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2-20 00:43
[한국사] [방송] 조선총독부 정한론자들이 만든 한국사 & 조선사 편찬위원회
 글쓴이 : 조지아나
조회 : 863  



 - 요 약 -

 일본은  천왕중심 황국사관  한반도 역사를 만들기 위하여, 단군 조선사를 부정하였다. 
 일본천황 옹립시기  2600년전,   단군조선 4300년전  

 일본정부의 역사왜곡 작업  조선사 편찬위원회를 통해 한국 고서 , 역사서 들을 수집 폐기하였다.


2021. 2. 15


일본정부 입장 -  한국역사서  일본에 가져간적없고, 폐기한적 없다.

2018년 동국대 출판부 발행
 일본 후지모토 유키오 [도야마 명예대학교수]
 대일 항쟁기때   일본으로  유출된  한국고서 5만권 목록 집대성 

2020년 동국대 출판부
  일본 후지모토 유키오 [도야마 명예대학교수] 
  대일 항쟁기때  일본으로 유출된  한국고서 분야별 재분류  한국역사서 2,960권 목록 


2021. 2. 15

 


ps) 
중국은  정치적 ,국익 차원에서 이를  부정할  필요가 없는것 입니다.  
자연스럽게  단군조선의 역사를 중국역사로  만들기 위하여  동북공정 진행중  
두국가의  정치적목적의  이해관계를가 맞아 떨어져  한국역사 지우기  역사왜곡 현상이 발생했다고 보여집니다.  
 
한국의 역사 일부로(한반도 도래인의 역사)로 일본을 바라보는   개인적 관점이 있는데 비하여
일본정부  정치적 목적으로,   한반도 역사를  왜곡한다는 사실은  참으로  개탄스럽습니다. 
이문제는 언제쯤   어떻게 해야  해결될수 있을까?  생각해 보게 됩니다. 

신라에 의해 패망하여,  일본열도로 쫓겨간 가야, 백제 귀족들, 그 후손들의 정서가 투영된것 아닌가? 생각해 보게 됩니다.  


최근,  특수 주사기를  한국기업에  일본정부가 8,000만개  주문하였는데
 개인적으로,  양국 우호증진 차원에서  상호주의 입각하여  한국 고서 2만권(역사서 2,960권) 반환 추진   희망 해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기 21-02-20 08:40
   
무식하고 더러운 원생이 호빗 난쟁이가
한글도 몰라서 무뉘라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히로시마대 고바야시 요시노리 명예교수
"가타카나 신라의 각필에서 유래"
섬나라 원생이들은 한자와 신라 각필 빌려쓰면서
원생이들은 고유의 문자도 없고

섬나라 언어 학자들은 한국어를 3가지로 분류하는데
대륙-한국어는 만주
반도-한국어는 한반도
열도-한국어는 섬나라
섬나라 언어 학자들이 연구한 내용에 따르면
섬나라에는 고유의 언어조차도 없고
섬나라 언어는 한반도의 한국어의 아류

섬나라의 근대 역사학의 아버지인 "구메 구니다께"는
한반도에서 유래한 섬나라의 성씨를 정리해서 발표했는데
그에 따르면 섬나라 원생이들은 고유의 씨족도 없다는

"구메 구니다께"는 일찍이 섬나라의 신화를 제대로 분석하려면
한국의 고조선과 고구려 신화에서 기원을 연구해야 한다고 했는데
신화도 없어서 고조선 웅녀 훔쳐서
동굴에서 나온 여신이라고 아마테라스

아프리카나 남태평양 원주민들도 신화가 있는데
섬나라 원생이들은 고유의 신화도 없어
아 챙피해 ㅋㅋㅋㅋㅋ


신화도 없고, 문자도 없고, 언어도 없는 섬나라 원생이들
동남아처럼 원숭이들이랑 부대끼면서 살아가는 것도 똑같고
쪼막만한 키도 똑같고 ㅋㅋㅋㅋ
그 와중에 섬나라 궁전 양식은
동남아 란나 양식이나 베껴서 따라하고;;;;;;;
백랑수 21-02-20 12:03
   
결국 대한사랑도 일본의 조선지리 조작은 모른다는 것이고 자신들의 능력으로는 동북공정 비판도 할 수 없다는 것.
참으로 문제다.
     
위구르 21-02-21 03:00
   
갑자기 딴소리 지껄이시네
 
 
Total 5,0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14 [한국사] 중국 대륙의 위안소와 조선인 위안부들 mymiky 04-07 1265
4713 [한국사] 식약처 직원의 속국 운운... 역사적으로 틀렸다 (1) mymiky 04-07 839
4712 [한국사] 우리 역사의 대맥 (2) 감방친구 04-06 971
4711 [한국사] 신라는 전기와 후기를 따로 판단하는게 좋습니다. (1) 갓등 04-05 896
4710 [한국사] 현대 한국인들의 고구려 백제 신라 인식체계 (3) 보리스진 04-05 1412
4709 [한국사] 신라의 교훈 (11) 감방친구 04-04 928
4708 [한국사] 반신라 정서의 딜레마 (37) 감방친구 04-04 1055
4707 [한국사] 간도.백두산을 추정할 수 있는 정확한 서양고지도 (2) 백랑수 04-04 876
4706 [한국사] 조선 구마사 사태로 보는 흔들리는 중국의 정체성 그… 일서박사 04-04 695
4705 [한국사] 신라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9) 나미 04-04 633
4704 [한국사] 위안부는 매춘부라고 지지하는 약200명이 뭉친 지식… (1) 스리랑 04-01 1365
4703 [한국사] 중공 바이두 백과 '삼계탕' 항목 수정 감방친구 03-31 1360
4702 [한국사] 조선의 아름다운 책가도 mymiky 03-28 1208
4701 [한국사] 나. 여진·만주어의 금(金) - 안춘(桉春)과 애신(愛… (1) 감방친구 03-27 1227
4700 [한국사] 늪지대에 절 지은 까닭: 용이 살던 곳이기 때문이다 보리스진 03-26 967
4699 [한국사] 나. 여진·만주어의 금(金) - 안춘(桉春)과 애신(愛… 감방친구 03-26 941
4698 [한국사] 나. 여진·만주어의 금(金) - 안춘(桉春)과 애신(愛… 감방친구 03-26 815
4697 [한국사] 주변국들이 한국을 눈에 가시처럼 여기는 이유! (3) mymiky 03-25 2089
4696 [한국사] 삼국시대~고려시대 여성 머리 스타일 mymiky 03-25 1208
4695 [한국사] 가. 우리말 '아침' 연구 (2) 감방친구 03-24 1062
4694 [한국사] 이화여대 기독교학과 교수가 지적한 환단고기 (16) 스리랑 03-22 2226
4693 [한국사] 주해도편 슬랩스틱 코미디 (19) 감방친구 03-21 750
4692 [한국사] 세계화 시대는 끝이 났고, 앞으로 민족주의가 도래한… (3) 보리스진 03-20 943
4691 [한국사] 이즈모(出雲) 어원 분석: 구름(雲)은 가라(韓)인가. (5) 보리스진 03-20 1062
4690 [한국사] 민족은 문화와 언어의 동질성을 기준으로 나누는게 … (2) 보리스진 03-19 874
4689 [한국사] 한국인은 북방계 남방계가 섞인게 아니에요. (9) 보리스진 03-19 1602
4688 [한국사] 발해 국호 진국(震國)과 주역(周易)과의 연관성 (8) 감방친구 03-16 1385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