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12-26 18:22
[중국] 중국의 분열이 시급합니다..
 글쓴이 : 리안네스
조회 : 1,265  

북한이고 모고,

중국의 분열을 시키기 위한 국제 사회 공조가 더 시급해보입니다..

중국의 지배된 세상에서 살고 싶습니까? 그런 세상을 후손에게 물려줄 생각이십니까?

우리는 경제 의존도는 아셍안, 인도 등 다른 나라로 다각화 해야 합니다.. 그리고 동맹과 함께 과거 영국이 그랬던 것처럼 중국을 압박해 힘으로 시장을 열게 해야합니다..

안그러면 더더욱 자기 멋대로 하게 될겁니다..

심지어 중국의 중화사상의 브레이크를 걸지 못하면, 미래는 한반도 존립 자체가 위협을 받게 될 수 있습니다.. 

위구르족, 홍콩, 티벳, 대만, 내몽골을 독립 국가로 만들어야 합니다. 몽골과 협력해 내몽골을 몽골에 반환하도록 해야합니다.. 균열이 분명히 나면, 그 상황은 대세가 될겁니다.

강력한 한미동맹과 중국에 큰 소리 칠 수 있는 사람이 다음 대통령이 되야 합니다..

반중국 목소리 앞으로 지금보다 훨씬 커져야 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호밀빵 20-12-26 21:58
   
개소리하고 자빠졌네요.

미국하고 소련은 직접 전쟁은 하지 않았지만, 대리 전은 세계 각국에서 했죠.
마찬가지로 미국하고 중국은 직접 전쟁을 하지 않습니다. 그럼 대리 전은 어디서 할까요?
강력한 한미 동맹... 지금은 아닌가요? 더해서 중국에 큰소리를 친다는 건 결국 반중 한미일 동맹으로 들어가자는 소리죠.
지금도 일본은 한국에 경제 전쟁을 선포하는데...
누구 좋으라고... 선동질은.

5천년 전에도 한국의 주적은 중국, 일본이었고, 5천년 후에도 한국의 주적은 중국, 일본일 겁니다.
중국은 미국이 견제해요. 그걸 못하면 초강대국 자리 내놔야죠. 왜 한국이 오지랖을해?
근데 일본은 누가 견제하나요?
우리가 직접 견제해야 하는 겁니다. 반중을 하면서는 일본을 견제할 수가 없어요. 카드가 없으니까.
우리한테 주적이 중국 하나면 선택하고 행동하기가 편할 겁니다.
하지만 우리한테 주적은 중국, 일본 둘입니다.
     
양동재떨이 20-12-27 09:42
   
동감이요~~
     
지누짱 20-12-27 12:23
   
동감2222
     
위구르 20-12-28 14:30
   
님의 그 말의 전제 조건은 미국이 영원한 초강대국으로서 중공'보다' 강력한 힘을 유지한다는 것인데 지금 민주주의를 자랑하는 미국의 선거 꼬라지하며 공산당 세력에 매수된 정재계 인사와 집단들, 그리고 마음대로 폭동 일으키고 위법을 하는 깜둥이들도 제대로 진압 못하는 치안하며 이게 어딜봐서 초강대국다운 모습입니까? 미국이 영원할거 같습니까? 력사를 보면 천하의 주인 행세를 하며 군림하거나 주도권을 보유했던 청나라나 당, 금, 료, 원, 명도 영원할 것 마냥 굴러가다가 맥 없이 망했는데 미국이 그러지 않으리라고 님같은 사람들이 단언할 수 있습니까?

그리고 왜놈들이 우리를 견제하고 경계하여 흉계를 꾸미는 것은 하루이틀 일이 아니되 우리가 현실적으로 1대1로 맞서서 이길 능력이 안되니까 예전에 대진(발해)이 당나라에 그랬듯이 대립과 협력을 번갈아 해야 하는 것 아닙니까?

그런데 무슨 현실감각도 없이 남의 얘기를 무시하고 저 글에서는 일본의 일 자도 운운하지 않았는데 갑자기 일본을 꺼내들면서 무슨 저 분이 잠재적 친일파라도 될 것 마냥 지껄이시니 무식하면 용감하다는게 이와 같습니다
리안네스 20-12-27 15:09
   
일본은 이미 쇠락한 나라고, 미국이나 유엔처럼 제어해줄 나라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중국은 제어가 안될 정도로 커지니까 하는 말입니다. 중국이 지금 정도로 멈춰있으면 더 이상 말도 안하죠. 왜냐면 미국이 제어 가능하니까요. 근제 일본과 영국 경제력 결과에서 중국이 2028년이면 미국을 넘어선다고 합니다.어느정도 정점 지나면 그때 헬이 시작되는 겁니다.현실부터 인지하자는 겁니다.
일본이 과거처럼 아시아에서 힘이 강했고 중국이 약한 시대였다면 일본을 더 견제하고 중국은 무시해도 상관없었습니다. 근데 이제 중국 같은 독재국가가 세계를 지배하게 되는 시나리오가 성립하게 된 위기고. 그건 곧 한반도 존립의 위기란거 명확히 인지하셔야 합니다.
     
도다리 20-12-27 16:21
   
저기 으데..
일본넘이나 대만넘이나 대만화교 같은데..한국이 그리 만만하드나?
님이 중국을 분열시키라고 하면 그래 알았다고..한쿡이 그래 해야 하나?
중국 나쁘다는 것 모르는 사람이 으데 있어..

세계패권국인 미쿡도 중국을 다루는데엔
동맹도 만들고 여러가지 변수도 고려하믄서 신중하게 나가려고 하는데
님이 와여..

일본도 뭐 한미일 동맹이니  쿼드연합체니 주도하는데
그 핵심의중이 모여..
바로 한국을 끼워넣어 대 중국의 총알받이로 만들자는 목적이잖여.
즉 이익은 일본이 따먹고  총알은 한국이 맞으라는 거잖여..
아니 그런 것도 모름서..

이번 중국 대 대만의 신경전도 마찬가지여요..
한국 참전론 떠들었던 놈들 다 잡아다 족쳐야 해.
대만이 맞아야 할 미사일을 한국이 맞게하려는 수작을 부린 것이거등.
즉 전쟁터를 한반도로 옮겨 놓으려고 하는 수작..
     
도다리 20-12-27 16:50
   
물론 님이 증말로 한쿡인일 수도 있는데
만약 그렇다면 증말로 나라 걱정하는 생각으로 한 말이라고 생각해서
이해는 합니다...
그렇지 않고 증말로 저기 왜넘.대만넘.대만화교넘이 한 말이라믄
증말 심각한 거라고 봅니뎌.
도다리 20-12-27 16:26
   
그라고 중국과 경제 및 인적교류 세계 1위 2위가 바로 미국하고 왜넘들이여요.

중국땅에 들어가 있는 일본넘들의 엄청난 금융자본과 산업자분의 크기나
또 일본으로 관광하는 중국인들 관광객숫자를 아느냐고여..
그거 끊기믄 일본은 망하거등..
그르니까
지금 일본은 중국에 덜미를 잡혔다고 봐도 돼여
그러니 세계에 눈치가 보이지.
그걸 무마하기 위해  자꾸 한국을 걸고 넘어지는 거잖아여
한국을 핑계대고  한국이 친중이라고 자꾸 허위사실을  유포하고..한국을 욕먹게 만들려고
말이지.

또 홍콩신문에 한 한참전에 (한 10년전?) 실렷던 기사의 내용은
대만이 북한에게 가서 남한을 전쟁으로 조져달라고 했다는 사실이었지라.
중국은 분명하게
적이지만
일본도 대만도 다 적이지라.

다 적이여라...
singularian 21-01-02 21:24
   
일본은 이미 지는해입니다. [夕陽] せきよう
루이비똥 사입던 놈들인데, 얼마나 절박하면
그 절박함이 저급 짝퉁도 마다않고 ... 몸에 주사하니...
어찌 보면 인간의 민낯은 절박할 때 보이는 것이 아닐까.
저런 정치가를 수십 년 찍어주는 유권자도 불쌍하긴 마찬가지.
도낀 개낀...
세월 가면... 일본은 그냥 せきよう .................
 
 
Total 18,79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4055
18742 [한국사] 두 개의 압록강: 조선 초 압록강 발원지 오류 분석 (5) 보리스진 02-12 454
18741 [한국사] 김해 허씨는 인도 아유타국에서 왔는가 월지국에서 … 일서박사 02-11 512
18740 [한국사] 그들이 숨긴 한국사의 실체 (9) 스리랑 02-11 786
18739 [한국사] 윤내현.리지린 모두 대한사를 망쳐놨다 (7) 백랑수 02-11 451
18738 [한국사] 한민족 참 부끄럽네요. (18) 만삽 02-10 1245
18737 [한국사] 윤내현교수의 韓國 古代史 新論 (한국고대사 신론) (7) 스리랑 02-10 701
18736 [기타] 미래한국 위하여 부여사 올바른 교육과 연구가 필요… (10) 조지아나 02-09 609
18735 [중국] (주목) 현재 중국 싸이트에 계속 올라오고 있는 혐한 … (3) mymiky 02-09 1437
18734 [한국사] 조선의패망 목숨이 달린 생존 게임 (1) 스리즈 02-09 524
18733 [한국사] KBS 역사스페셜 – 역사만이 희망이다, 단재 신채호 스리랑 02-08 349
18732 [중국] 장백산과 백(두)산 백랑수 02-08 523
18731 [한국사] 장건은 실크로드 개척한적 없다. 마한의 속국 월지국… (9) 일서박사 02-08 525
18730 [중국] 황하 2 - 백랑수와 요동군 (4) 백랑수 02-07 328
18729 [중국] 비록 황하를 변조하였지만 란하만큼은 정확하게 묘… (6) 백랑수 02-06 641
18728 [한국사] 역사연구자에게 가장 무서운 것 (6) 감방친구 02-06 686
18727 [중국] 공산이란 니것도 내것 내것도 내것 (2) 윈도우폰 02-06 376
18726 [중국] 욕심많은 중국을 풍자하는 밈 mymiky 02-06 783
18725 [중국] 필명 감방친구의 `수리.지리와 대체로 일치한다`는 … (12) 백랑수 02-05 671
18724 [중국] 헐! 지도가 올라갔네요 (9) 백랑수 02-04 1275
18723 [중국] 황하潢河(중국 중원 지역을 흐르는 황하黃河가 아님) (20) 백랑수 02-04 681
18722 [한국사] 중국 파오차이에는 없는 세가지 ㅡ 김치와 어떻게 … (2) mymiky 02-04 719
18721 [한국사] 산동백제에 대한 본인의 의견 요약 정리 (6) 감방친구 02-03 738
18720 [중국] 란하 (3) 백랑수 02-03 445
18719 [기타] 동이족의 어원이 미얀마 모심는 도구 "동" 에서 유래… (22) 조지아나 02-01 1747
18718 [기타] 하지메 마시떼.. 여긴 뭔 얘기하는 곳인가요? (34) 연산한주먹 01-31 1596
18717 [한국사] 고조선 삼위산이 감숙성이라는 이지린 주장의 고고… (6) 일서박사 01-31 691
18716 [기타] 동아시아 최강 명품정권.. (7) 도다리 01-31 1536
 1  2  3  4  5  6  7  8  9  10  >