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7-29 11:56
[한국사] 임나일본부설은 사라지지 않았다. 왜냐고?
 글쓴이 : 보리스진
조회 : 501  

임나일본부설은 사라지지 않았습니다.
왜냐고 물어보실텐데요?
제가 실제로 일본인 교수하고 대화해봤기 때문입니다.

지금은 노골적으로 한반도 남부를 지배했다고 말하지는 않습니다.
거의 대부분의 한국,일본 사학계에서는 왜 또는 일본이 한반도 남부를 지배했다는 얘기는 안합니다.
일본이 우위에 있었다. 일본이 한 때 더 강한 영향력을 끼쳤다 이런식으로 말합니다.
사람에 따라서는 말장난으로 받아드릴지도 모릅니다. 노골적으로 지배했다는 말만 명시적으로 안했지, 사실 다 똑같은 말이기 때문입니다.

노골적으로 그렇게 얘기는 못하는 까닭은 우선 고고학적으로 전혀 다르기 때문입니다.
큐슈에 오히려 한반도계 유물들이 쏟아져나옵니다. 
다음으로 역사서의 전체적인 흐름이라는 게 있습니다.
일본에서 광개토대왕비와 일본서기를 들어서 신공황후 때 한반도 남부를 침략했다고 얘기를 하더라도 한계가 있습니다. 역사서에 나오는 기록들에는 그 때에 왜가 침략을 했다거나 하는 내용들이 없기 때문입니다. 
역사서의 전체적인 기록 내용의 큰 흐름에서 왜가 침략했다는 증거가 없습니다.
마찬가지로 왜가 고대에 한반도와 비교해서 전체적으로 국력이 우위에 있었다고 볼만한 역사서 기록들의 전체적인 큰 흐름이 없기 때문입니다.

일본 서점에 가보시면 임나일본부설, 왜가 고대에 한반도 남부를 점령했었다.하는 내용들의 서적들이 많습니다. 이들은 대체로 전문적인 역사학자는 아닙니다.
역사학자는 이들처럼 노골적으로 얘기하지는 않습니다.
다만 그 내용상에서 맥을 같이하는 면이 분명 존재합니다.

임나의 이칭인 三間名가 쓰인 실제 사례를 큐슈 사가현의 三間名山圓通寺에서 제가 찾은 적이 있습니다.
중세시대에 이름이 붙여졌다는 기록이 남아있으므로, 그 당시의 임나라는 명칭이나 그런 것들이 남아서 전해내려왔었다고 봅니다.
그리고 최규성, 김인배, 김문배 등의 설을 따르면 임나의 지명들이 큐슈에 있었다고 얘기들을 합니다.

임나일본부의 연구의 중심이 한반도 남부를 중심으로 이루어져왔기 때문에 초점이 빗나간 것입니다.
임나일본부의 중심이 큐슈에 있었는데, 그동안의 연구는 전부 한반도 남부에 있었느니, 없었느니 라는 얘기로 왈가왈부해왔으니 결론이 나지 않았던 것입니다.
임나일본부의 연구는 큐슈에 초점이 맞추어져서 이루어져야 결론이 나지 그렇지않으면 결론은 나지 않을 게 분명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구름위하늘 21-07-29 12:24
   
저도 비슷하게 사라진 것은 "임나일본부"라는 용어 뿐이라고 생각합니다.
감을치 21-07-29 12:27
   
우위였다고 지랄하는 것도 결국 한반도 남부를 지배했단 증거가 없어서 그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렇게 지랄해봐야 나올 수가 없는 단순한 정신승리일 뿐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유물 증거도 그렇지만 기록 같은 경우도 왜국 기록들 보면 죄다 모순 투성이에 그당시 항해실력,기술력을 보면 지배조차 할 수 없으니 영향력을 끼쳤다라고 밖엔 정신승리를 못하는거죠
위구르 21-07-29 12:41
   
임나가 왜 렬도에 있었다는 조희승 박사의 주장이 타당하고 그에 중점을 맞춰 연구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Total 19,4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1562
163 [한국사] (6-3) 후한서 군국지 검토 (1) 감방친구 06-24 543
162 [한국사] 대안사학 이라는 용어의 사용을 제안합니다. (37) 엄근진 07-11 543
161 [한국사] 고구려 장안성의 위치에 대한 기록이 너무 미약하네… 남북통일 02-27 541
160 [기타] 후한말 수당 남송 시대 중국어 (2) 응룡 04-18 541
159 [북한] 친일파와 빨갱이.. 돌통 02-21 541
158 [한국사] 사서 기록에 대한 해석적 태도 (1) 감방친구 02-19 540
157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2 538
156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2편 돌통 05-14 538
155 [북한] 황장엽 선생이 김정일과 김대중에게 비판.김일성에 0… 돌통 01-11 537
154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17 537
153 [한국사] 한강 대학생 의문사와 역사연구 (20) 감방친구 07-24 536
152 [한국사] 쌀(feat.소로리 볍씨)관련 나무위키 내용 중.. (11) 밑져야본전 12-13 535
151 [한국사] 단군사(檀君祠)ㅡ어촌 심언광 하시바 11-06 534
150 [한국사] 자치통감 (4) history2 02-19 533
149 [북한] 7문 7답..미래 세대를 위하여 북한을 바로알고 가짜 돌통 04-06 533
148 [한국사] 수구리님께 질문 (18) 감방친구 08-17 533
147 [북한] 미국은 이승만을,소련은 김일성을 택하다. 돌통 02-10 532
146 [한국사] 연나라 계(薊) 위치 고찰(연나라 도성 계는 하북성 거… 수구리 12-28 532
145 [북한] 황장엽이 김정일에대한 비판.김일성에 대해.09편 돌통 01-13 531
144 [한국사] 조선 후기 평안도 행정구역 짧막하게 고찰 (대동지지… 보리스진 07-16 531
143 [한국사] 학교 국사 교과서 내용은 삼국사기 삼국유사 기록과 … (5) 수구리 11-09 531
142 [한국사] 소소한 역사탐방 ...남한산성 5 히스토리2 04-26 530
141 [기타] 부적절 게시물 잠금(종교글) (27) 집정관 05-23 530
140 [한국사] 수경주 백랑수 상류 껍데기 1 (6) 삼바 10-01 529
139 [한국사] 왜(倭) 1 - 《論衡(논형)》의 倭人 (4/4) (2) 감방친구 08-13 528
138 [북한] 국제 대북문제 어떻게 생각함요 (1) 팟지맨 11-09 526
137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06편.. 돌통 01-23 525
 <  711  712  713  714  715  716  717  718  719  7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