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3-31 20:03
[한국사] 중공 바이두 백과 '삼계탕' 항목 수정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230  

우리 대한에서 이슈가 되자 바이두 백과 측은 삼계탕 항목의 내용 일부를 급히 수정했다

전문(요약설명)에 있던 高丽参을 삭제한 것이다
인삼은 여진족들도 수출을 했지만 옛부터 우리 삼국과 고려-조선의 삼을 최고로 쳤다

参이라는 한자음조차도 본래 우리말을 음차한 것으로 보는 학설도 있다

■ MBC 뉴스 화면의 高丽参



■ 현재 바이두 백과 삼계탕 전문에서 삭제된 高丽参
ㅡ 人参으로 수정돼 있다



■ 구글 검색에 노출된 바이두 백과 삼계탕 항목의 전문에 나타난 高丽参
ㅡ 구글 검색에 나타나는 본문 일부는 저장된 페이지가 뜨는 까닭에 삭제 이전의 내용이 제시된다



■ 전문에서 삭제됐으나 본문의 재료 설명에 여전히 있는 高丽参



■ 이 전후 사정을 따져보지 않고 한국인들이 바이두의 중문을 잘못 해석했다고 여긴 한 유저의 특별한 충고



_______

삼계탕은 전근대 궁중요리가 아니라 20 세기 대한민국의 서민요리이며
우리 대한의 전통문화를 바탕하여 20세기 초중반에 나타나 그 후반에 대중화된 요리이다

삼계탕과 유사한 전통요리로는
"칠향계"가 있는데

칠향계는 인삼이 아니라 '도라지'를 넣는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4,9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29 [한국사] 홍익 인간의 인간을 사람으로 해석하는 것은 일제의 … (8) 일서박사 04-23 952
4728 [한국사] 아리랑의 어원 (5) 돌도사 04-18 1833
4727 [한국사] 고구려vs발해vs고려 전성기 기준 (8) 븅아 04-17 2102
4726 [한국사] 아래의 글 「바. 알지(閼智)와 안춘(桉春)」에 붙임(… 감방친구 04-15 656
4725 [한국사] 바. 알지(閼智)와 안춘(桉春) 감방친구 04-15 920
4724 [한국사] 중국고금지명대사전 로현·로수·로하 조(條) 국역 (10) 감방친구 04-13 780
4723 [한국사] 중국 고금 지명 대사전-산서성 로현 포구수----감방친… (28) 영종햇살 04-13 740
4722 [한국사] 서라벌(徐那伐)과 축자국(築紫國) 어원 비교 탐구 (2) 보리스진 04-13 755
4721 [한국사] 고려(高麗)와 거문고의 어원 비교 분석 (3) 보리스진 04-13 756
4720 [한국사] 고려(高麗)와 금마저(金馬渚) 어원 비교 탐구 (12) 보리스진 04-12 665
4719 [한국사] 홀본부여=해씨부여/ 마한=말갈=발해/ 해=고 영종햇살 04-11 850
4718 [한국사] 마. 고구려의 해씨(解氏)와 고씨(高氏), 그리고 해모… (4) 감방친구 04-10 1079
4717 [한국사] 라. 우리말 ‘해(日)’의 고대 소리값(音價) 재구(再… 감방친구 04-09 845
4716 [한국사] 라. 우리말 ‘해(日)’의 고대 소리값(音價) 재구(再… (4) 감방친구 04-09 846
4715 [한국사] 명나라의 한국사 인식 (5) 위구르 04-08 1352
4714 [한국사] 중국 대륙의 위안소와 조선인 위안부들 mymiky 04-07 1162
4713 [한국사] 식약처 직원의 속국 운운... 역사적으로 틀렸다 (1) mymiky 04-07 778
4712 [한국사] 우리 역사의 대맥 (2) 감방친구 04-06 871
4711 [한국사] 신라는 전기와 후기를 따로 판단하는게 좋습니다. (1) 갓등 04-05 830
4710 [한국사] 현대 한국인들의 고구려 백제 신라 인식체계 (3) 보리스진 04-05 1353
4709 [한국사] 신라의 교훈 (11) 감방친구 04-04 842
4708 [한국사] 반신라 정서의 딜레마 (38) 감방친구 04-04 960
4707 [한국사] 간도.백두산을 추정할 수 있는 정확한 서양고지도 (2) 백랑수 04-04 804
4706 [한국사] 조선 구마사 사태로 보는 흔들리는 중국의 정체성 그… 일서박사 04-04 632
4705 [한국사] 신라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9) 나미 04-04 582
4704 [한국사] 위안부는 매춘부라고 지지하는 약200명이 뭉친 지식… (1) 스리랑 04-01 1300
4703 [한국사] 중공 바이두 백과 '삼계탕' 항목 수정 감방친구 03-31 123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