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6-12 00:14
[한국사] 명성황후 실제 사진 추정
 글쓴이 : BTSv
조회 : 2,402  


오랜 기간동안 명성황후로 알려졌던 사진.
해당 사진은 현재 명성황후 시해범 후손들이 명성황후 장례식 때 영정사진으로 사용중
 
1. 이승만의 독립정신에 처음 수록
2. 1910년 최초로 알려져 20년이 넘는 기간동안 명성황후 사진으로 사용(남편 고종, 아들 순종, 며느리 순정효황후 생존해 있었음)
3. 인쇄본이 잘못되어 다시 수정해 출판되었으나 해당 사진은 수정되지 않음.
4. 당시 '근대조선의 인물화보'로 전봉준 등 40여명의 저명인사 사진을 수록한 '별건곤'에 명성황후로 기록.
5. 조카인 민영찬이 자신의 회고담에 해당 사진을 명성황후로 수록
6. 명성황후의 처소인 건청궁 옥호루 사진 입구에 해당 사진과 비슷한 외모와 차림의 인물이 서 있음.

-반론 존재-
1. 의상이 왕비의 복장으로 보기 어려움.
2. 노상궁의 부정증언 존재(왕비의 얼굴을 숨기기 위함일 수도)

여러분의 의견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성길사한 21-06-12 04:53
   
고종도 허름한 힌두루마기입고 찍은 사진있음.복장으로 단정짓는건 아닌듯.
촐라롱콘 21-06-12 12:57
   
[[며느리 순정효황후 생존해 있었음]].....!!!
.
.
순정효황후는 순종의 계비이며, 1894년생으로 명성황후 얼굴도 본 적이 없고
을미사변 당시인 1895년에는 고작 2살 정도 나이였기 때문에
1910년 이후 사용된 명성황후 사진 이미지의 진위여부를 확인하는데는
아무런 도움이 되지 못할 것 같습니다.

다만 순종의 첫번째 비였던 순명효황후는 명성황후와 같은 여흥민씨 가문 출신이고(민태호의 딸)
명성황후 생존시기에 명성황후를 왕태자비이자 며느리로써 보좌했고,
을미사변 당시 왕태자비였던 순명효황후 또한 낭인들에게 협박,폭행,희롱을 당하는 곤욕을 치렀기 때문에
1910년 당시 생존해 있었다면 당연히 명성황후 사진 이미지의 진위여부를 가릴 수 있었을 것입니다.

그런데 순명효황후는 을미사변 당시 협박-폭행당한 정신적-신체적 후유증으로 인해
사건 이후에는 만성허리통증은 물론 심리적으로도 자주 불안한 증세로 고생하다가
1904년 세상을 떠나고 말았습니다~~~
설래임 21-06-14 15:55
   
일제에의한왜곡된사진일수도있죠 그런사진도있고
사스케 21-08-29 15:11
   
오~~
 
 
Total 5,0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826 [한국사] 민족반역자들이 설치는데도 찍소리 못하면서 뭘 잘… 스리랑 07-13 571
4825 [한국사] 한사군에 대해서 가장 압도적인 연구를 한 사람은 (27) 감방친구 07-13 936
4824 [한국사] 익명의 사람들이 모여 역사를 탐구하는 곳에서 (9) 감방친구 07-13 517
4823 [한국사] 외국의 친한파 역사학자 중에 이상한 점 (7) 국산아몬드 07-12 1046
4822 [한국사] 사료개척에 입각한 주권사학의 변혁적 구상ㅣ임재해… (10) 스리랑 07-12 525
4821 [한국사] 『고조선과 21세기』저자: 김상태 -책을 추천해드립… (10) 보리스진 07-11 616
4820 [한국사] 연구자들이 논문을 공개하고 책을 펴내는 이유는 (4) 감방친구 07-11 503
4819 [한국사] 사람들이 책 자체를 잘 안 읽습니다 (16) 감방친구 07-11 516
4818 [한국사] 뜬구름 잡는 소리들이 있네요 (25) 감방친구 07-11 540
4817 [한국사] 대안사학 이라는 용어의 사용을 제안합니다. (37) 엄근진 07-11 502
4816 [한국사] 우리 고대사 공부를 위한 루트 (15) 감방친구 07-10 680
4815 [한국사] 윤내현 고조선연구. 감상과 요약 (27) 엄근진 07-10 766
4814 [한국사] 150여 년 전 경복궁 분뇨 정화조(ft.수세식 변소) (5) 감방친구 07-08 1357
4813 [한국사] 초중고 역사교과서의 선사와 고조선 서술문제검토 스리랑 07-08 478
4812 [한국사] 신라 황금보검과 동일 삼태극 문양의 류쿠국 국기 (1) 조지아나 07-07 1307
4811 [한국사] 조승연의 탐구생활에 나온 돌궐 영역 지도 (74) 감방친구 07-07 1271
4810 [한국사] 주주통신원, 고대사 논쟁에 뛰어들다 (1) 지누짱 07-07 662
4809 [한국사] [사견] 말갈박사의 말갈이야기 (10) 지누짱 07-06 794
4808 [한국사] 삼국사기 번역본 추천 부탁 드립니다. (10) 엄근진 07-05 672
4807 [한국사] 정조 전문가님들 이 여자 주장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 (15) 제로니모 07-05 833
4806 [한국사] 난로회(煖爐會)는 조선 고유의 풍습인가? (13) 감방친구 07-03 1319
4805 [한국사] 친일청산을 실패한 대한민국의 현실 (5) 스리랑 07-02 1150
4804 [한국사] 중국과 한복 논쟁에서 아쉬운 점을 쓴 글!(필독) (9) mymiky 07-02 952
4803 [한국사] 소나무로 동북공정 타파 (2) 백운 07-01 1321
4802 [한국사] 단군조선사 왜곡의 실체 (6) 스리랑 06-30 1066
4801 [한국사] 삼한사의 재조명, 요약과 감상 (13) 엄근진 06-30 748
4800 [한국사] 조선현과 수성현의 위치 (5) 지누짱 06-30 48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