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7-30 13:49
[중국] 중국분열에 관해서
 글쓴이 : ㅉㅉㅉㅉ
조회 : 4,373  

많은전문가들이 중국이 분열된다고 하였지만 실제로 중국분열은 없을것으로 보입니다.티벳이 독립하면 중국이 분열할것이라는데 이도 잘못된 정보입니다.21세기부터는 국가분열은 일어나지 않을것으로 보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11-07-30 13:56
   
ㅋㅋㅋ 동티모르와 코소보와 남수단이 우째 21세기에 생겼났을까요? ㅋㅋㅋ
     
rr 11-07-31 21:34
   
내용도 없는 2줄 헛 망상에 무슨 이런 댓글이 주구장창
소득없는 댓글로 화교들 교육시키지 맙시다
          
skeinlove 11-07-31 23:0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옳소~~~~
삐치미 11-07-30 13:57
   
전문가들이 주장하는 바를 절대 아니라고 진단하시는 님은 스스로 전문가라고 자부하시나요? 전문가시라면 분열이 안되는 이유를 일반인도 알기 쉽게 나열해 주심이 어떨런지요?
지나가다... 11-07-30 14:11
   
많은 비전문가 중국인들이 중국은 분열 안된다고 하지만 실제로 중국분열은 곳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티벳 등지의 독립을 시초로 중국이 분열할 것 같다는게 가장 유력한 예측으로 보입니다.
21세기라고 국가분열이 일어나지 않는 것은아닙니다.

최근의 수단만 봐도 알 수 있습니다.
비 전문가의 망상 따위는 전문가 의견하고 같이 다룰 가치가 없는 말 그대로 망상일 뿐입니다.
     
ㅉㅉ 11-07-30 14:37
   
많은 서양전문가들이 중국은 분열된다라고 하였지만 전부 이루어지지 않았습니다
          
지나가다... 11-07-30 19:42
   
그리고 티벳은 중국에서 분열되는게 아니라
21세기까지 제국주의 식민지 정책을 유지하고 있는
중국으로 부터 "해방"되는 거란다.

2차대전 이후에 19세기 식민지 정책을 가져가는 거의 유일한 국가가 중국
21세기에 제국주의자라니....
               
ㅉㅉ 11-07-30 21:12
   
현실적으로 중국분열은 힘들것같습니다
                    
지나가다... 11-07-30 21:19
   
중국제국주의자들로 부터 티벳이 빨리 해방되어야 합니다.
asdf 11-07-30 14:19
   
최근에 내몽골지방에 대규모시위가 있었죠....

인간사회에서 많은 갈등이 있지만...
그 갈등중 가장 위험하고 파급력이 큰게 민족갈등입니다...
민족갈등앞엔 종교갈등같은건 새발에 피임...
부왁 11-07-30 14:23
   
동아 게에서 유명한 비로긴 짱꼴라 ㅉㅉ인데 아무도 눈치 못채시네..

가입, 4글자라 눈치 못채신건가!ㅋ
     
지나가다... 11-07-30 14:25
   
설마 모를라구요...
ㅋㅋㅋㅋㅋㅋ
          
부왁 11-07-30 14:39
   
그렇군요.. 역시 동아게 유저들이 이런걸 모를리가..없겠지요..

진지답변들이 많아서 ㅋㅋㅋㅋ
               
지나가다... 11-07-30 19:38
   
재미있는건 같이 오래 즐겨야죠...
그런 이유가 아닐지...
메롱 11-07-30 14:27
   
물론 분열을 억지로 힘으로 저지할순있을겁니다..그러나 그 갈등까지 근본적으로 막진못하죠
솔직히 중공이  내몽고, 티벳, 위구르를 묶어두려는 이유가 멀까요?  그들3개지역은 다합쳐도
인구가 1/40밖에 안되니, 노동력,병력자원,인재자원으로 쓸수는 없지만. 그들 지역의 면적은
현 중공의 1/2에 달하구, 특히  천연자원매장량이 엄청나기때문이죠

과거 이런 자원이 무의미할때 중국스스로 그들과 담을 치고 분리했지만..이제와선 오히려 중공이
더 악바리로 묶어두려고하죠  글구 가장큰 문제는 그들의 자원만보구 그들을 착취하는걸 위 3개
지역 민족,주민들이 가장 뼈저리고 느끼고 있다는거죠.  그걸 힘으로 강제해서 묶어놓을순있겠
지만..그갈등은 끓는 수증기처럼 압력이 축적되고 있을 뿐이죠
겔겔겔 11-07-30 14:40
   
세계 정세를 좀더 공부하고 지껄이면 좋겠군욬 ㅋㅋ
새우장 11-07-30 15:11
   
많은 서양전문가가 그랬어요 ㅋㅋ 많은 동양전문가는 머라고하던가요? ㅋㅋ

많은 아프리카 전문가는요?
쭈쭈 11-07-30 15:14
   
엄마 쭈쭈를 2배로 보충하고 다시 오셨네...ㅋㅋㅋ

"중국정부도 문제를 잘알고있구 시정하려고 노력하고 있을테죠???
중국통일 11-07-30 16:43
   
중국 분열론은 90년대 초 소련 분열 때 나온 건데

그 후 중국이 엄청 잘 나가고 있으니 중국분열은 물 건너 갔습니다.

만약 중국이 분열되려면 90년대 이후 외국기업이 고급기술을 중국에 투자하지 않고

지금 중국 1인당 지디피가 아직도 1천 달러 미만이었어야 합니다.

중국 분열을 바라는 분들은 삼성 엘지 현대가 중국에 공장 짓는 것을 반대하세요.

삼성 엘지 현대가 중국에 공장 지을수록 중국은 통합됩니다.
한시우 11-07-30 16:46
   
원하지도 않고 강제적으로 뭉쳐놓으면

그게 오래 갈꺼라 생각하지 않습니다 즉슨 언젠가는 분열될수 밖에 없다는 것

서로가 서로를 믿고 신뢰할때 하나가 된다 쳐도 중국은 6.25전쟁 당시 구실을 핑계로 좌.우로 영토를 자꾸 늘렸으니까 그때 당한 대표적은 나라가 티벳이나 위굴 같은 나라라고 어디서 본적이 있네요

하루라도 빨리 독립하는 날이 오기를 기도합니다~~!!
내일예보 11-07-30 18:51
   
많은 전문가들이 내일 비가 안온다고 합니다만 실제로 내일 비가 올 것으로 보입니다.
햇볕이 내리쬐면 비가 안 올것이라 하는데 이는 잘못된 정보입니다.
햇볕이 내려쬐도 비는 올 것으로 보입니다.
0h 11-07-30 19:06
   
글쓴이는 뉴스, 신문 안보나보군요. 이미 진행중입니다. 모든 사건은 어느날 갑자기 일어나지 않습니다.
사건이 수면위로 나와서 어느날 갑자기 현상화 되기 이전에, 물밑에서 계속 어떤 작은일들이 일어나고.
오바마-달라이라마의 만남에 중국이 날뛰고, 티벳자치구에 달라이라마를 대신할 후계자를 투표로 선출됐고(중국은 인정하지 않는다고 하지만), 중국내 독립테러 소식은 아무리 언론통제를 해도 간간히 들리고.(베이징 올림픽전에도 있었던 중국내 독립테러 기사가 요즘에도 들리는군요. 최소 3년이상 계속 같은 현상이 반복된다면, 작은 힘은 아닌것 같습니다.)
중국 주변의 모든 국가가 반중, 친미체제. 제게 보이는 것들만 이정도군요. 당장 중국에 일이 터져도 전혀 놀랍지 않을듯합니다.
그리고 21세기에는 더이상 독립국가가 탄생하지 않을꺼라고요?ㅋㅋ 무슨근거로 그런 확신을?
구소련연방체제가 무너져서 많은 나라들이 독립한게 겨우 20년전 일입니다.
글쓴이 소망을 쓰지말고, 논리적인 근거로 예측해주세요. 세계 전문가들을 비웃을 정도의 내공을 가졌다면.
반바지 11-07-30 19:18
   
소수민족의 투쟁으로 중국의 분열은 발생하기 어렵습니다,,,중국이 다민족 국가라고는 하지만 95% 한족으로 국민이 구성되어 의미가 없습니다,,,그리고 소수민족이 독립을 챙취하려면 국제사회의 지원이 필요한데,,,이미 중국이 너무 커버려서 아무도 도와주기가 어렵게 되었습니다,,,미국도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 압박을 가하지만 역시나 한계가 있고요,,,중국의 분열은 민족 갈등보다는 빈부갈등으로 발생할 여지가 많습니다,,,알다시피 중국은 땅이커고 인구가 많아 애국심이 떨어지며 돈이 목숨보다 중요한 가치를 가지는 나라입니다,,,지금은 공산당의 통제로 억누르고 있어나 인민들이 세상을 알고 특히 인터넷이 매우 중요합니다,,,빈부갈등은 해결의 방법도없고 통제도 못합니다,,,10년후 중국은 각지방이 설치는 군웅할거의 시대로 국가 통제력을 상실할겁니다..
11-07-30 19:36
   
얘는 이제 복사해올 기사거리도 떨어졌나...머리만큼이나 내용도 빈약하다....
흑꼼 11-07-30 20:31
   
어이 화교짱깨 cncncncl 왓능가^^
공산당 11-07-30 20:59
   
공산당이 핵심입니다.

공산당의 힘이 약해지면 분열이든 사회혼란이든 뭐든 필연적으로 일어납니다.
역사적으로도 중국은 외부 침입보다는 중앙의 통제력 상실이 분열의 발단이 된 경우가 많습니다.
1 11-07-30 21:34
   
지금 중공과 과거의 중국 역사는 다르죠?세계사 교과서에 나와있듯이 중국이라는 역사는 수많은 북방민족 예를 들면 선비족,흉노족을 보면 흉노 같은 경우는 몽골,터키,헝가리에서 자신들의 뿌리라 가르치고 있습니다.정복왕조는 요(거란족),금(여진족),원(몽골),청(만주족),중국 국부 쑨원의 반청,청나라 독립운동,모택동의 문화대혁명,천안문 사태를 볼수 있는데 지금 중공과 과거의 중국 역사는 다르죠?오히려 이걸 한족의 중국인들이 독립한 역사라 볼수가 있죠?먼저 요나라 같은 경우는 거란족이 합쳐서 통일을 한경우죠?우리와는 관계는 고려 시절에 침입해서 고구려의 옛영토를 요구했고 한족 송나라와의 관계를 끊으라고 했죠?어떻게 보면 고구려를 자신들의 역사로 보는것 같고 요나라 자체가 원래 중국과는 원수인 나라 입니다.중국의 역사 기록에 나오죠?거란이라는 명칭은 칼이라고 그런곳 같고 특유의 머리 모양과 복장을 기록하면서 중국에서는 아주 두려워 했습니다.기록으로는 거란인이 중국인을 태워서 찢어 죽였다는 기록이 있다는것 같고 애초에 요나라는 중국 전체를 정복하지 않았지만 분명하게 거란족과 한족을 다르게 지배했죠.이게 정복왕조의 특징이죠?그리고 나중에 요나라의 야율대석이 중앙아시아 지역으로 가서 카라한 조를 멸망시키고 서요를 건국합니다.금나라 같은 경우도 여진족 입니다.시조를 신라(고려)인으로 보고 있고 우리는 과거 고구려때 복속됬다가 고려때는 윤관이 완전하게 점령후 다시 살게 해줬습니다.사실상 고려와는 아무 충돌이 없었습니다.금나라도 중국인에 대해서 엄격하게 통제를 합니다.이건 왕이 직접 언어까지 만들었고 분명하게 통제를 하죠?맹안모극제로 통제를 하고 중국의 왕을 여러번 잡아 갑니다.그래서 중공의 교과서에 악비를 영웅으로 묘사했죠?우리로 보면 이순신과 같은 인물이 악비 입니다.그러나 이게 역사를 훔치고 왜곡하면서 지웠죠?또 중공의 교유 음식중에 튀겨먹는 요리가 이당시 중국의 송나라를 들어서 배신한 인물이 기원으로 알고 있습니다.금나라는 엄격하게 중국 문화를 통제 합니다.금나라 중국 대륙 전체를 지배하지 않았지만 분명히 이중지배를 하면서 관리를 했죠?원나라 같은 경우는 몽골의 징기스칸을 이어 받아서 만든 몽골 제국 이었죠?물론 징기스칸이 전체 중국을 정복하지 않았지만 몽골을 통일해서 뿌리를 만들었죠.이걸 이어받아서 쿠빌라이 칸이 중국 대륙을 정복했죠?이건 몽골의 역사 입니다.나중에 몽골도 결국 몽골 초원으로 돌아갔고 초기 징기스칸도 몽골 초원으로 다시 돌아 갑니다.근데 이런 모든 치욕스러운 역사를 지금은 중공 역사라 하면서 이제는 중공 영화라 선전을 하죠?왠 중공 배우가 몽골의 역사를 지들 역사라 하는데 몽골 같은 경우는 몽골 제일주의를 실행한 민족 입니다.몽골인 말고 나머지는 제일 아래로 봤고 그나마 색목인은 대우를 해줬지만 한족 같은 경우는 정복왕조처럼 피지배자 입니다.특히나 노예로 봐서 그냥 세금 용도로 썻다고 하면 되겠습니다.애초에 아마 몽골의 중요한 양보다 가치가 없었을 겁니다.또 몽골인들이 중국인을 죽일때 일정 커트라인이 넘으면 다 죽여버렸습니다.이것뿐 아니라 아예 중국 문화를 파괴하고 초원으로 만들려고 했죠.(이건 몽골의 교과서를 보시면 되겠네요.그런데 유독 중공만 역사를 훔치고 왜곡하면서 가르치고 있죠.)
그이후에 회족설이 있는 명나라를 보더라도 몽골이 끊임없이 괴롭혔습니다.그 지역에 약탈을 하면 전체를 빼앗아 갔죠?근데 명나라는 이걸 어떻게 하지를 못했습니다.군사력도 없었고 대응 자체가 힘들었습니다.이래서 중국이 조공 체제를 들어서 관리를 한겁니다.다른 나라에서 조공을 받치면 몇배로 주죠.그러나 이게 나중에 끊기거나 문제가 되면 그대로 명나라처럼 망합니다.명나라 왕도 잡혀간적이 있었습니다.(명나라는 티벳이나 간도,만주 지역을 차지하지 못했습니다.)
청나라 같은 경우도 만주족 입니다.소수의 만주족이 한족 농민군 이자성을 복수 해준다고 성에 들어가 그대로 청나라 간판만 바꾼 겁니다.이때 조선도 중국 문화를 흡수했다고 명분이 생겼고요.이때 이미 중국 문화는 끊겼죠?청나라도 중국 대륙을 정복하면서 만한병용제,변발,문자의 옥으로 중국 문화를 통제 했습니다.만주원류고를 보면 알수 있고 언어,문화 자체가 달랐습니다.그러나 청나라는 과거 몽골이 중국을 지배하는걸 교훈 삼아서 당근과 채찍 방식을 썻죠?이건 일제가 했던 방식 입니다.청나라 같은 경우는 가장 좋은 근대화를 할수 있었지만 내부의 중국인 때문에 무작정 하기가 힘들었죠.초기에는 이미 서양 선교사가 있어서 활용했죠.강희가 지시한 지도도 선교사가 만든 겁니다.(이당시 간도 영토가 조선이라고 나왔죠.)또 청나라는 티벳에 대해서는 스승이라 모시면서 대우를 했죠.몽골에 대해서도 몽골식 건물을 짓고 항복한 장수를 받으면서 체제를 유지했죠?그나마 청나라가 조금 버틴건 이런 방식이었습니다.그러나 이미 러시아 제국이 청나라 경계 지역에 침입을 하면서 청나라는 어떻게 하지 못해서 조선에 구원을 청해서 조선 조총군이 활약 합니다.2차례 도와줬습니다.(나선정벌)
중국인은 항상 지배를 당하면서 자신들의 문화와 옷도 입지를 못했습니다.이렇게 살다가 청나라가 약해지면서 수많은 반란을 일으켰죠(과거에도 이미 삼번,오삼계의 한족이 반란을 일으키지만 강희한테 진압을 당합니다.청나라가 이때부터 강하게 된겁니다.)이래서 결국 러시아에 도움을 청하면서 지금 러시아가 그지역에 진출을 한겁니다.이렇게 약해지면서 후에 중국 국부 쑨원이 청나라에 독립운동을 했죠.우리와 마찬가지로 일제에 지배를 당하니깐 이걸 보고 반청 사상을 가지고 끊임없이 중국인을 교육시키고 배를 통해서 무기를 가져올려고 했고 수많은 청나라에 게릴라 전을 펼쳤습니다.한예로 쑨원의 독립 부대가 청나라 성을 공격하자 내부의 한족들이 일어나서 같이 호응하다가 서로 밤에 총격적을 벌인적도 있었죠?이당시의 중공은 오히려 일제와 연합해서 간도에서 독립운동하는 조선족을 공격한적도 있고 오히려 일제에 대항하는 대만 세력도 공격을 했죠?(지금 대만과 중공의 역사는 청나라의 뿌리가 아닙니다.오히려 과거 대만과 중국은 상관이 없습니다.서로 같은 나라라 생각하지도 않았습니다.이건 역사죠.)
그런데 희안하게 지금은 일제를 욕하고 있죠?원래 지금 중공이 생긴게 청나라에 독립을 하면서 생긴 겁니다.우리의 고조선처럼 역사가 이어온 개념이 아닙니다.또 역사에도 이렇게 기록됬고 애초에 죄송하지만 중공도 과거의 역사를 생각하지 않았습니다.이미 문화대혁명으로 파괴를 했습니다.우리 역대 대통령을 보면 역사를 부정하고 파괴 합니까?이러니깐 지금 중공의 수많은 민족들이 독립운동을 하는 겁니다.지금 하는 독립 지역만 보더라도 중공 영토의 절반은 될겁니다.역사도 아니고 지금 소수민족도 독립운동을 하는데 분열이 안될수 없죠?또 주변의 나라도 점점 크고 강하질건데 역사와 영토를 안찾을까요?심지어 인도와도 영토 분쟁 중이고 러시아와도 언제 영토 분쟁이 안터질수가 없죠?심지어 현재 중공과는 너무 떨어져 있는 해안 지역도 지들 영해라 하는데 분열이 안될수가 없습니다.어떤 식으로든 문제가 터지면 계속해서 터질 겁니다.지금 그나마 이걸 막고 있지만 이걸 막는다고 해서 문제가 안생길수가 없습니다.오히려 해결을 안하고 이런식으로 체제를 유지하면 나중에는 전체적으로 분열이 일어날수 밖에 없습니다.
경제 문제가 터지면 당연히 소수민족 독립도 이어질 겁니다.차라리 이게 되야지 중공이 제대로 될수 있을것 같은데 지금 처럼 살다가는 똑같이 역사적으로 노예처럼 살수 밖에 없습니다.이제는 중공인이 자국에서 자기들 손으로 투표도 하고 자연스럽게 종교도 믿어야 되지 않습니까?
e 11-07-30 23:32
   
중국은 언제나 한민족계  알타이민족에 정복되고 식민지배당했습니다.  중국은 분열이  아니라 정복되어 원래대로 식민지로 되돌아갑니다.
라텍스=ㅉ… 11-07-30 23:36
   
어이 화교짱깨 cncncnl, 여기가 무슨 홍콩게이바고 니가 존슨인 줄 아는 것이냐? ㅋㅋㅋ

딜도가 썩을까봐 못 던지겠다 ㅋㅋㅋㅋㅋㅋ 걍 니가 말한대로 꺼져주삼.
wwww 11-08-01 11:32
   
한국 정부인들 중에는 다문화인이 있을것이다.

중꿔인일본인여러인종이 섞인 성씨들이라 자연스러운거여?

한국인 성씨중에는 왜인,중꿔인 성씨가 있잔아? 그런거야 개족보인거냐구?

그러니까 다문화를 아무 꺼리낌 없이 주장한다.
동북아 17-05-24 09:27
   
이사람 옛날부터 이짓하며 활동했구나 ㅋㅋㅋㅋㅋㅋ
 
 
Total 18,8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4365
1825 [중국] 중국이 미국을 넘는다면 한국을 중국에 속국으로 살… (32) 피지컬러링 09-03 4861
1824 [기타] 만약 imf가 안왔더라면 (15) 따도남81 09-03 4147
1823 [기타] 대한민국을 노리는 이슬람을 경계하라! (13) 인디고 09-02 4499
1822 [기타] 동남아 외국인들을 위해 우리 음식과 회식 문화를 바… (16) 슈퍼파리약 09-02 5262
1821 [일본] (한일전)일본은 할말이 없을때는 스스로 무덤을 판다 (7) skeinlove 09-02 4735
1820 [중국] 금나라 이야기에 환빠가 왜나오죠? (12) 세이해커 09-02 3867
1819 [일본] 불과 몇십 년 전 있었던 일 (3) 짜장 09-01 4492
1818 [중국] [HD] 중국고속철도 사고와 관련된 영상을 직접 만들어… (5) 슈퍼스타 09-01 4316
1817 [통일] 중국과일본 역사적으로 봤을때 적이면서도 동반이군… (4) 피지컬러링 09-01 4733
1816 [베트남] 베트남 정부가 처녀 보증한 그 여자! 사실은 이혼도 … (9) 슈퍼파리약 09-01 5532
1815 [중국] 식민빠들의 대표적 만주역사왜곡 (60) gagengi 09-01 5305
1814 [기타] 만주원류고를 객관적으로 다시 보자~!!! (6) blackk 08-31 7127
1813 [기타] 명성황후 시해사건 (4) skeinlove 08-31 4096
1812 [기타] 만화로 보는 환빠의 정신상태 (30) 마라도 08-31 11140
1811 ! 신라 관점으로 우리 북방사를 단절시키는 주장은 … (5) 굿잡스 08-31 3802
1810 [기타] 처절한 다문화 피해 - 동아시아 각국의 상황 (4) 슈퍼파리약 08-31 4144
1809 [기타] 금,청사를 마냥 한국사라고 주장하면 다인가? (21) blackk 08-31 3959
1808 [중국] 금나라가 왜 중국역사죠? (28) 세이해커 08-31 5352
1807 [일본] 죽은 사람의 가죽으로 만든 인형. [심장 약한사람 클… (5) skeinlove 08-30 12738
1806 [기타] 미국의 육상 (12) ㅉㅉㅉㅉ 08-30 3627
1805 [기타] 밑에 금나라가 우리역사가 아닌이유 글쓴 사람입니… (7) 욕지도뽈래… 08-30 4272
1804 [중국] 중앙아국가 중국유학생,위그루족 닮았다고 공안에게… (8) 슈퍼파리약 08-30 4734
1803 [펌]지나인이 말하는 지나인이 미움받는 7가지 이유 (4) 휘투라총통 08-30 4458
1802 [기타] 시사매거진 2580 한류 VS 반한류~ (5) 야옹왕자 08-30 4042
1801 [일본] 일본, 그리고 일본의 극우세력과 넷우익에 대해서 (16) 샤미드리아 08-29 4994
1800 [기타] 한국女와 결혼하면 식당이 생긴다는 인도男 (4) 슈퍼파리약 08-29 4882
1799 [기타] 백정[ 白丁 ]들은 잘 모르는 귀.두의 역사(2) (3) skeinlove 08-29 4147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