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7-27 14:50
[한국사] 稍役屬真番 이하 해석에 대해서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316  

아래 지누짱님의 댓글을 받아서 작성합니다.

■ 지누짱님의 댓글

稍役屬真番(초역속진번)、朝鮮蠻夷及故燕(조선만이급고연)、齊亡命者王之(제망명자왕지),都王險(도왕험)。

1) 우선 끊어 놓음(구절 구분)이 잘못 됐습니다. 이런 경우는 중국 애들이 전문화 작업을 엉망으로 해놓는 경우가 많아서인데 이 또한 그 경우입니다.

2) 올바른 끊기

稍役屬真番朝鮮蠻夷及故燕齊亡命者, 王之, 都王險.

3) 稍
ㅡ 부사/부사어
ㅡ 수식대상 役屬

4) 役屬
ㅡ 서술어(동사)
ㅡ 役는 사역동사(시키다, 하게 하다)
ㅡ 행위주체(주어)는 '위만'
ㅡ 행위대상(목적어)은 真番朝鮮蠻夷及故燕齊亡命者
ㅡ 즉 真番朝鮮蠻夷及故燕齊亡命者를 役屬하게 하다
ㅡ 及는 ~와/과

5) 王之
ㅡ 王은 동사(왕노릇을 하다)
ㅡ 之는 지시대명사
ㅡ 가리키는 대상은 真番朝鮮蠻夷及故燕齊亡命者

6) 都王險
ㅡ 王險은 부사어(명사)
ㅡ 都는 동사

7) 이 문장에 사용된 동사는 총 3 개
ㅡ 役屬
ㅡ 王
ㅡ 都

8) 이 문장의 쟁점
ㅡ 真番朝鮮蠻夷에서
ㅡ 真番과 朝鮮과 蠻夷가 서로 다른 객체인가
ㅡ 아니면 真番朝鮮과 蠻夷가 서로 다른 객체인가
ㅡ 또는, 蠻夷는 단지 真番과 朝鮮, 또는 真番朝鮮을 수식하는 관형어인가
ㅡ 真番朝鮮蠻夷는 상하장의 동쪽인가, 아니면 그 자리인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지누짱 21-07-27 15:07
   
1)의 끊음은 퍼오다보니 원글작성자가 끊어놔서 그대로 갖고 왔고요. 해석은 한국사데이터서비스와 동일하더군요.

제해석은 없구요. 다만 윤교수는 진번과 조선이 작은 규모의 지역명이란걸 앞에서 논증하고 나서 이 구절에서 위만이 진번과 조선이란 곳에서 그럭저럭 활동하다가 만이와 연 제의 망명자들의 추대를 받아 왕이 되었다고 해석하는데 윤교수책의 앞뒤를 다 읽으면 이 해석이 맞다는 생각이 듭니다. 따라서 고조선과 위만조선은 병립했다는게 윤교수 주장입니다.
     
지누짱 21-07-27 15:09
   
이게 제가 원문을 가져오려고 퍼온 원글의 내용입니다

燕王盧綰反(연왕노관반),入匈奴(입흉노),滿亡命(만망명),

聚黨千餘人(취당천여인),魋結蠻夷服而東走出塞(추결만이복이동주출새),

渡浿水(도패수),居秦故空地上下鄣(거진고공지상하장),

稍役屬真番(초역속진번)、朝鮮蠻夷及故燕(조선만이급고연)、齊亡命者王之(제망명자왕지),都王險(도왕험)。

 

 

연왕(燕王) 노관(盧綰)이 배반하여 흉노(匈奴)로 들어가자 위만도 망명하여

무리 천여 명을 모아 상투를 틀고 만이(蠻夷)의 옷을 입고는 동쪽으로 달아나 변경을 나와

패수를 건너 진(秦)나라의 옛 비어 있는 땅 상하장(上下鄣)에 거주하면서

점차 진번과 조선의 만이와 옛 연나라와 제(齊)나라의 망명자들을 복속시켜 그들의 왕이 되어 왕험(王險:왕검)을 도읍으로 정했다.
     
감방친구 21-07-27 15:13
   
예, 문장부호를 보고 검색해보니 어디서 퍼오셨는지
뜨더군요

이 글을 쓴 이유는
다른 사람들도 같이 보라고 쓴 것으로
지누짱님을 공연히 공격할 의도는 없습니다
     
감방친구 21-07-27 15:16
   
또한

윤내현 선생의 해설과 무관하게 독자적으로 연구를 해온
저를 포함한 많은 연구자들이 윤내현 선생의, 지금 지누짱님이 언급하신 내용에 한하여 비교적 동일한 결론에 도달하고 있습니다

아래 수구리님 얘기도 저 분이 말을 투박하게 해서 이상하게 들릴 뿐이지 맥락은 같은 얘기를 하는 거에요

다만 수구리님 스스로 자가당착의 패착에 빠진 꼴이지만요
          
지누짱 21-07-27 15:25
   
예 저도 비슷한 결론들을 계속 봐와서 퍼왔는데 수구리님이 지나치게 공격적이더군요. 위치비정은 누구도 쉽지않은 일인데 자기설만 옳다고 하면 사람들이 떠난다고 충고하여 드렸습니다
 
 
Total 4,97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79 [한국사] 친일파와 빨갱이 행적을 모두가진 두얼굴의 남자 박… (17) 폭커 09-12 1059
4978 [한국사] 친일파와 빨갱이 행적을 모두가진 두얼굴의 남자 박… (3) 폭커 09-12 411
4977 [한국사] 서기 49년 고구려 모본왕이 산서성(태원, 상곡)까지 … (21) 수구리 09-10 583
4976 [한국사] 성리학 국가인 조선이 노비제를 채택한 이유 (3) 폭커 09-08 848
4975 [한국사] 지리지 비교를 통해서 압록강 바깥 조선의 영토 분석 보리스진 09-06 484
4974 [한국사] 광화문 현판 BTSv 09-05 382
4973 [한국사] 말갈(靺鞨)이 오환이며 북부여족으로 고구려 속민이… 수구리 09-05 407
4972 [한국사] (수정본)내가 배우고 정리한 조선 후기의 예송논쟁과… 폭커 09-03 492
4971 [한국사] 조선 초기 압록강은 현재의 혼강(渾江) -긴글버전- (19) 보리스진 09-01 1010
4970 [한국사] 조선시대 궁중 복식 질문 (3) BTSv 08-31 450
4969 [한국사] 섬서성 韓侯에서 시작됐다는 한韓의 이상한 기원설.. (2) 수구리 08-31 728
4968 [한국사] 구한말 궁녀 사진 (9) BTSv 08-30 2598
4967 [한국사] 고구려는 연개소문 때문에 망했다? (6) 고구려거련 08-30 971
4966 [한국사] 여인 머리를 올리다 - 여인의 상징, 욕망의 꽃 가체 BTSv 08-29 600
4965 [한국사] 역사학자들의 무지와 무식이 삼국사기 초기기록 불… (3) 수구리 08-28 504
4964 [한국사] 난제 하나만 요청 받음 (14) Player 08-28 333
4963 [한국사] BC 1세기의 고구려 부여 등 고조선 열국(列國) 지도 (1) 수구리 08-27 782
4962 [한국사] 단군왕검....그리고 수메르 (18) 나기 08-26 914
4961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별도첨부 자료 2 감방친구 08-26 294
4960 [한국사] 한국사 시대구분 (4) 흥무대왕 08-25 371
4959 [한국사] 기자조선箕子朝鮮은 중산국中山國이다(사기와 삼국… (5) 수구리 08-25 489
4958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 별도첨부 자료 1 (3) 감방친구 08-24 408
4957 [한국사] 패수의 위치에 대한 각종 학설 (16) 흥무대왕 08-23 656
4956 [한국사] 단군조선 문화유적 및 유물(백악산 아사달과 장단경) (2) 수구리 08-23 461
4955 [한국사] 고조선의 사회성격2 (10) 울티마툴레 08-22 528
4954 [한국사] 古朝鮮(고조선)의 社會性格(사회성격) 1 (1) 울티마툴레 08-22 324
4953 [한국사] 갠적으로 보는 한국사 체계 정리작업 울티마툴레 08-22 25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