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1-15 20:26
[기타] [ENG]허황욱은 인도 남부 Tamilladu 출신= 화를내는 인도 타밀인 ..
 글쓴이 : 조지아나
조회 : 1,107  

이분이 화내는 이유는,  엉뚱한데 가서  한국인들이 제사를 지낸다.
현재 지명 아유타 도시 포함하는 지역정부가   중요 정보를 숨기고,   한국인 고고학자와  한국 국민들을 속이고 있다.

이분 주장은,  BC 46년  인도 Pandhyas  한국과 무역을 하였다. 
 (보고서 형태의 기록 근거로 추정) 해로를 통해서 갔다. 
Pandyhays 왕은 이미  김수로왕의 존재를 알았다.


이분이  허황욱이  타밀인 맞다고 인증하는 이유중  하나..   허황후의 귓볼 입니다.
인도 타밀인의  고유 풍습으로   귀걸이 무게 때문에  대부분 귀가 늘어진 형태라고 합니다. 
(첨언 : 국내 발굴되는 귀걸이들이 대다수 무게가 꽤 나가 보이더군요 ?)

그외, 타밀인과 유사한 음식문화, 풍습(그네, 강강수월래) 식도구 (멧돌, 절구방어,바가지)등을 예시로 이야기 합니다.   
그리고,  전세계적으로  산소호흡기 도움없이 수산물을 채취하는  해녀는 2곳 밖에 없습니다.  한국 제주도  해녀,   인도남부 타밀에도  해녀가 존재합니다.
( 첨언 : 인도 남부 타밀라두 해녀 들과  한국해녀들의 생활상을 비교해 보는것도 흥미로울듯..
 제주도 해녀와 어떤 유사점이 있는지? ㅋ) 


허황욱 기념관이 세워져야할  위치가  현재  북인도 Ayuta  지역이 아니라 
남인도 Tamil ladu가 되어야 한다고 화를 내는 인도 타밀인,  역사적 진실을 알아야 한다고  합니다.

해당 지역은 17c 이후에  쌍어문을  사용했고,  쌍어문외에는 어떠한 접점이 없으며
 타밀인들이 아니라고 합니다.    
    

한국인들은  Tamilladu 에 와서  조상들에게 경의를 표해야 한다고합니다.
김해 김씨, 허씨, 인천 이씨 분들..   Tamiladu에도  허황욱  기념관 만드셔야 할듯..?  ㅋ


[유툽] 자막기능설정을 켜시면 영어 자막이 보입니다. 

예시만 보자면 3분 40초 이후 부터 보세요~~ 

Tamil queen in Korea Korean speaks Tamil


조회수 352,686회
2019. 8. 13
  


해당 컨텐츠와느 별개로 ,  단오, 추석은  또다른분의  컨텐츠에서  언급하더군요.
맨 하단에 둡니다.
 " 타밀어는  한국어의  모체이다 "

한국어, 언어학 하시는분들 참고하셔야 할듯.. 



조회수 95,341회
2019. 1. 8




 우리나라 주류 역사학자들이라고  칭하는  유사 사학자분들은 할일이 없네요???
 뇌사상태라  줘 떠먹여 줘야할  상태로 보이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arauder 21-01-15 20:56
   
인도랑 관심이 많으신가 그런 글만 올리시네요. 갈라졌다고 하더라도 수천년전인데 차라리 멕시코 동이족 설이 더 가까운 과거겠네요.
     
조지아나 21-01-15 21:22
   
한국의 고대 역사와  말과 문화의 기원을 찿는일이  하찮은 일인가요?
 우리고대역사  진실을 제대로 알지 못하기에,  중국늠들 일본늠들이 역사왜곡 하는것입니다.

  ㅎㅎㅎ  맥시코는  우리 민족의 이동사로 봐야 하기에  후순위로 봐야 할것 같군요.  다음에 할께요. ^-^
          
Marauder 21-01-16 00:48
   
하찮다고 말은 안했지만 우선 허황후라는 인물이 사실이라고 하더라도 기원이라고 할 수는 없는 노릇이죠.  관련글도 확대해석인 경우가 많구요. 역사왜곡이랑 뭔 관련있는지는 모르겠는데 제가 중국이나 일본이라면 오히려 왜곡해서라도 인도랑 관련있다고 할거같네요.
               
조지아나 21-01-16 10:50
   
한국인은  북방민족과 남방민족의 혼혈이라고 알려져 있지요
 남방 민족은 어디였을까? 생각해볼 내용입니다.  세대를 거치면서  남방민족의 색이 옅어졌다고 봐야겠지요.
 
 암턴, 한국사회는 언어적으로나,  풍습, 음식문화는  인도 드라비다족 타밀어 문화의 영향을 많이 받은것은 분명합니다.    한국 고대사에 대한 역사자료가  전무하다보니.. 역사적 연결고리가  안보일뿐이라고  생각해봅니다.
머라카이 21-01-15 22:25
   
왜 자꾸 한국인, 한국어의 기원을 딴데서 찾는지;;
이 땅에서 살던 우리 선조들은 그럼 먼바닷길 건너온 소수 인도인들한테 자기 언어도 잃고 흡수될 정도의 얼간이들이었단 겁니까, 아니면 인도인들이 우리의 선조란 겁니까? 허황옥 고사에 나오는 가야인놈들은 뭐하는 놈들이여그럼...
     
조지아나 21-01-16 10:43
   
한국인은 북방민족과  남방민족의 혼혈이라고 알려져 있지요
  유전적 형질과는별개로,  한국 고대 사회에서  드라비다족 타밀인들의  언어,문화적으로는  영향을 많이 받은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역사적 연결고리가 안보여서 사람들이 가볍게 생각하는것뿐

  구전중심으로 내려오는 음성학적  언어의 발음 ,풍습, 음식문화 ,전통놀이는 쉽게 변하는것 아닙니다.
윈도우폰 21-01-16 00:27
   
타밀인은 또 뭥미? 드라비다 족이 타밀인이라는건가?
     
조지아나 21-01-16 16:50
   
남인도  드라비다족의  언어를  타밀어라고 합니다.
Kaesar 21-01-16 08:59
   
불상을 보면 석가모니도 귀가 늘어졌는데,

석가족도 네팔이 아니라 타밀 출신인가 보네요.

불경도 다시 써야.
     
조지아나 21-01-16 10:52
   
단편적 한가지 사실만을 갖고 이야기 하는 상황은 아니지 않나요?
조지아나 21-01-16 16:52
   
흥미로운것은,  인도에서  일연의 삼국유사에서 언급된    단군신화도  관심깊게 보더군요..
    인도와의  연관성을 살펴보는듯..  어떤면을 갖고 이야기 하는지  언어가짧아서 알수 없지만.. 
 인도 신화중 하나와?  유사한 면이 있다고 합니다.
 
 
Total 18,93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8839
18854 [기타] 한국 전통 "마당놀이" & 인도" 발리우드 영화" 유사성 (2) 조지아나 03-15 402
18853 [한국사] 발해와 금나라 (4) 하시바 03-14 708
18852 [기타] 고구려 연개소문 가문과 온달 결혼의 이상한 관계 관심병자 03-14 701
18851 [기타] 한국의 전통민요를 연상케 하는 인도 전통 노래 공… (7) 조지아나 03-14 540
18850 [한국사] 발해와 금나라의 관계 (4) 감방친구 03-13 865
18849 [한국사] 발해는 금나라와 연결 되있다 보는데. (13) 축동 03-13 734
18848 [한국사] 광해군 폭군설은 잘못되었군요~ (5) 북창 03-13 827
18847 [한국사] 중국 중추절의 기원은 신라 (5) 국산아몬드 03-13 793
18846 [한국사] 당나라 두목지(杜牧之)의 시 추석(秋夕) - 국역과 해… (2) 감방친구 03-13 408
18845 [기타] 축구 한일전 반대 국민청원 너울 03-12 250
18844 [한국사] 유명인 100여명이 한달에 한번 모이는 친일모임이 있… (1) 스리랑 03-12 555
18843 [한국사] 중국 네티즌 "중추절에 웬 송편?" 한국애니메이션에 … (6) 감방친구 03-12 719
18842 [한국사] 수경주(水經注)와 산서지집요(山西志輯要)의 고하(沽… (5) 감방친구 03-11 393
18841 [중국] 윤내현이 낙랑수성현,요동양평.험독현,요서비여.임… (4) 백랑수 03-10 477
18840 [기타] 오랫만에 써보는 잡설 관심병자 03-10 402
18839 [기타] 고조선때 쓰여진 최초의 역사서 '신지비사神誌秘… 관심병자 03-10 875
18838 [한국사] 수경과 수경주의 고수(고하) 문제 ㅡ 영종햇살님께 (2) 감방친구 03-10 357
18837 [중국] 영종햇살// 비록 일본놈이 조작한 지도지만 고수.습… (18) 백랑수 03-09 662
18836 [기타] 개천절의 주인공은 단군보다 환웅이다 관심병자 03-09 492
18835 [기타] 한국정부 일본이 강탈해간 고문서,역사서 반환 요구… (8) 조지아나 03-09 1428
18834 [기타] 램지어 교수에 반대 연판장 협박하는 일본 극우인사… 조지아나 03-09 491
18833 [한국사] KBS역사스페셜- 만주대탐사, 제5의 문명 (1) 스리랑 03-08 691
18832 [한국사] 혹시 이 지도의 의미를 아시는 분은 ... (5) singularian 03-08 725
18831 [한국사] 1963년 중공의 총리였던 주은래의 발언록 (12) 봉대리 03-07 1356
18830 [한국사] 역사학계의 무서운 아이들이라는 교수들 (2) 스리랑 03-07 900
18829 [기타] 고구려의 서쪽 영역과 평양에 대한 또 다른 기록들 (2) 관심병자 03-07 705
18828 [기타] 백제 대륙 영토. 정말 존재했었나? 관심병자 03-07 69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