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10-26 20:41
[중국] 중국어와 동남아어 아프리카어의 공통점 - 성조어, 즉 한 계통!!
 글쓴이 : 슈퍼파리약
조회 : 6,442  

알타이어계 한국어 vs 아프리카 동남아계 중국어
작성자 돼지지랄어

 

알타이어계: 터키어, 몽골어, 퉁구스어, 한국어, 일본어

아프리카 동남아계 성조언어: 아프리카 반투어, 동남아어, 중국어

짱깨 토인들은 이거 보면 바로 열폭하면서 달려들겠지. 그런데 그렇게 하면 니네들만
손해야. 어차피 같은 종족인 만큼 서로 감싸고 위로를 해야지 동남아, 아프리카와 정체성이 같다고 해서 흥분하면서 달려들면 스스로 같은 민족 이간질하는 꼴 밖에 안된다고.

솔직히 세계적으로 안좋은 이미지로 보면 오히려 손해보는 것은 아프리카, 동남아 사람들이야.


성조어를 쓰나요? 그러면 유전자를 탓하세요!
http://www.timesonline.co.uk/tol/news/science/article1851794.ece


성조어= 유전적이다.
http://www.economist.com/node/9254026?story_id=9254026


또 하나 눈여결 볼 사항은 아프리카, 동남아, 중국인 모두 오랫동안 식민지 노예 생활 했다는 것.
이건 이미 연구자들 사이에서는 사실로 받아들여지고 있는게 현실이고 이걸 부인하는 민족은 중국인 밖에 없다는 것.

이제 여기서 알타이어계에 대해서 애기 해보ㅤㄱㅖㅆ는데, 보통 화교, 짱ㅤㄲㅒㅤ, 조ㅈ족 등 기타 한국에
사는 잡것들. 밑바닥 인생을 사는 열등한 바퀴벌레들이 알타이어계 주장을 할 ㅤㄸㅒㅤ 마다
돼지 켕거루 처럼 날 뛰면서 "거짓말이다" "언어학계에서는 인정하지 않는다" "날조다"
하면서 입에 개거품을 물고 덤비지. 그런데 대부분 이렇게 날뛰는 놈들 보면 영어를 할 줄 몰라 무식하고 열등해서 머리에 똥만 찬 놈들이지. .

대부분 언어학자는 한국, 일본어를 알타이어계로 구분하고 소수만 고립어로 구별한다.
그 소수도 알타이어계 언어와 연관성을 부인하지 않는다.

    * Pentti Aalto (1955). Turkic–Mongolic–Tungusic–Korean.
    * Anna V. Dybo (S. Starostin et al. 2003, A. Dybo and G. Starostin 2008).
    * Karl H. Menges (1975).
    * Roy Andrew Miller (1971, 1980, 1986, 1996).
    * Oleg A. Mudrak (S. Starostin et al. 2003).
    * Nicholas Poppe (1965). Turkic–Mongolic–Tungusic and perhaps Korean.
    * Alexis Manaster Ramer.
    * Martine Robbeets (2004, 2005, 2007, 2008).
    * G.J. Ramstedt (1952–1957). Turkic–Mongolic–Tungusic–Korean.
    * George Starostin (A. Dybo and G. Starostin 2008).
    * Sergei Starostin (1991, S. Starostin et al. 2003).
    * John C. Street (1962). Turkic–Mongolic–Tungusic and Korean–Japanese–Ainu, grouped as "North Asiatic".
    * Talat Tekin (1994). Turkic–Mongolic–Tungusic–Korean.
    * Joseph Greenberg (2000–2002). Turkic–Mongolic–Tungusic and Korean–Japanese–Ainu, grouped in Eurasiatic.
    * James Patrie (1982). Turkic–Mongolic–Tungusic and Korean–Japanese–Ainu, grouped in a common taxon (cf. John C. Street 1962).
    * J. Marshall Unger (1990). Tungusic–Korean–Japanese ("Macro-Tungusic"), with Turkic and Mongolic as separate language families.

1951년부터 한국어, 일본어를 알타이어계로 인정하거나 부분적으로 인정한 학자들이다. 예를 들면 Greenberg, Patrie는 일본어, 한국어, 아이누어를 묵었고 Unger는 퉁구스어, 한국어, 일본어를 묶고 나머지 터키어, 몽골리어를 따로 분류했다. 그 외에 언어학자들은 전부다 알타이어계로 인정.

반면 한국어, 일본어를 인정하지 않는 학자들은 몇명 밖에 없다. 그 중에서 대부분
중앙아시어 전문가들이다. 대부분 동북아 아시어를 전문으로 하는 학자들은 한국어, 일본어를 알타이어계로 구분한다. 


# Gerard Clauson (1956, 1959, 1962).
# Gerhard Doerfer (1963, 1966, 1967, 1968, 1972, 1973, 1974, 1975, 1981, 1985, 1988, 1993).
# Stefan Georg (2004, 2005).
# Juha Janhunen (1992).
# Claus Schönig (2003).
# Alexander Shcherbak.

-----------------------------

반면 중국어, 동남아어, 아프리카 반투어는 언어 체제 부터 완전 다른 성조어.
즉 동물들이 소리의 높낮이 만으로 의사소통 하듯이 굉장히 미개한 언어이지.

중국 사극 같은거 보면 황제가 미개한 성조어로 (일명 지랄어)로 지껄이는거
보면 얼굴이 후끈거린다.

그 성조어 쓰는 미개한 인종은 사실 피지배계층 노예였고 그런 놈이 황제 노릇하고
있으니 이게 얼마나 웃긴 애긴가. 이건 마치 대영제국를 소재로 영화에서 
흑인이 나와서 왕 노릇하는거랑 다를게 없다.
 

참고로 이런 애기를 하는 것은 중국도 살아있는 짐승인 만큼 ㅤㄲㅒㅤ우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하는 말이다.

지금이라도 ㅤㄲㅒㅤ닫고 현실을 직시해서 지금부터라도 인간이 되기를 바란다.
이렇게 현실을 있는 그대로 애기하는 나를 미워하지말고 현실을 왜곡하는 중국
공산 정권을 미워해라. 그래야 발전이 있다.

마지막 덤으로 왜 일본이 동남아계가 아닌지에 대해서 애기하고 마무리 짓겠다.
몇명 개념없는 짱ㅤㄲㅒㅤ가 일본인=동남아계로 주장하는데 난징대학살 당한
짱꼴라 토인 주제에 자꾸 일본인과 엮을려고 하는 모습이 너무 추해서 못봐주기 때문이다.

-------------------------------

일단 중국인이 보유한 동남아 DNA

O2a1 (M88, M111) Frequently found among Hani, She people, Tai peoples, Cambodians, and Vietnamese, with a moderate distribution among Qiang, Hlai, Miao, Yao, Taiwanese aborigines, populations of Borneo[6], and Han Chinese of Sichuan, Guangxi, and Guangdong
O2a1 그룹 인종: 태국인, 캄보디아인, 배트남인, 대만인, 중국인

O1 (MSY2.2) Typical of Austronesians, southern Han Chinese, and Kradai peoples
O1a 그룹: 오스트라네시아 동남아인, 중국인, 태국인

O1a (M119) Found frequently in Austronesians, southern Han Chinese, and Tai-Kadai peoples
O1a 그룹: 오스트라네시아 동남아인, 중국인, 태국인


(야오이 DNA)
Haplogroup O2b
Possible time of origin  6,300 [95% CI 600–37,000] years ago[1]
Possible place of origin 
Ancestor  O2
Defining mutations  M176/SRY465, P49, 022454
Highest frequencies  Japanese 32% Koreans 30% Okinawans 23% Manchus 19%
O2b그룹 일본인: 32%, 한국인 30%, 오키나와인 23%, 만주인 19%

D2 (M55)Found with high frequency among Ainu, Japanese, and Ryukyuans.
(죠몽DNA) D2그룹: 아이누이, 일본인, 류쿠인

D DNA는 서아시아 티벳인과 비슷한 DNA로 판명났기 ㅤㄸㅒㅤ문에 쪽발이가
주장하는 백인 핏줄도아니고 짱ㅤㄲㅒㅤ들이 주장하는 동남아계도 아니지.
일본인은 짱ㅤㄲㅒㅤ하고는 전혀 관련 없는 인종이고 한국의 야오이 민족하고
티벳계통의 죠몽족이 합쳐서 나온 민족이다. 위에 동남아 핏줄은
한국이나 일본에서 찾아볼수 없는 DNA 다.

언어적으로도 알타이어계에 속하고 (한국, 몽골, 터키, 퉁구스 계통 언어와 비슷)
아프리카, 동남아, 중국의 성조언어와 정반대의 언어이다.
말도 안되는 일본=동남아인설은 집어 치우고 아프리카, 동남아에서 자랑거리를
찾아볼려고 노력하기를 바란다.

--------------------

성조어 (tonal language)



아프리카어





동남어




원시어 (중국어)

 
일본, 스웨덴, 노르웨이는 Pitch Accent입니다. 성조어가 아닙니다.
미안하지만 현재 잘사는 나라들 중 성조어 쓰는 나라 없고, 지배 민족들
중에서 성조어를 썼던 나라는 한번도 없었습니다. 동남아의 유일한 지배민족
크메르 제국도 유일하게 성조어를 쓰지 않았죠.

흑인과 동남아 인종하고 비슷한게 그리 기분 나쁜일인가? 참내......
악센트 억양(pitch accent)하고 성조언어는 전혀 다른 언어 체계이며
비성조언어에 속합니다.
경상도 사투리도 이런 억양이 있습니다.

Pitch Accent (억양, 악센트)
http://en.wikipedia.org/wiki/Pitch_accent

http://en.wikipedia.org/wiki/Japanese_pitch_accent

중국어와 같은 언어 체계인 리얼 성조어를
듣고 싶으면 아프리카, 동남아에서 찾아보시면 됩니다.
위에 동영상만 봐도 확실히 성조어들은 다 비슷하게 들려집니다.

아시아에서 언어를 구별 할ㅤㄸㅒㅤ 동남아, 중국어을 같이 분류하고
한국, 일본, 몽골, 유라시아어는 Atlaic Language로 따로 분류합니다.
이것은 기본적인 상식입니다.

진짜 인종차별주의 자는 중국 사람들 아닌가요?
한마디로 동남아, 아프리카와 인종, 언어 모든게 같은 민족으로
판명나니깐 기분 더럽다는거 아닙니까? 미국 흑인(중국인)들이
아프리카에 있는 흑인들(동남아) 무시하는거와 뭐가 다르죠?

아 죄송, 인종차별주의가 아니고 Self-Hatred가 되겠네요.
즉 자신을 미워하다, 증오하다. 흑인이면서도 흑인을 증오하고
백인이기를 원하는 그런류의 사람들이라 할 수 있겠네요.
정말 불쌍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슈퍼파리약 11-10-26 20:45
   
참 중국도 시인했음 자기들 선조는 아프리카에서 왔다고..그것도 공산당이 그랬음.
     
대단 11-10-27 10:06
   
인류의 기원이 아프리카라는데

중국애들이 아프리카에서 왔다면 한국인은 아메리카에서 왔을까요?

무지개가 5색이다, 7색이다 논쟁하는 수준입니다.
          
ㅁㄻ 11-10-27 14:51
   
상당히 기분나쁜가 보오.ㅋㅋㅋㅋㅋ
인류의 공통조상이 바닷속의 원시생물이긴 하지만 그렇다고 인류가 모두 같은 인종이란 뜻은 아니지.
거기서 다분화되었걸랑.
문제는 중국인이 흑인의 직계혈통이라는 사실임.
               
대단 11-10-29 02:17
   
중국인이 외계인이라 해도 내가 기분 나쁠 거야 없지.

다만 한심한 주장에 한심함을 느꼈을 뿐.

인류가 모두 같은 인종은 아니다 ???

인종이란 게 무지개와 같소. 굳이 나누자면 흔히 황인, 백인, 흑인, (홍인) 등으로

분류하지만 그야말로 마음먹기 나름으로 세세하게 나눌 수 있소.

근처 중국인의 소란함 때문에 짜증나서 소리 한 번 지르고 왔는데

역시나 예상대로의 답이 달렸군.

중국인이 직계혈통이라. 댁은 잃어버린 고리라도 찾은 모양이오.

이런 인재가 한국에 있다니.
                    
대단 11-10-29 02:33
   
"근처 중국인"이란 것으로 "너도 중국인" 식의 댓글을 달 모자란 이에게

...

인근 대학가에 가 보시오. 중국인이 얼마나 많은가.

또한 ... 그 배려없는 소란스러움에 얼마나 화나는가.

내게 그런 중국인 = 길을 걸으며 담배 연기 뿜고 침뱉는 한국인

= 논리도 근거도 없는, 한심한 댓글이나 다는 인간 ... 다 동급이오.
다문화 … 11-10-26 23:33
   
반다문화 집회를 합니다.

 

현재 대한민국에서 다문화란 이름 아래 헌법에서조차 민족이란 단어를 삭제해야 한다고 하고, 초등학교에서조차

한민족이 단일민족인데 다민족으로 바뀌었습니다.

 

우리는 더 이상 다문화주의자들이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망치는 것을 두고 볼수 없어 분연히 일어나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지금까지 간직해온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확고히 하고자 집회를 갖게 되었습니다.

 

- 일시 : 2011년 11월 19일(토) 오후 15시 ~ 17시

- 장소 : 보신각앞

- 문의 : 임실사랑/010 5668 7998

- 주최 : 외국인 노동자 대책 범 국민연대, 아리랑 시대, 외국인 범죄 척결 시민연대

- 평화적으로 집회를 개최합니다

 

 - 참가자격 : 한민족의 정체성을 지켜내고자 하는 자

                    다문화에 반대하는 자

                    서남 아시아 무슬림들(파키스탄인 및 방글라데시인)에 의하여 피해를 입은 한국 여성 및 그 유가족

                    외국인에 의하여 피해를 입은 한국인 및 그 유가족

                    외국인 노동자 때문에 일자리를 잃은 한국인

                    현재와 같이 국익에 전혀 도움이 안되는 무분별하고 망국적인 국제결혼을 반대하는 한국인

                    현재와 같은 무분별하고 망국적이면서 국익에 전혀 도움이 안되는 외국인 노동자 유입에 반대하는 한국인

                    기타 다문화에 반대하는 단체나 개인 누구라도 환영합니다

 

"우리가 무심코 이룬 다문화, 우리 자녀들이 피눈물 흘리며 고통당한다"

"대한민국의 다문화는 국가 분열의 지름길
이눔아 11-10-26 23:58
   
제발 부탁이건데 유전자로 차별하지 맙시다. 이거 뭐 히틀러도 아니고 웬 유전자 타령입니까?
     
한국사랑만… 11-10-27 02:11
   
그전에 한국을 동남아계 유전자와 흡사하다고한 몇몇 분탕질 종자가 있었죠. 왜 그놈들에선 아무말 없다가 여기선 이런 반응을 보이는 걸까..ㅋㅋ
          
대단 11-10-27 10:10
   
다문화 반대하오.

그놈들에선 아무 말 없다가 여기서 이런 반응 ...?

내가 초능력자요? 보지 못한 글에 어떻게 반응을 했어야 한단 말이오.
               
가이 11-10-27 14:54
   
짱깨집하는 화교들이 짜장에 가래침뱉어서 한국인에게 화풀이 한다는게 사실이요?
                    
대단 11-10-29 02:23
   
내 굳이 익명게시판에 동일한 닉을 쓰는 것은 정직하기 위해서요.

은근히 ... 나를 중국인 취급하는데

댁이 하는 행태는 히틀러, 일본 제국주의자, 군부독재자 들과 닮아 있소.

내 주장은 "인위적 다문화 선동"을 반대하며

그렇다고 "인종주의"적인 발언 또한 한심하단 거요.

위의 "한국사람만세"라는 녀석의 댓글 역시.

댁은 그 이하요.
          
ㅋㅋㅋ 11-10-27 17:47
   
그러게요. 저런게 화교종자일겁니다.
               
대단 11-10-29 02:24
   
참나 ...
 
 
Total 18,81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4591
2079 [기타] 아시아 국가명의 유래 (5) 한시우 12-02 4315
2078 [필리핀] 우리동네 필리핀 여자의 생활 (5) 슈퍼파리약 12-01 5835
2077 [중국] 중국 학생도 행복은 성적순?…성적으로 학생 차별 논… (5) 휘투라총통 11-29 3262
2076 [기타] 태권도의 기원은 <택견>에서 시작된 것이다. (25) 야비군 11-29 4937
2075 [기타] 아래 게시물에 남긴 월하낭인님의 댓글을 읽고.... (8) 군기교육대 11-28 3413
2074 [기타] . (4) blackk 11-28 2245
2073 [기타] 가능님 넉자님 (8) 객님 11-27 3012
2072 [중국] 아래 만주족이라 자칭하는 인간의 정체 (21) 군기교육대 11-27 4130
2071 [몽골] 몽고족이 한민족과 가장 흡사, 중국은 그저 먼 이웃… (9) 슈퍼파리약 11-27 8503
2070 [중국] 안녕하세요! (77) 가능 11-27 4565
2069 [중국] 자신들에게도 이중국적 달라는 화교들... (4) 슈퍼파리약 11-27 4024
2068 [기타] 국가 이미지, 한류 반한 관련 다큐 - special part 4 레드토미 11-27 3971
2067 [몽골] 몽골기사vs유럽기사 (13) 한시우 11-27 6377
2066 [중국] 중국역사가 화려하다? 사실 식민지 역사 (5) 한시우 11-27 4903
2065 [기타] 맥주군님 의견 재미있는데요 (3) 진정해 11-27 2914
2064 [기타] 맥주군님 경고합니다. (11) 객님 11-27 3033
2063 [일본] 일본의 정치계를 대표하는 여자를 보니 .. (8) 정상인임 11-27 4126
2062 [통일] 역차별? 불법체류반에 둘려쌓여 얻어맞는 단속반 (3) 정상인임 11-27 3698
2061 [중국] 중국의 대표 간식 - 꽈즈(瓜子) (5) 발번역태희 11-27 8076
2060 [중국] 현재 중국의 동북공정.. 혹은 다민족 지배사를 중국… (8) 니가카라킴 11-27 2768
2059 [기타] 맥주인지 소주인지 뭔가하는 인간은 보시오 (15) 한시우 11-26 3269
2058 [중국] 맥주군과 중국역사관점의오류 (15) 뽀로뽀로 11-26 2850
2057 [중국] 중국의 지배층의 변천은 참으로 흥미롭습니다. (10) er58 11-26 3724
2056 [기타] 원나라 ,청나라는 중국인의 역사라고 해야 할 듯 (62) 맥주군 11-26 4817
2055 [중국] 짱개들과 쪽바리의 피튀기는 남경공방전 (11) 휘투라총통 11-26 4131
2054 [기타] 세력과시를 위해 거리를 불법 점거한 무슬림들 (5) 인디고 11-25 3467
2053 [기타] 태국, 불법이민자 300명 익사시켜 - "발묶어 바다에 … (14) 슈퍼파리약 11-24 4437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