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4-28 11:24
[한국사] 후한서 군국지 (서기 140년) 한나라의 호구조사표
 글쓴이 : 천추옹
조회 : 946  


후한 수도인 낙양으로부터의 거리와 현과 인구수 다 적은 기록인데..

우북평은 낙양으로부터 동북으로 2300리, 요서는 3300리, 요동은 3600리, 현도는 4000리, 낙랑은 5000리 거리임.

낙양에서 현도군 (현재 푸순시 신빈 만족 자치현)까지 거리는 1619km고 당시 후한시대 1리 = 414m로 따지면 3913리임. 
현도군에서 남쪽으로 1000리 (414km)내려가면 대동강 일대임. (신빈-평양거리 420km)

서기 140년에 낙랑위치는 요서니 요동이니 주접떨 내용이 아니란 얘기임..
그냥 정사로 치는것만 따져도 다 개소리들이지.. 

기록으로 따지면 낙랑은 서기 300년에 망해서 대동강유역에서 요동지역(지금 대련시)으로  밀려나고 (이때 낙랑이 신라에 투항함) 그뒤 요동에선 장통하고 연합해서 고구려에 맞서다 밀려서 313년엔 모용씨에 의탁하게됨.
지금 재야사학에서 원래 낙랑이 있었다고하고 그 유적은 저 313년이후 유적들가지고 하는 얘기들임. (이뒤로도 낙랑군은 583년에 폐지되기전까지 2차례 더 옮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21-04-28 11:57
   
팩트

1)
후한서 군국지는 송나라 때 편찬됨

2)
장성 바깥은 오환, 선비, 공손씨 등에게 맡김
이 때문에 조조가 오환 정벌하던 시기가 되면 이미 도로까지 끊긴 채 방치된 지 오래

3)
후한 요서군은 이미 현 진황도시 일대로 급격히 축소되었음
     
지누짱 21-04-29 13:52
   
간단히 반박되는걸 저리 우기는지 모르겠네요
천추옹 21-04-28 12:02
   
무릉서의 기록도 비슷함 ^^ 낙양부터 거리가 아니라 장안부터 거리지만.
     
감방친구 21-04-28 12:08
   
무릉서 자체가 위서 시비의 대상
무릉서 편찬했다는 사마상여는 한사군 설치 이전에 죽은 사람
          
천추옹 21-04-28 12:21
   
풉 에휴.. 요동 요서가 무슨 멀리 떨어진 오지도 아니고.. 낙랑은 요동 요서보다도 더.. 동쪽에 위치해있다는 기록들인데..
최소한 지금 재야사학이란 쓰레기들이 말하는 부근하고는 거리가 멀져 ^^
               
돌도사 21-04-28 13:27
   
죽은 자식 X알 만지냐?
애 쓴다.
먹고 살기 힘들지?
춥더라도 밥은 굶지 마.
     
지누짱 21-04-29 14:42
   
사마상여(司馬相如, 기원전 179년 ~ 기원전 117년)는 중국 전한의 문학자이다. 쓰촨성 청두(成都) 사람으로 자는 장경(長卿)이다.

108년 이전에 죽은 사람이 지었다는 책을 들고나오는 패기를 보소
 
 
Total 4,9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83 [한국사] (6-2) 후한서 군국지 검토 감방친구 06-20 518
4782 [한국사] (6-1) 후한서 군국지 검토 (2) 감방친구 06-20 633
4781 [한국사] 여진족과 금나라의 성격에 대한 설명 (5) 감방친구 06-19 1006
4780 [한국사] 조선왕국전도 중 독도가 조선땅임을 보는 문 대통령 (5) mymiky 06-17 1003
4779 [한국사] 스탄과 땅의 옛 조형에 대해서 감방친구 06-16 663
4778 [한국사] 미국 새크라멘토 교민들을 위한 前, 한국 천문 연구… (1) 스리랑 06-14 1026
4777 [한국사] 명상황후 사진의 진위와 건청궁 곤녕합 옥곤루 (4) 감방친구 06-12 1429
4776 [한국사] 고구려는 천자의 제국이다, '연개소문 (2) 스파게티 06-12 1374
4775 [한국사] 명성황후 실제 사진 추정 (5) BTSv 06-12 2278
4774 [한국사] 테러단체 백의사 총사령관 염동진.. 8년간 밀정이였… (4) mymiky 06-07 1305
4773 [한국사] 한반도는 진인의 땅이었다 (7) 엄근진 06-04 1549
4772 [한국사] 엄근진님 질문에 답변 (7) 감방친구 05-29 1048
4771 [한국사] 신리 왕조가 알에서 태어났다? (6) 스켈레톤v 05-29 1385
4770 [한국사] 나라이름 (9) 지누짱 05-29 1293
4769 [한국사] 광해군의 측근 김개시의 권력으로 보는 , 조선시대 … (3) mymiky 05-29 997
4768 [한국사] (재업) 고조선의 고고학적 검토를 위한 연습 (5) 감방친구 05-29 1010
4767 [한국사] 한국의 신석기 문화? (2) 엄근진 05-28 787
4766 [한국사] 만주와 한반도 후기 구석기시대 년대기 2. 기후와 지… 지누짱 05-27 806
4765 [한국사] 만주와 한반도에서의 후기구석기문화 관련 연구 소… (5) 지누짱 05-26 1103
4764 [한국사] 진국의 정체는? (30) 엄근진 05-25 1391
4763 [한국사] 칠지도에 적힌 왜왕은 왜인이 아니라 백제인 (4) 일서박사 05-16 3590
4762 [한국사] 황하 요동군 (1) 몬스트레치 05-13 1637
4761 [한국사] # 굴곡지수(김종서)와 한사군 감방친구 05-11 1148
4760 [한국사] 김용만선생의 유투브를 소개합니다 지누짱 05-10 1145
4759 [한국사] (5-2-2) 후한서 군국지(장백산과 압록수 연구 일부 발… (5) 감방친구 05-08 882
4758 [한국사] (5-2-1) 후한서 군국지(장백산과 압록수 연구 일부 발… 감방친구 05-08 769
4757 [한국사] 요, 동경 요양부 명왕산 -->동명왕 장사지낸 곳 (1) 영종햇살 05-08 77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