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2-27 03:21
[한국사] 일본의 손자병법에 당한 대한제국
 글쓴이 : 국산아몬드
조회 : 596  

일본의 손자병법에 당한 대한제국

손자병법의 핵심요체는 싸우지 않고 이기는 것이다 
그래서 첩자을 이용하여 적의 힘을 약화시켜라고 했다

간첩에는 5가지 종류가 있다

첫째 향간은 적국 사람을 매수하여 간첩으로 사용하는 경우다. 
둘때 내간은 적국의 관리나 군사를 매수하여 간첩으로 사용하는 경우다
세째 반간은 적의 간첩을 매수하여 간첩으로 사용하는 경우다
네째 사간은 적에게 간첩을 내어주어 허위정보를 누설시키는 경우다
다섯째 생간은 적진에 침투하여 간첩활동을 하다가 살아서 돌아오는 경우다

일본은 대한제국을 집어삼키기 위해 이러한 간첩 전략을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그래서 을사오적같은 내간들을 만들어 놓고 그 내간들이 나라를 통째로 일본에 바치게 했다
이병도와 그 후손같은 내간들은 나라의 역사를 일본에 바쳤다

일본은 대한제국이 총알한방 쏘지 못하게 만들어서 집어삼켰고
한민족의 역사를 집어삼키려고 하고 있다.

일본은 지금도 각국에 그런 간첩들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우리도 일본처럼 간첩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
우리사회에 숨어있는 향간, 내간들을 찾아내어 추방하고 
일본, 미국등 각국에 향간, 내간,반간들을 심어놓아야 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냉각수 21-02-27 11:53
   
손자병법은 싸우는게 목적만이 아니죠,국제관계에서도 통용되기도 하죠.
국제사회는 수 싸움이기 손자병법은 버릴수없는 것입니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이 혐중을 하면서 손자병법은 중국이 지은 책이다 평가절하하면서
국제관계를 신의와 도덕으로 움직인다 생각합니다.
 
 
Total 4,7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29 [한국사] 아리랑의 어원 (2) 돌도사 04-18 622
4728 [한국사] 고구려vs발해vs고려 전성기 기준 (5) 븅아 04-17 737
4727 [한국사] 아래의 글 「바. 알지(閼智)와 안춘(桉春)」에 붙임(… 감방친구 04-15 213
4726 [한국사] 바. 알지(閼智)와 안춘(桉春) 감방친구 04-15 266
4725 [한국사] 중국고금지명대사전 로현·로수·로하 조(條) 국역 (10) 감방친구 04-13 312
4724 [한국사] 중국 고금 지명 대사전-산서성 로현 포구수----감방친… (28) 영종햇살 04-13 320
4723 [한국사] 서라벌(徐那伐)과 축자국(築紫國) 어원 비교 탐구 (2) 보리스진 04-13 291
4722 [한국사] 고려(高麗)와 거문고의 어원 비교 분석 (3) 보리스진 04-13 252
4721 [한국사] 고려(高麗)와 금마저(金馬渚) 어원 비교 탐구 (12) 보리스진 04-12 244
4720 [한국사] 홀본부여=해씨부여/ 마한=말갈=발해/ 해=고 영종햇살 04-11 361
4719 [한국사] 마. 고구려의 해씨(解氏)와 고씨(高氏), 그리고 해모… (3) 감방친구 04-10 515
4718 [한국사] 라. 우리말 ‘해(日)’의 고대 소리값(音價) 재구(再… 감방친구 04-09 452
4717 [한국사] 라. 우리말 ‘해(日)’의 고대 소리값(音價) 재구(再… (4) 감방친구 04-09 430
4716 [한국사] 명나라의 한국사 인식 (5) 위구르 04-08 947
4715 [한국사] 중국 대륙의 위안소와 조선인 위안부들 mymiky 04-07 692
4714 [한국사] 식약처 직원의 속국 운운... 역사적으로 틀렸다 (1) mymiky 04-07 488
4713 [한국사] 우리 역사의 대맥 (2) 감방친구 04-06 469
4712 [한국사] 신라는 전기와 후기를 따로 판단하는게 좋습니다. (1) 갓등 04-05 590
4711 [한국사] 현대 한국인들의 고구려 백제 신라 인식체계 (3) 보리스진 04-05 1040
4710 [한국사] 신라의 교훈 (11) 감방친구 04-04 525
4709 [한국사] 반신라 정서의 딜레마 (38) 감방친구 04-04 579
4708 [한국사] 간도.백두산을 추정할 수 있는 정확한 서양고지도 (2) 백랑수 04-04 479
4707 [한국사] 조선 구마사 사태로 보는 흔들리는 중국의 정체성 그… 일서박사 04-04 401
4706 [한국사] 신라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9) 나미 04-04 348
4705 [한국사] 위안부는 매춘부라고 지지하는 약200명이 뭉친 지식… (1) 스리랑 04-01 970
4704 [한국사] 중공 바이두 백과 '삼계탕' 항목 수정 감방친구 03-31 821
4703 [한국사] 조선의 아름다운 책가도 mymiky 03-28 82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