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7-02 15:23
[한국사] 중국과 한복 논쟁에서 아쉬운 점을 쓴 글!(필독)
 글쓴이 : mymiky
조회 : 986  

https://www.instiz.net/pt/6992658?frompc=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엄근진 21-07-02 15:42
   
좋은 글이네 싶었는데 핵심이 빠져있네요...

그래서 '한복'이 뭔가요?
     
mymiky 21-07-02 15:56
   
뭐긴요ㅡ  한민족이 옛부터 입어온 전통의상이지

아마도?  중국애들이  하고픈 말은  이거겠죠?

(  한국은  중국의 영향권에 있던 나라라

독자적인 한국문화는 없고

한류란 것도 허황되며,  원류는 다 중국거니까

세계인들은 한류말고 우리 중류를 좋아해달라!!! ) 주장하고 싶은거구요
          
mymiky 21-07-02 15:59
   
하지만 문화라는 것은 일방적인 것이 아니죠

지리적으로 가깝고 교류하다보니  문화가 섞이고 융합되고 발전해 왔는데?

중국문화도  한족문화 이민족 문화 인도문화 중동에서 동쪽으로 넘어오는 문화가

다 섞여서 발전했는데?

중화사상으로  온갖게 다 중국을 중심으로 이루어졌다고 착각을 하니까

저런 폐쇄적인 자문화 중심주의로 흐르는거죠;;;
               
mymiky 21-07-02 16:03
   
한복 중에도  왕실 예복이나 관복은

중국쪽에서 넘어온게 있고

한국인들도 없다고 한적이 없습니다만;;;

현재  중국인들은  한복 전체를 다  한푸라 주장하니

문제인 것이죠

 (  한복  대다수는 분류상 호복 계통에 속합니다

한복 중에 한푸에서 전래한 것은 극히 일부임)

심지어,  그조차 자기들은 이미 안 입은지 수백년이 흘렀는데

이제와  징징대고 있으니;;;  얼마나 꼴사나운 짓 입니까 ?
                    
엄근진 21-07-02 17:05
   
>> 심지어,  그조차 자기들은 이미 안 입은지 수백년이 흘렀는데

맞습니다.  핵심을 잘 짚으셨네요.

제 생각엔 중국애들의 주장을 일일이 반박하기 보단 우리 스스로 한복을 잘 정의하고 잘 입고 다니면 그만 입니다. 이 기회에 중국애들이 한복을 입게 된다면 그 또한 좋은 일 아닌가요? 홍익인간의 정신으로 봐 줍시다 ^^

참고로 전 명절과 제사 때 꼭 한복을 챙겨 입습니다.
                         
mymiky 21-07-02 17:14
   
중국애들이 옷을 입던지

발가벗고 다니던지~  말던지~

지들 마음이지만

계속 엉뚱하게 한국에 불똥이 뛰고  어그로를 끄니까

짜증나잖아요

이미 없어진지  오래된 옷을 다시  입겠다고 쌩쇼를 하는 것도

황당한데

내 꿈속에 나온  꿀단지 어서 내놔라식의 막가파 우기기;;;

천하에  양아치들임
          
국산아몬드 21-07-06 20:56
   
허구헌날 이민족에게 지배나 받던 놈들이 문화라니.중국은 인접국이었을 뿐이죠. 한국은 독자적으로 수천년 문화를 이어왔고 중국은 이민족에게 종살이 한 문화만 있을뿐입니다
나무나무통 21-07-02 16:20
   
     
엄근진 21-07-02 22:13
   
수준 높은 글이네요. 공유 감사합니다.
 
 
Total 5,0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876 [한국사] 임나일본부설은 다 극복했다는 민족 반역자들의 숨… (32) 스리랑 07-29 808
4875 [한국사] 임나 흥망사 (김상훈설) (16) 엄근진 07-29 718
4874 [한국사] 임나(任那)를 통한 님금과 매금의 상관성 검토 감방친구 07-29 560
4873 [한국사] 임나일본부설은 사라지지 않았다. 왜냐고? (3) 보리스진 07-29 502
4872 [한국사] 임나는 가야가 아니다 (33) 스리랑 07-29 764
4871 [한국사] 춘추전국시대 중산국中山國의 위치는 산서성 중부 … (2) 수구리 07-29 457
4870 [한국사] 가야, 임나, 일본 어원 분석결과: 부여와 관련된 명칭… (4) 보리스진 07-29 607
4869 [한국사] 전국시대 대나라(代)는 중모(中牟, 현재 학벽鶴壁 林… 수구리 07-28 545
4868 [한국사] 영남과 호남을 삼킨 임나일본부설 (2) 스리랑 07-28 757
4867 [한국사] 윤내현, 사료로 보는 우리 고대사, 2017 (10) 엄근진 07-28 582
4866 [한국사] 고조선:적狄(오랑캐)은 적翟(새 깃털)이니 조우관鳥… 수구리 07-27 514
4865 [한국사] 진개전쟁이후 국경선의 변화(윤내현 설) 지누짱 07-27 473
4864 [한국사] 稍役屬真番 이하 해석에 대해서 (6) 감방친구 07-27 493
4863 [한국사] 소위 진개전쟁(윤내현 설) (8) 지누짱 07-27 523
4862 [한국사] 수구리님 참조부탁드려요 (19) 지누짱 07-27 428
4861 [한국사] 요수(遼水)는 지금의 요하(遼河)가 아니며 요동군은 … (2) 수구리 07-27 488
4860 [한국사] 고조선 영토와 춘추시대 지도로 알아보는 주나라 영… (16) 수구리 07-26 753
4859 [한국사] 부여족은 원래 어디에서 온 것인가(3) (6) 독산 07-26 644
4858 [한국사] 부여족은 원래 어디에서 온 것인가(2) (2) 독산 07-26 473
4857 [한국사] 부여족은 원래 어디에서 온 것인가(1) (3) 독산 07-26 795
4856 [한국사] 우리 고대사의 주 활동영역을 연산 이남에서 찾는 사… (8) 감방친구 07-26 520
4855 [한국사] 우하량 유적은 , 유럽 신석기문화 아나톨리안의 정… (1) 조지아나 07-26 444
4854 [한국사] 한문에서 注와 入의 대구 표현 해석에 대해서 (7) 감방친구 07-25 566
4853 [한국사] 한韓은 산동성과 강소성이었다(후한서 동이열전 내… (41) 수구리 07-25 1134
4852 [한국사] 김윤명박사의 단군세기 논문 발표 (1) 스리랑 07-24 604
4851 [한국사] 예와 왜가 같은 말에서 비롯했을 가능성은 없을까요? (2) 감방친구 07-24 591
4850 [한국사] 역사 논문들을 보면서 종종 느끼는 문제적 인상 (8) 감방친구 07-24 48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