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12-27 14:52
[한국사] 구루메(久留米)는 압록강(鴨淥江)과 어원이 같다.
 글쓴이 : 보리스진
조회 : 599  

압록강(鴨淥江)이 있다.

鴨(오리), 淥(맑다)는 강이라는 뜻이다.


내원성(來遠城)

來(오다), 遠(멀다)는 뜻이다.


구루메(久留米)

久(오래다), 留(머무르다)는 뜻이다.

米(벼)는 졸본,서라벌 처럼 수도, 큰 도시라는 뜻이다.


압록,내원,구루

전부 (올말)이라는 소리를 가진다.

같은 어원이다. 똑같다.


압록이라는 이름을 갖고 있는 곳은 평안도에 있는 압록강, 구례에 있는 섬진강 근처 압록이 있다.

모두 강이 합쳐지는 곳이다.

옛날에 요하를 압록이라고 했는데, 여기도 강이 모이고 합쳐지는 곳이 많다.

큐슈 쿠루메시도 강이 많고 여러 강이 합치고 모여지는 곳이다.


(올)이라는 뜻이 우리가 현재 올가미 이런식으로 쓰이는데 그림을 연상해서 뜻을 따올 수 있다.

Y자 형태로 두 갈래가 하나로 모인다.  강이 모이는 곳.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nirvana늑대 20-12-29 17:40
   
여기서 말하는 쿠루메가 후쿠오카의 쿠루메시를 말하나요?
     
보리스진 20-12-29 23:20
   
네. 후쿠오카 쿠루메시 말합니다.

高良山은 高(크다), 良(발음: 라)로 해석해서, (카라)가 되네요.
韓(카라)를 뜻하는 것으로 보이네요.

脊振(등마루, 떨다)이런 뜻이므로, 百濟(쿠다라)의 다라를 뜻하는 것일 가능성이 있네요.
님 말씀처럼 서라벌이라는 뜻일 가능성도 있구요.
비교할 수 있는 다른 이름이 있어야 추적해볼 수 있겠지요.

옛날에 터를 잡을 때, 새를 날려보내서, 새가 앉은 자리에 터를 잡는 그런 풍습이 존재했었습니다.
어느 옛날 문헌에 있었던 것인지 정확히 기억은 안납니다만, 문헌 기록도 있었던 것으로 기억하네요. 그래서 鳥栖시는 새를 날려보내서 새롭게 자리잡았던 터가 아닌가 합니다.

栖(깃들다)가 되어서 百濟(쿠다라)를 의미할 수도 있지만, 다른 비교할 수 있는게 있어야 확인이 가능해서 단정할 수는 없겠네요.
nirvana늑대 20-12-29 17:51
   
제가 지금 살고있는곳이 쿠루메시 입니다  현지인들이 말하는 도라이진 到来人의 흔적이 많이남아있는곳입니다 백제멸망시 일본군 원정대가 출발한곳도 여기쿠루메시보다 조금위쪽도시인 아사쿠라입니다
이곳은 동남북이 산으로 둘러싸인 분지입니다
서쪽만 바다를 접하고있습니다 후쿠오카에서 오려면 산으넘어야 한다는뜻입니다 쿠루메보다 북서쪽 사가현에 세부리  脊振  라느 마을이 있습니다
일본어로는 아무런 뜻이없구요 제생각엔 서라벌 이란뜻이였을거로 생각됩니다
그리고 동쪽으로 이동하면 사간도스라고 말하는 토스 시가 있습니다 鳥栖
새둥지 라는 뜻인데 이걸 음차를 하면 새집 새터 뉴타운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아마 도래인들이 후쿠오카에 도착한후 산으넘어와 세부리라는곳에 정착한후 동쪽으로 새로운 마을을 짓고자 이동했다고 보여집니다 쿠루메시에는 코라산 高良山이란 산이있습니다 코라 쿠라 구라 여기선 아마 쿠다라의병이 아닌가라고 생각합니다 하고싶은말은 많은데 배움이 짧은관계로
 
 
Total 18,78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3859
18760 [한국사] [스크랩] 1920년 러시아 내전기 일제 침략군이 전멸한 … (1) 지누짱 02-17 605
18759 [한국사]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기자, 조선에 망명’… (8) 지누짱 02-16 615
18758 [한국사] 조선은 하늘의 저주를 받았나? (16) 국산아몬드 02-16 891
18757 [한국사] Who Are You? 뉴욕에서의 역사특강입니다. (1) 스리랑 02-16 352
18756 [기타] [UHD 다큐] 석굴암의 원형은 로마 판테온 인가? (2) 조지아나 02-16 563
18755 [기타] 돌궐에서 터키까지 1천년간 8천km의 대장정. 우리와 … 관심병자 02-16 421
18754 [세계사] 고려와 몽고의 강화협정이 남송정벌의 도화선? (1) 국산아몬드 02-16 452
18753 [한국사] 한푸=한복? 과연 조선인들과 명나라 사신은 어떻게 … mymiky 02-15 489
18752 [기타] 박종화_ 게놈 분석 "한국인의 기원과 이동" (ft. 일본… (8) 조지아나 02-14 870
18751 [한국사] 조선왕들, 일월오봉도 병풍 문을 열고 어좌에 올랐다 mymiky 02-14 412
18750 [기타] 신석기 시대 빛살무뉘 토기 세계 분포도와 고인돌 … (5) 조지아나 02-14 828
18749 [중국] 장백산과 백(두)산 2 (3) 백랑수 02-13 412
18748 [기타] 가야사 구지봉 흙 방울 유물 & 인도 kurinji Mountain (… 조지아나 02-13 377
18747 [다문화] 우리가 중국이다. (2) 윈도우폰 02-13 671
18746 [한국사] [동북공정]중국의 역사왜곡 하지만 전세계는 중국편… (2) 국산아몬드 02-13 433
18745 [한국사] 중국이 한국기원설이라고 주장하면서 불쾌하게 여기… (6) 국산아몬드 02-13 946
18744 [기타] 타밀어와 한국어? 인도인과 한국인은 조상이 같은가?… (69) 조지아나 02-12 992
18743 [한국사] 고수전쟁에서 수양제 2차 침공때의 피해규모 추측 70… (10) 국산아몬드 02-12 565
18742 [한국사] 두 개의 압록강: 조선 초 압록강 발원지 오류 분석 (5) 보리스진 02-12 452
18741 [한국사] 김해 허씨는 인도 아유타국에서 왔는가 월지국에서 … 일서박사 02-11 509
18740 [한국사] 그들이 숨긴 한국사의 실체 (9) 스리랑 02-11 779
18739 [한국사] 윤내현.리지린 모두 대한사를 망쳐놨다 (7) 백랑수 02-11 450
18738 [한국사] 한민족 참 부끄럽네요. (18) 만삽 02-10 1233
18737 [한국사] 윤내현교수의 韓國 古代史 新論 (한국고대사 신론) (7) 스리랑 02-10 686
18736 [기타] 미래한국 위하여 부여사 올바른 교육과 연구가 필요… (10) 조지아나 02-09 598
18735 [중국] (주목) 현재 중국 싸이트에 계속 올라오고 있는 혐한 … (3) mymiky 02-09 1424
18734 [한국사] 조선의패망 목숨이 달린 생존 게임 (1) 스리즈 02-09 51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