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8-17 12:09
[한국사] 박노자 "한국인들 식민지컴플렉스 극복해야"
 글쓴이 : 성길사한
조회 : 753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706110942031&code=940100#csidxc7174f8de597745a62bdbcb6d7fe418

주류 역사학자로 보기 어려운 박노자 교수에게 유사역사학 문제를 물었다. 러시아에서 한국 고대사로 박사학위를 받은 박 교수는 역사학계의 민족주의적 성향에 대해서도 일관되게 비판된 입장을 취해 왔다. 박 교수는 “한국의 역사학계가 폐쇄적인 면이 있다는 유사역사학계의 주장은 어느 정도 사실이다.

 하지만 유사역사학의 소설 같은 주장에 대해 토론에 임하지 않는다고 폐쇄적이라고 하는 것은 말이 안 된다”며 “외국에서도 아마추어 연구가들이 ‘마르코 폴로는 중국에 온 적이 없다’는 주장을 하지만 그런 걸 토론해서 시간낭비하는 학자는 없다”고 말했다.

박 교수는 한사군에 대한 이덕일 소장의 주장에 대해 “한마디로 소설”이라고 일축했다. 그는 한국인 안에 뿌리 깊은 ‘식민지 콤플렉스’를 극복하지 못하면 유사역사학은 대중적 지지를 계속해서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 교수는 “낙랑군이 평양에 있었다는 사실을 일제 식민지 지배처럼 굴욕으로 볼 이유가 없다. 오히려 한자문화 전파 등 한국사에 긍정적인 측면도 있었다”며 “‘우리가 식민지 지배도 당했지만 고대에는 이렇게 위대했다’고 위로받고 싶은 심리가 있는 한 유사역사학이 말하는 소설을 사실로 믿는 분들은 계속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

일본제국주의자들의 행태를 비판하면서 그들의 역사관을 답습하는 사람들이 많죠. 물론 강대국들에 둘러싸인 구도때문에 당시 일본처럼 군국주의로 갈 가능성은 희박하지만 일제를 그렇게 싫어하면서도 그들의 행태를 닮으려고 하는 이유가 뭔지 궁금했는데 박노자교수가 제대로 짚어주셨네요. 식민지 컴플렉스..반드시 극복해야될 일제의 잔재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엄근진 21-08-17 12:19
   
식민지 컴플렉스를 극복하자는 박노자 교수의 말도 일리가 있습니다. 하지만 박노자 교수는 고대사에 조예가 깊지 않고, 윤내현 교수님이나 김상훈 교수님 저술은 읽지도 않았을 겁니다. 사서를 엄밀하게 검토하여 나온 주장들은 존중해야 합니다.

박노자 교수도 식민지 컴플렉스를 극복하자고 했지, 진실 추구를 멈추자고 하지는 않았죠.

저는 한군현이 한반도에 있다고 해도 자존심 상하지 않습니다. 이미 그렇게 배웠고, 몽골 지배와 일제 지배도 있으니까요. 하지만 한반도의 한군현설은 진실이라기엔 이상한 기록이 너무 많다는 게 문제죠.

대고조선설을 주장하는 모두가 제국주의를 추구한다고 생각하는 건 착각입니다.
국산아몬드 21-08-17 12:22
   
박 교수는 한사군에 대한 이덕일 소장의 주장에 대해 “한마디로 소설”이라고 일축했다.???

팩트를 밝히자는 건데 뜬금없이 소설로 치부하다니.

박노자 이놈은 아무래도 간첩같에. 은근히 일본 우익하고 주장이 맞닿아 있어
     
엄근진 21-08-17 12:40
   
의견 하나 다르다고 간첩으로 몰다니...

윤내현 교수님께 북한 리지린을 표절했다는 누명을 씌워 안기부 조사를 받게하던 강단사학계의 행태가 떠오르네요.
          
위구르 21-08-17 15:14
   
그 자는 단군 숭배가 군사정권에 의해 강요되었다는 식의 헛소리를 주장으로 늘어놓던 놈인데 간첩이라고 의심될 때가 있긴 하죠
          
국산아몬드 21-08-17 16:03
   
https://www.hani.co.kr/arti/opinion/column/376723.html#csidx0d38527ff04adbf8a5d18c5ce6fe9ad
한국의 유일한 선택은 중화권 편입

한국으로서는 4~5% 이상의 성장을 계속하는 중국의 영향권에 편입하는 것은 유일한 선택일 겁니다.
그런 상황으로 봐서는 한미FTA를 고집하려는 국내 일부 ‘친미 완고파’들의 행동은, 1890년대 초반의 친청 민씨 세도가들의 행동과 거의 똑같이 보일 뿐입니다.
               
엄근진 21-08-17 16:16
   
> 한국의 유일한 선택은 중화권 편입

링크주신 기사에는 이런 내용이 없네요...

"[박노자칼럼] 나라 이미지를 높이려면"
대신 이런 칼럼이 뜨는데 링크가 맞나요?
               
엄근진 21-08-17 16:34
   
나무위키 박노자 비판 항목을 통해서 해당 주장을 찾아봤습니다.
원문 기사를 보니 충분히 할 수 있는 말을 한거고(오바마 정책 비판),
설사 그 주장을 최대한 악의적으로 해석한다 해도, 일본 간첩이라기 보단 중국 간첩 아닌가요?
일본 우익 주장과는 결이 다르단 말이죠.
                    
성길사한 21-08-17 16:55
   
그냥 조금이라도 자기들 주장에 반대하거나 기존 주류사학과 비슷한 입장을 보이면 습관적으로 친일 식민사학자 매국노로 몰다보니 평소 버릇이 나오는거죠. 뭐..
                         
엄근진 21-08-17 19:01
   
음... 성길사한님도 정통 대고조선론자인 윤내현 교수님 책을 읽어 보시면 어떨까요?
대고조선론자들이 사이비만 있는건 아닙니다.
                         
위구르 21-08-17 19:15
   
말 하는 꼴이 딱 강단사학 추종자네요
 
 
Total 5,1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43 [한국사] 여기는 역사 고수님들 있는곳 (8) 프란치스 08-22 761
4942 [한국사] 재업:현 평양에서 출토된 낙랑유적유물에 대한 비판… (7) 울티마툴레 08-21 821
4941 [한국사] 로또님은 거의 주말마다 뵙게되는데요 (4) 울티마툴레 08-21 553
4940 [한국사] 고조선 영토변화(춘추전국 시대 하북성은 고조선 영… (17) 수구리 08-21 874
4939 [한국사] 수구리님의 주장, 그리고 여러분께 (15) 감방친구 08-21 781
4938 [한국사] 수구리님께 (3) 울티마툴레 08-21 512
4937 [한국사] 수구리님. 제가 수구리님에게 요청드린.사항을 다시 … (7) 울티마툴레 08-21 505
4936 [한국사] 수구리님의 예맥조선과 삼한 비정에 대한 질문 (35) 감방친구 08-21 1166
4935 [한국사] 요동 갈석산 등 고조선 관련 주요지명 위치 고찰 (27) 수구리 08-20 779
4934 [한국사] LOTTO님의 예맥 관련 중국 논문에 대해서 (2) 감방친구 08-20 691
4933 [한국사] 요동군,위만조선,낙랑군 위치 비정에 관한 사료는 무… (4) 수구리 08-20 528
4932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4/6) (4) 감방친구 08-19 730
4931 [한국사] 국산아몬드님께 (20) 감방친구 08-19 751
4930 [한국사] 역사에 대한 기술이라는게.... (2) 윈도우폰 08-19 505
4929 [한국사] 삼국지와 후한서 동이열전의 예가 예맥이었고 예맥… (12) 수구리 08-19 781
4928 [한국사] 중국인이 쓴 사서의 문제점 (8) 윈도우폰 08-19 798
4927 [한국사] 예의 이체 표현과 그 출전 및 음가 (1) 감방친구 08-18 510
4926 [한국사] 중국 동북공정의 실체 (43) 수구리 08-18 1159
4925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3/6) (1) 감방친구 08-17 637
4924 [한국사] 중국 동북공정 결과- 심각함(한나라 낙랑군과 연5군 … (4) 수구리 08-17 617
4923 [한국사] 고조선 영토와 한漢(전한前漢)의 영토 [ 기원전 107… (1) 수구리 08-17 615
4922 [한국사] 국사교과서다운 교과서를 언젠가라도 봤으면 하네요 (5) 글봄 08-17 472
4921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2/6) (13) 감방친구 08-17 698
4920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1/6) (2) 감방친구 08-17 549
4919 [한국사] 수구리님께 질문 (18) 감방친구 08-17 583
4918 [한국사] 새로쓰는 우리 고대사 서의식 솔출판사 (2) 나무나무통 08-17 443
4917 [한국사] 박노자 "한국인들 식민지컴플렉스 극복해야" (10) 성길사한 08-17 75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