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1-15 19:08
[한국사] 거란고전, 일제의 음모인가? 잃어버린 발해인의 기록인가?
 글쓴이 : 일서박사
조회 : 882  

러일 전쟁이 끝나고 일본군대는 만주에 주둔하게 됩니다. 
심양의 경리장교였던 한 일본군인은 심양 외곽의 한 라마교 사찰에서 
수수께끼의 문서를 접하게 됩니다. 거란족이 이제는 사라져버린 
발해인들의 역사서를 기초로 만들었다는 거란고전 ..                    
이 일본인 장교는 제대 후 20년 가까이 책의 번역에 매달리면서 
마침내 1927년 거란고전의 번역본을 출판하게 됩니다. 
책의 내용은 중국 고대 왕조로 알려진 요 순 시대와 은나라가 
사실은 동이족 왕족이었고 이들이 중원 대륙을 떠나면서 
북방기마민족, 조선인, 일본인이 형성되었다는 충격적인 내용이었습니다.
맹자 이루편등에서 순 임금을 동이족이라고 기록한 내용등이 있어서 
이런 이야기가 처음 나온 것은 아니지만 당시에는 무척 생소한 이야기이면서 
엉뚱한 이야기이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책을 가지고 있던 승려가 책을 주지 않아 할 수 없이 필사만 했다는 이야기나 
공교롭게도 책 발표 시점이 일제가 만주 군벌 장쭤린을 암살하기 1년 전이라거나
여러 석연치 않은 부분에도 불구하고.. 이 책을 단순히 일제의 조작이라고만 보기 
어려운 부분들도 있습니다. 일본에서도 현재 100년 가까이 진위 여부가 논쟁중인데 
주로 기마민족설을 믿는 진보적인 학자들이 이 책이 진서라고 믿고 있는 듯 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 링크된 영상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94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9529
18809 [한국사] 옥스퍼드에서 잠자던 한국 유물들을 깨운 베트남출… mymiky 03-02 667
18808 [기타] 고구려 의문의 해씨 왕들. 그들은 누구였나? (1) 관심병자 03-01 1031
18807 [기타] 스리랑카에 존재하는 1만년 한국역사 ? (4) 조지아나 03-01 1057
18806 [한국사] 삼국사기는 고대사가 아니다. 삼국사기의 문제점 (1) 스리랑 03-01 614
18805 [중국] 동북.화북.화동사람들은 한국인이랑 비슷하게 생겼… Skyt 03-01 564
18804 [한국사] 중국 중추절(中秋節)과 추석(秋夕) 두 번째 글 (8) 감방친구 02-28 630
18803 [세계사] 중국사를 대륙사로 봐야한다고 생각합니다. (4) 세인트루체 02-28 592
18802 [기타] 황룡국(燕)이 된 신라(1) ; 신라는 연나라의 도피처(최… 관심병자 02-28 570
18801 [한국사] 영상 : 이병도의 참회??? 지누짱 02-28 409
18800 [한국사] 자신을 고조선의 후예로 인식한 거란인들의 사서 거… 일서박사 02-28 725
18799 [한국사] 화랑세기 필사본 스리랑 02-28 511
18798 [한국사] 일본의 손자병법에 당하고 있는 대한민국 국산아몬드 02-28 459
18797 [기타] 조선(주선, 녀진)의 의미 ; 누리의 아침 (1) 관심병자 02-28 470
18796 [기타] 태극기를 아시나요 - 복희팔괘 관심병자 02-28 396
18795 [한국사] 통일신라 에서 고구려인구가 차지하는 비중은 얼마… LOTTO 02-27 606
18794 [기타] 남인의 거두 허목이 기록한 단군과 우리 역사 (2) 관심병자 02-27 605
18793 [기타] 고조선의 초정밀 기술? 다뉴세문경(정문경)의 미스터… 관심병자 02-27 578
18792 [기타] 의병 사진으로 유명한 맥켄지 기자의 인상적인 구한… 관심병자 02-27 405
18791 [한국사] 일본의 손자병법에 당한 대한제국 (1) 국산아몬드 02-27 610
18790 [한국사] 청사고(清史稿)의 적봉직례주 및 조양부 기록 붙임 (13) 감방친구 02-26 480
18789 [한국사]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의 문제점 (3) 스리랑 02-26 526
18788 [중국] 3. 윤내현이 주장한 전한 요동군 위치? 백랑수 02-26 364
18787 [세계사] 서양군대에게 박살났던 청나라 팔기군 (2) 툴카스 02-26 779
18786 [한국사] 한국사에서 고구려 종족 구성 서술 의문 (8) 솔루나 02-25 1075
18785 [한국사] 추석(秋夕) 명칭 소고(小考) (14) 감방친구 02-25 633
18784 [기타] 1890년, 영국 청년 새비지 랜도어가 본 조선의 참수형 관심병자 02-24 914
18783 [한국사] 창해군 중국 바이두- 지누짱님을 위한 기계 번역 (15) 삼바 02-24 55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