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0-11-20 07:46
[대만] 대만짱개 조선일보 분석글
 글쓴이 : 이건모냐
조회 : 6,252  



흥분한 일부 시민들은 18일 대만 총통부와 대만 체육위원회 앞에 모여 한국 물건 쓰지 말자! 한국 드라마 보지 말자!는 등의 플래카드를 든 채 태극기를 불태웠으며 한국산 라면을 꺼내 짓밟기도 했다.

흥분한 시민들에게 기름을 끼얹은 것은 대만 마잉주(馬英九) 총통이었다. 마 총통은 19일 "양수쥔 선수 탈락 사건에 대한 결론이 나올 때까지 분투(奮鬪)를 멈추지 않을 것"이라는 성명을 직접 발표하고, "참아야 한다"고 말해 비난을 받은 천셴쭝(陳顯宗) 체육위원회 부주임위원(차관)의 사표를 수리했다. 이날 양진톈(楊進添) 대만 외교부장도 "판정에 대해 엄중한 항의를 제기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아시안게임 현장에서는 "대만이 한국 탓을 하는 것은 논리적으로 전혀 맞지 않는다"는 반응이다. 대회 관계자들이 재구성한 몰수패의 과정은 이렇다. 양수쥔은 경기 10분 전 1차 장비 검사를 받았다. 정밀 검사를 하는 1차에선 전자 호구에 충격을 전달하는 센서가 발등과 발바닥 외에 다른 곳에 붙어 있지 않다는 확인을 받았다. 경기장에 들어선 뒤 주심에게 받는 2차 검사도 무사히 넘어갔다.

하지만 시작 직전 대회 시스템 운영 책임자인 한국인 에드워드 리(36)씨가 이를 발견해 주심인 스테판 페르난데스(필리핀)에게 알렸다고 한다. 이동주 한국팀 코치는 "2차 검사 땐 주심이 발이 아닌 상체와 전자호구에 대해서 주로 살펴보기 때문에 양수쥔이 발뒤꿈치에 부착한 부정 센서가 발각되지 않았을 수 있다"고 말했다.

주심은 양수쥔에게 센서를 떼라고 명령한 뒤 일단 경기를 진행했고 그동안 긴급 회의를 열었던 대회 조직위원회 산하 경기감독위원회는 양수쥔이 9―0으로 리드하던 상황에서 실격패를 결정해 통보한 것이다.

경기감독위원회는 "양수쥔이 경기 직전 10분을 이용해 고의든 아니든 규정에 어긋나게 발목에 센서를 부착했다고 판단했다. 세계태권도연맹 규정상 실격 판정은 정당하다"는 공식 입장을 내렸다.

한국은 이 종목에 선수가 출전하지도 않았고 대만이 문제삼았던 경기 심판진에도 한국인이 한 명도 없었다. 이 경기는 필리핀 주심과 중국, 쿠웨이트, 타지키스탄 부심이 진행했다.

양수쥔의 실격을 결정한 경기감독위원장도 중국인이었고 대회 심판위원장은 싱가포르인이었다. 태권도 관계자는 "양수쥔은 오히려 중국 선수의 라이벌이었다. 경기조직위 규정을 엄격하게 적용해 양수쥔을 떨어뜨렸다고 주장할 수는 있어도 한국을 걸고 넘어지는 건 있을 수 없다"고 했다.

양수쥔이 탈락한 후 우승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중국의 우징위에게 돌아갔다. 홍성천 아시아태권도연맹 부회장은 "한국이 대만의 메달을 뺏을 이유도 없고 중국과 음모를 꾸밀 리도 없다"며 어이없어 했다.
================================================================

로젠에 제소했다던데 우리가 만만해보이지?

어제까지만 해도 좀 불쌍해보이기도 했는데

이건 뭐...

한국에 있는 화교나 족치자~!!

받은데로 돌려주자 ㅋㅋ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바가사리 10-11-20 10:09
   
대만 답답이들
123 10-11-20 10:18
   
중국이 잘못했어도
전혀 상관없는 한국에게 비난화살을 돌리는 대만애들 진짜 답없네
원래 관심도 없고, 앞으로도 관심도 없지만.
대만. 이정도로 무식한 족속들이었단 말인가?
오히려잘됐… 10-11-20 11:16
   
이로서 대만사람들이 얼마나 우리에게 피해의식을 가지고 있었는지 만천하에 드러난 샘이니까..
별로 의식하지도 않고 있는 상대에게 혼자 열등감 피해의식 등을 가지고 험담하고 물어뜯다가
이번일을 계기로 그 조잡한 열등의식 질투를 다들켜버린 셈이니까.  이만한 일에 그것도
이치대로라면 중국에 해야할 분풀이을 우리에게 억지스럽게 해버렸으니.. 이제 뒷감당할 일만
남은듯.. 고작 라면 밟아 부시는거보믄 가엽기도 하고
aa 10-11-20 15:00
   
우리나라에서 보이스피싱이나 하는 섬짱깨 잡것들이 뭐라고 지껄이는 거냐?
123 10-11-20 19:37
   
애시당초 한국인 없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뭐여
ss 10-11-20 22:49
   
코갤에서 좀 털었으면 좋겠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대만 넷 마비시켜버릴 수 없나
 
 
Total 17,1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8 대만업체가 삼성에 도전장을 냈구나 (26) ㅔㅔㅔ 12-13 6826
267 궁금해서 올리는데요 (4) fdgd 12-12 4058
266 [대만] 대만은 화교들에게 위선적이고, 곧 망할 거다. (4) etr 12-12 5184
265 게시판 관리 내역 입니다. (27) 객님 12-12 6167
264 [중국] 근본도 없는 조선족들 !!!! (3) 박사 12-12 3650
263 [중국] 조선족의 중국내 위상은 어떻게 되죠? (25) 대문화 12-12 6213
262 [중국] 미국없으면 중국이 한국칩니까??? (50) 밍키 12-11 6515
261 아쉬울때만 핏줄이 뗑기는 조선족분들 (16) 케티 12-10 5364
260 미국이 일본과 FTA하지 않는 이유 (19) anasq 12-09 6212
259 [일본] "요코이야기"를 위키백과에서 찾아보니까.. (15) 12345 12-07 6218
258 [일본] 절대 일본과 중국이랑은 FTA를 해선 안된다. (11) 키엘리니 12-07 5260
257 [일본] 일본이 살려면 이제 한국의 제시에 응해야 한다. (5) Wsr 12-06 6002
256 [대만] 어제 시사매거진 2580 보니까.. (25) 저녁 12-06 6467
255 [일본] 두 얼굴의 일본... (9) 12-06 5564
254 조선 통신사의 호모천국 일본후기 (8) 몽상연주가 12-05 5823
253 [기타] 창씨개명 이전의 창씨개명, 창씨개명 이후의 창씨개… (14) 오얏수리마… 12-03 5624
252 한민족의 영웅이자 고구려의 시조인 주몽... (8) cd 12-02 5184
251 [기타] 병역면제와 전쟁??? (3) 객님 12-01 4566
250 [중국] 긴급>중국에서 조선족 사기꾼들을 중국공안당국과… (4) 조선족추방… 12-01 5918
249 [중국] 기가 막혀서 한마디 합니다. (6) 기가막혀 12-01 5543
248 [기타] (충격)절대 못믿을 놈들..특히 대만과 화교들.. (12) ㄴㄱ 11-30 7153
247 불교란 무엇일까? (18) 현봉 11-30 4849
246 현 한반도 정세에 대한 조선족 반응 (13) 몽시리 11-30 5155
245 이땅에서 조선족을 몰아내자. (5) 좃선족 몰… 11-30 5451
244 [대만] (대만총통이 말하는 혐한의 이유) (14) et 11-28 7465
243 [기타] 미국.중국.북한.일본...이 중에 누가 친구고 적인가... (3) dtu 11-28 5204
242 [대만] 대만, 한국한테 잦될 수 있다. (7) 오ㅓ 11-28 7948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