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7-28 10:13
[한국사] 영남과 호남을 삼킨 임나일본부설
 글쓴이 : 스리랑
조회 : 722  

영남과 호남을 삼킨 임나일본부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을치 21-07-28 15:59
   
그놈의 임나일본부설을 인정했다 타령 또나오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ㅇㅇ씨는 어디까지나 근현대사, 더나아가서 조선시대(그마저도 오류가 꽤나 있음)까지만 잘알고 고대사에 대해선 거르는게 답입니다만?

계속 '임나' 이거랑 왜구서기 인용한 걸로 임나일본부설을 인정한거 아니냐고 난리를 피우시는데 곡학아세도 정도껏 해야지 ㅉㅉㅉ

임나일본부설은 이미 옛저녁에 관짝에 들어간지가 한참인데 누가 계속해서 언급하고 다른 방식(예를 들자면 가야=왜인설 같은 헛소리)으로 살려내는지는 모르시는 듯
감을치 21-07-28 16:04
   
https://m.seoul.co.kr/news/newsView.php?id=20200304033003

국립중앙박물관의 가야 전시회가 무려 ‘임나일본부설을 선전’하고 있으며, ‘조선총독부 사관’으로 덧칠된 ‘일본 극우파의 선전장’이라는 것이다. 이들은 청와대 홈페이지에 전시회의 폐지를 요구하는 국민청원을 올리는가 하면, 강연과 신문지상,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활동 등을 이용해 자신들의 주장을 대중적으로 확산시키려 했다.

하지만 이는 왜곡된 역사 인식을 가진 일부 쇼비니스트 집단의 일방적이고 비합리적인 선전에 불과하다. 예를 들어 이들은 “369년 가야 7국(비사벌, 남가라, 탁국, 안라, 다라, 탁순, 가라), 백제·왜 연합군의 공격을 받음(서기)”이라고 돼 있던 전시회 연표상 표기를 문제 삼는다. 연표에 등장하는 ‘서기’는 ‘일본서기’를 가리키는 것으로, 가야의 역사를 설명하면서 ‘일본서기’를 이용하는 것을 보니 국립중앙박물관 측이 일본의 임나일본부설에 동조하는 것이 분명하다는 것이다. 자료명 앞의 ‘일본’이라는 글자를 빼고 ‘서기’로 표기한 것도 관람객들의 눈을 속이려는 의도라고 한다.

심각한 논리 비약이며 악의적인 왜곡이다. 가야사 연구에 ‘일본서기’를 비판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역사학계에서 너무도 당연하고 상식적인 일이다. 따라서 이를 일부러 숨기려 했다는 것은 말이 되지 않는다. 또 국립중앙박물관은 해당 연표의 패널에서 ‘삼국사기’는 ‘사기’로 ‘삼국유사’는 ‘유사’로, ‘신증동국여지승람’은 ‘승람’으로 일관되게 축약해 표기했다. 이는 전시 패널의 공간을 효율적으로 이용하고, 출처의 중복 표기를 피하기 위한 것에 불과했다.

이거나 읽고 황당한 음모론을 계속해서 언급하는걸 그만두기나 하길 바람
 
 
Total 5,0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34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3/6) (1) 감방친구 08-17 476
4933 [한국사] 중국 동북공정 결과- 심각함(한나라 낙랑군과 연5군 … (4) 수구리 08-17 512
4932 [한국사] 고조선 영토와 한漢(전한前漢)의 영토 [ 기원전 107… (1) 수구리 08-17 493
4931 [한국사] 국사교과서다운 교과서를 언젠가라도 봤으면 하네요 (5) 글봄 08-17 398
4930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2/6) (13) 감방친구 08-17 591
4929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1/6) (2) 감방친구 08-17 430
4928 [한국사] 수구리님께 질문 (18) 감방친구 08-17 474
4927 [한국사] 새로쓰는 우리 고대사 서의식 솔출판사 (2) 나무나무통 08-17 352
4926 [한국사] 박노자 "한국인들 식민지컴플렉스 극복해야" (10) 성길사한 08-17 652
4925 [한국사] 낙랑군 한사군 위만조선 위치는 중국 하북성 중부였… (1) 수구리 08-17 429
4924 [한국사] 삼국사기 초기기록 불신론은 역사학자들의 무지와 … (15) 수구리 08-16 675
4923 [한국사] 한韓(마한, 진한, 변진)은 산동성과 강소성이었다(삼… (2) 수구리 08-15 673
4922 [한국사] 백제동성왕이 북위와 전쟁한거 뻥카였군요? (41) 성길사한 08-15 996
4921 [한국사] 위만조선은 짝퉁 고조선이다 수구리 08-14 541
4920 [한국사] 질문ㅡ삼국지 위지 동이열전 고구려조에 나오는 조… (20) 울티마툴레 08-14 631
4919 [한국사] 패수浿水(한사군, 위만조선) 조건 과 위치 고찰 (1) 수구리 08-14 395
4918 [한국사] 주장과 성립한 주장에 대해서 감방친구 08-14 397
4917 [한국사] 진왕제가설에 따른 광개토태왕비문 해석의 의아한점… (2) 밑져야본전 08-14 495
4916 [한국사] 왜(倭) 1 - 《論衡(논형)》의 倭人 (4/4) (2) 감방친구 08-13 472
4915 [한국사] 삼한사의 재조명을 읽고.. (11) 뽀로록 08-13 500
4914 [한국사] 삼한사의 재조명이란 책 질문입니다. (4) 밑져야본전 08-13 438
4913 [한국사] 전한시대의 흉노영토와 고조선 영토 2/2 (동호를 지웠… 수구리 08-13 404
4912 [한국사] 전한시대의 흉노영토와 고조선 영토 1/2 (동호를 지웠… 수구리 08-13 430
4911 [한국사] 봉오동전투의 홍범도장군 유해 고국품으로... 신서로77 08-13 328
4910 [한국사] 왜(倭) 1 - 《論衡(논형)》의 倭人 (3/4) (2) 감방친구 08-12 417
4909 [한국사] 제가 생각하는 야요이인과 왜인 (5) 밑져야본전 08-11 565
4908 [한국사] 왜(倭) 1 - 《論衡(논형)》의 倭人 (2/4) (2) 감방친구 08-11 49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