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1-09 14:07
[한국사] 삼국사기 초기기록불신론과 삼국지 위서 동이전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651  

3세기 말 중국 사서인 위서 동이전이 기술한 당시 한반도의 상황은 수십 개의 소국들이 난립한 후진 사회로 낙랑군의 영도를 받는 것으로 나타나 있음

위서 동이전의 이러한 기록은 구삼국사를 저본으로 삼국사기가 기술한 당시 한반도 상황과 정면으로 배치

이에 따라 일제강점기 일본제국주의 어용학자들이 처음으로 이른 바 '삼국사기 초기불신'론을 내놓음

그리고 해방 후에 김원룡이 이것을 국사대관의 기조로 정립함

그런데 과연 그러할까

-----------------

1) 풍납동토성(風納洞土城)
서울특별시 송파구 풍납동 소재
둘레는 약 2,250m
유실된 서벽을 포함한다면 전체 길이 3.5㎞
방사성탄소연대 측정결과 그 중심연대가 가장 빠른 것이 B.C. 199년으로 나왔으며 가장 늦은 것은 A.D. 231년으로 나옴
학계는 기원전부터 존재하여 기원후 3세기 전후까지 존속한 것으로 추정

당시 한반도를 직간접 지배했다 하는 낙랑군 치소가 있었다 하는 이른 바 낙랑토성보다 규모가 큼

낙랑토성(樂浪土城)
평안남도 대동군 대동면 토성리
동서 약 709m, 남북 599m의 정방형 토성
(둘레 약 2.62km)

낙랑토성은 위만조선의 왕검성으로 학계 통설에서 비정했는데 존속기간도 역시 통설에서 낙랑군이 물러난 시기를 미천왕 때로 보므로, 기원후 4세기 초까지로서, 풍납토성 시기와 일치

그런데 규모가 작다
심지어 이 성이 왕검성이었다 하는데
위만조선 왕검성은 전한의 육군과 해군의 공격을 1년 동안 받으면서 전혀 함락되지 않았고, 모든 전투에서 위만조선이 오히려 승리했음

낙랑토성만이 아니라
풍납토성은 비슷한 시기의, 학계 통설에서 고구려 초기 도읍지로 비정한 집안시의 국내성 비정지보다 규모가 큼
차이가 있다면 국내성 비정지는 석축성이라는 것

국내성(國內城)
중국 길림성 통화시 집안시(集安市) 통구성(通溝城)
석축성(石築城), 둘레 2,686m

2) 고고 물질문화의 전개와 분포상

지도에는 표시하지 못 했는데 황해도 봉산군 문정면 태봉리(지금의 북한 구령리)에서 1911년에 발굴ㆍ조사된 이른 바 대방태수 장무이묘(張撫夷墓, 3세기 말)의 경우 우리 고고학계의 권위자 중 한 사람인 영남대 정인성 교수의 심층연구 결과 중국식 무덤양식을 일부 수용한 고구려계 무덤으로 판명됨



서북한 지역의 한나라 관련 고고물질문화도 거의 대부분 전한이 아니라 후한 시대의 것들

-------------------

삼국사기 초기 기록을 불신할 것이 아니라
삼국지 위서 동이전 한전 기록을 오히려 불신해야 함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21-01-09 14:07
   
부르르르 21-01-10 00:40
   
그렇게라도 해야 다음이 있으니....
 
 
Total 4,65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53 [한국사]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의 문제점 스리랑 16:56 110
4652 [한국사] 한국사에서 고구려 종족 구성 서술 의문 (8) 솔루나 02-25 647
4651 [한국사] 추석(秋夕) 명칭 소고(小考) (13) 감방친구 02-25 309
4650 [한국사] 창해군 중국 바이두- 지누짱님을 위한 기계 번역 (15) 삼바 02-24 326
4649 [한국사] 청자기법으로 만든 황금빛 황청자 도자기 mymiky 02-23 353
4648 [한국사] 고대사의 몇 가지 쟁점과 과제들 (10) 감방친구 02-22 547
4647 [한국사] 1927년 안창호선생이 말씀한 환단고기의 내용 (7) 스리랑 02-21 653
4646 [한국사] r김해김씨와 허씨는 인도 아유타국 출신인가 배달국 … 일서박사 02-20 503
4645 [한국사] 중국 한복 공정에 대해서 몇가지 지적하겠습니다 (3) mymiky 02-20 448
4644 [한국사] 한.미.프.이 4개국 무공훈장을 받은 김영옥 미 육군 … mymiky 02-20 178
4643 [한국사] 독립군에 체코군단이 무기를 댄 배경? - 미 특사 접… mymiky 02-20 214
4642 [한국사] [방송] 조선총독부 정한론자들이 만든 한국사 & 조선… (3) 조지아나 02-20 361
4641 [한국사] 한일 합방 용인한 미국 외교 비밀 문서 (22) 조지아나 02-19 489
4640 [한국사] 독도는 한국땅ㅡ일본 고지도 약 200점 확인 mymiky 02-19 390
4639 [한국사] 환단고기가 위서가 아니라는 수십 가지의 증거들 스리랑 02-19 638
4638 [한국사] [스크랩] 1920년 러시아 내전기 일제 침략군이 전멸한 … (1) 지누짱 02-17 606
4637 [한국사]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기자, 조선에 망명’… (8) 지누짱 02-16 616
4636 [한국사] 조선은 하늘의 저주를 받았나? (16) 국산아몬드 02-16 894
4635 [한국사] Who Are You? 뉴욕에서의 역사특강입니다. (1) 스리랑 02-16 352
4634 [한국사] 한푸=한복? 과연 조선인들과 명나라 사신은 어떻게 … mymiky 02-15 489
4633 [한국사] 조선왕들, 일월오봉도 병풍 문을 열고 어좌에 올랐다 mymiky 02-14 412
4632 [한국사] [동북공정]중국의 역사왜곡 하지만 전세계는 중국편… (2) 국산아몬드 02-13 434
4631 [한국사] 중국이 한국기원설이라고 주장하면서 불쾌하게 여기… (6) 국산아몬드 02-13 946
4630 [한국사] 고수전쟁에서 수양제 2차 침공때의 피해규모 추측 70… (10) 국산아몬드 02-12 567
4629 [한국사] 두 개의 압록강: 조선 초 압록강 발원지 오류 분석 (5) 보리스진 02-12 453
4628 [한국사] 김해 허씨는 인도 아유타국에서 왔는가 월지국에서 … 일서박사 02-11 511
4627 [한국사] 그들이 숨긴 한국사의 실체 (9) 스리랑 02-11 78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