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2-20 15:47
[중국] 윤내현과 낙랑군수성현 1
 글쓴이 : 백랑수
조회 : 425  

아무래도 이 시점에서 누구의 주장이 발바닥의 티보다 못한 것인지 제대로 가르쳐야 할 것 같다.
스리랑님이 내 주장이 윤내현 연구실적의 발바닥 티만도 못하다고도 하니 누구의 주장이 발바닥 티만도 못한 것이지도 밝히고 동시에 리지린.윤내현의 어리석은 주장이 널리 퍼지는 것을 막아야겠기 때문이다.

아래는 <진서/지리지> 기록이다.

평주...낙랑군 조선... 遂城 秦築長城之所起

위 기록은 진시황 시기 보수.축성한 만리에 이른다는 장성의 동쪽 끝 지점이 사마씨의 진 시기에는 낙랑군 수성현이 설치된 지점이라는 뜻이다.

그런데 윤내현은 위 기록과 아래의 <태강지리지> 기록을 근거로,
현 중국전도에 표시된 산해관과 부근에 있을 갈석산 지역이 서기전 108 년 한 무제 유철이 설치한 낙랑군이라 주장한다. 
<고조선연구> 제 1 장 고대 조선의 지리와 개념 1.고대문헌에 보이는 조선 2) 란하 유역의 조선 44,45 쪽

<사기>권2하본기 갈석의 주석
太康地理志云 樂浪遂城縣有碣石山 長城所起

그리고 <고조선연구> 46 쪽에서는 현재의 요동 지명과 맞추기 위해 아래와 같이 논설한다.

`` 여기서 유의해야 할 것은 고대의 요동은 지금의 요동과는 그 위치가 달라 지금의 란하 유역이였다는 것이다. 그리고 진.한시대의 행정구역이였던 요동군은 넓은 의미 요동의 일부를 차지하고 있었는데 그 위치도 지금의 란하 하류 유역이였다는 것이다.``

그리고는 아래와 같이 결론을 내린다. 

``지금까지의 결론을 요약하연 다음과 같다. 고대 중국인들은 지금의 란하 동부 유역의 일정한 지역, 오늘날 한국의 1 개 군보다 크지 않은 지역을 조선이라고 불렀는데 서기전 12 세기 경에 기자가 그 일족과 함께 그 지역으로 망명하였으며 서기전 108 년에 한4군이 설치되자 그곳은 낙랑군의 조선현이 되었던 것이다.`` 


윤내현은 서기 265~317 년까지의 서진 시기의 낙랑군 위치가 위 적색 원 지점이니 곧 전한.후한의 낙랑군 설치 위치도 위와 같다고 인식한 것이다. 

결국 저 위치가 <후한서/군국지> 낙랑군.현 주석과 같이 낙양에서 동북쪽으로 5000 리 떨어진 지점이라는 단정이다. 

과연 그런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9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9324
18916 [한국사] 명나라의 한국사 인식 (5) 위구르 04-08 950
18915 [한국사] 중국 대륙의 위안소와 조선인 위안부들 mymiky 04-07 692
18914 [한국사] 식약처 직원의 속국 운운... 역사적으로 틀렸다 (1) mymiky 04-07 490
18913 [기타] [고대사tv] 스카타이 - 인도 석가족(사카족) - 신라왕… 조지아나 04-06 388
18912 [기타] 현대과학으로 찾은 고조선 관심병자 04-06 614
18911 [한국사] 우리 역사의 대맥 (2) 감방친구 04-06 471
18910 [한국사] 신라는 전기와 후기를 따로 판단하는게 좋습니다. (1) 갓등 04-05 590
18909 [기타] 경주 무열왕릉이 가짜일 가능성 (2) 관심병자 04-05 740
18908 [한국사] 현대 한국인들의 고구려 백제 신라 인식체계 (3) 보리스진 04-05 1041
18907 [세계사] 국가의 수명과 숨어있는 마신. 하시바 04-05 329
18906 [기타] 신라는 민족의 반역자가 아니다. (6) LOTTO 04-04 524
18905 [한국사] 신라의 교훈 (11) 감방친구 04-04 525
18904 [한국사] 반신라 정서의 딜레마 (38) 감방친구 04-04 579
18903 [한국사] 간도.백두산을 추정할 수 있는 정확한 서양고지도 (2) 백랑수 04-04 479
18902 [한국사] 조선 구마사 사태로 보는 흔들리는 중국의 정체성 그… 일서박사 04-04 401
18901 [한국사] 신라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9) 나미 04-04 348
18900 [기타] 조선 구마사? 철인 왕후? 그건 시작에 불과했다 (1) 관심병자 04-02 1002
18899 [기타] 서양의 옛 지도가 말하는 조선의 영토, 그리고 간도 (6) 관심병자 04-01 1485
18898 [기타] 중국 사서에서 말하고 있는 대륙 신라 이야기 (8) 관심병자 04-01 1074
18897 [한국사] 위안부는 매춘부라고 지지하는 약200명이 뭉친 지식… (1) 스리랑 04-01 970
18896 [한국사] 중공 바이두 백과 '삼계탕' 항목 수정 감방친구 03-31 821
18895 [기타] 중국이라는 나라, 개념 탄생의 비밀 동이족에서 갈라… 관심병자 03-31 643
18894 [기타] 한국역사 바꿔치기 하는 중국_ 고조선, 고구려, 발해… 조지아나 03-31 720
18893 [기타] 광개토대왕 비문 두번째이야기 (3) 관심병자 03-30 1078
18892 [기타] 김치 이어 삼계탕까지…中 바이두 “삼계탕은 광둥… (6) 관심병자 03-29 1107
18891 [중국] bts에 화내는 중국 분노의 세대 심리분석 mymiky 03-28 1611
18890 [한국사] 조선의 아름다운 책가도 mymiky 03-28 8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