨개명, 창씨개명 이후의 창씨개… (14) 오얏수리마… 12-03 5928
252 한민족의 영웅이자 고구려의 시조인 주몽... (8) cd 12-02 5491
251 [기타] 병역면제와 전쟁??? (3) 객님 12-01 4796
250 [중국] 긴급>중국에서 조선족 사기꾼들을 중국공안당국과… (4) 조선족추방… 12-01 6146
249 [중국] 기가 막혀서 한마디 합니다. (6) 기가막혀 12-01 5818
248 [기타] (충격)절대 못믿을 놈들..특히 대만과 화교들.. (12) ㄴㄱ 11-30 7300
247 불교란 무엇일까? (18) 현봉 11-30 5130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